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지식놀이터
지식자료
지식자료 구독
구독 내역
게시판
게시판
작업요청
최근 작업 현황
지식창고
지식창고 개설 현황
자료실
사용자메뉴얼
about 지식놀이터

이일걸(蘇山)의 우리 땅 간도 대륙이일걸의 지식창고 2021.01.26. 13:58 (2021.01.26. 13:58)

북송의 수도였던 개봉(開封)시의 청명상하원(淸明上河園)을 가다

 
[스카이데일리 연재] 무희들의 집단무도회에서 대송 왕조의 흥망을 목격하다
태행산 관광을 하고 개봉(開封)시에 도착하니 오후 7시경이었다. 안내자에게 개봉시의 번화가에 숙소를 정했으면 좋겠다고 하였다. 그리고 개봉의 전통적인 경극을 보자는 의견이 있었다. 우리 일행은 식당에 들려 현지식으로 큰 둥근 식탁에 앉아 식사를 하였다. 그리고 경극을 보기 위해 청명상하원(淸明上河園) 입구에 주차하였다. 경극을 안보는 회원들은 개봉시내의 야시장을 가기로 하였다.
 
청명상하원은 북송의 수도였던 고도(古都)인 개봉의 중심가에 만든 대형 역사문화공원이다. 풍광이 수려한 용정호(龍亭湖) 서안에 자리 잡고 있다. 북송의 저명한 화가인 장택단(張擇端)이 그린 청명상하원을 남본(藍本)으로 하여 건축하여 1998년 10월 28일에 개방하였다. 이 청명상하원은 중국 고대 진귀한 사회민속생활의 한 폭이라 할 수 있다.
 
이 그림은 중국 북송시기 개봉의 사회생활과 시정의 풍정 및 도성 건축의 품격을 반영하고 있지만 이것은 당시 개봉의 일부분일 뿐이다. 단지 천 년 전의 시가지의 형태를 대략 추상한 것이고, 장택단이 현실상을 그림으로 옮긴 것이다. 천년 후 개봉인들은 그림에 따라 현실 위로 옮겼을 뿐이다. 항상 사람들이 “아침에 청명상하원에 입장하면 하루 동안 꿈속에서 천 년 전으로 돌아간다”고 하였다.
 
쌍정교(雙亭橋) 이남의 남원(南苑)은 북송시기의 시정의 백태(百態)와 민속풍정(民俗風情) 위주이며, 기이하고 매력적인 민간공예와 다채로운 시정 백태의 여러 가지 형태를 체험할 수 있어 민속 문화의 심후(深厚)한 내면을 감지할 수 있다고 하였다. 반면 구룡교(九龍橋) 이북의 북원(北苑)은 북송시기의 황가(皇家) 원림(園林)과 궁정 오락을 즐길 수 있으며, 수준 높은 황성 내정(內廷)의 정신을 느낄 수 있다. 또한 황가원림의 아름다움과 북송 황성의 빼어나고 웅장하면서도 수려함을 체감할 수 있다고 하였다.
 
청명상하원은 중국 북방의 2일간 유람할 수 있는 으뜸 도시로서 국가문화산업 시범기지인 동시에 ‘세계적인 문화여행 상품’이라는 여러 가지 간판의 칭호를 받고 있는 곳이다.
 
우리 일행이 참관하려는 경극은 “대송·동경몽화(大宋·東京夢華)”이며, 북원의 경룡호(景龍湖) 일대의 북쪽 건물인 선화전(宣和殿)·선덕전(宣德殿)을 중심으로, 천추원(千秋園)과 호수 및 주위 육로를 이용하여 배를 타고 말을 달리며, 전투도 하는 등 대형 수상(水上) 경극이다.
 
용정서로에 면해 있는 판매처에서 입장권을 매입하여 영빈문을 통과하여 가니 통로에 배치한 붉고 주황색 및 노란색의 국화꽃을 볼 수 있었다. 동경마실(東京碼實)과 대사방(大師坊)을 지나고 쌍정교를 건너서 관람장으로 향했다. 지나치는 회랑은 북송시대의 고건축 형식의 건물들이었다. 긴 회랑은 붉고, 푸르고 초록색 및 노란색의 네오사인으로 인해 축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었다. 그리고 벽면에는 장택단이 그린 청명상하원의 그림을 벽화를 만들어 길게 전시하고 있었다. 또한 “중국청명문화명원(中國淸明文化名園)”이라는 그림 족자도 전시하고 있었다.
 
이윽고 경룡호(景龍湖) 서편에 위치하는 야외 관람장은 이미 많은 개봉시민들과 관광객들이 자리를 차지하고 있었다. 오후 8시 10분에 시작한 경극은 돛배에 탄 남녀 2인의 대화로부터 줄거리가 이어졌다. 경룡호 전체와 주위 통로 및 언덕 전체가 경극의 배경이다. 호수 주변은 이미 붉은색 등의 네오사인으로 인해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었다.
 
경룡호 전체가 배경이 되는 수상극 “대송·동경몽화”는 매수원(梅帥元)이 연출하고 3월에서 11월까지 공연하며, 1억3500만 위안을 투자한 70분짜리 실경(實景) 수상 역사극으로 출연진은 700여명이다. 장택단의 “청명상하원”과 맹원로(孟元老)가 지은 “동경몽화록(東京夢華錄)”을 바탕으로 하여 서막과 피날레와 함께 총 4막으로 구성한 이야기는 8편의 송사(宋詞)에서 가져왔다.
 
청명상하원은 개봉의 변하(汴河)강 양안의 청명절 시기에 변화한 도시 풍경을 구체적으로 묘사하여 변강 주변의 집 100여채와 상점 34개, 홍교 등 20여개의 다리를 중심으로 700여명의 사람과 80여마리의 가축, 1900여그루의 나무, 40여개의 마차와 배 등이 등장한다. 동경몽화록의 맹원로는 송 휘종(徽宗) 2년(1103)에 부친을 따라 하남성 개봉시인 당시 동경(東京)으로 왔다. 그러나 금(金)의 침입으로 인해 남쪽으로 내려가 살면서, 이전 동경의 번화함을 추억하면서 당시 상황을 기록한 것이 동경몽화록이다. 북송의 수도였던 개봉시인 동경의 모습이 자세히 묘사되어 있다.
 
중국의 유명한 연출가인 매수원이 총괄 기획을 맡아 전통과 현대를 접목하였으며, 남당(南唐)의 패망과 송 왕조의 탄생을 의미하는 서막은 당송 8대가인 증공(曾鞏)의 시 “우미인초(虞美人草)”에 근거를 삼았다. “대송·동경몽화”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오므려진 연꽃이 꽃잎을 열자 그 안에서 무희들이 춤을 춘다. 연꽃은 바람을 따라 선화전·선덕전을 향해 흘려간다. 항우와 우미인(虞美人)의 슬픈 사연처럼 왕조의 흥망을 예고하는 듯하다. 1막 취동풍(醉東風)에서 변강 주변의 번화한 시장과 민속풍정을 보여준다. 2막에선 소식(蘇軾)의 접연화(蝶戀花)를 바탕으로 연인의 화려한 2인무와 함께 낭만적인 사랑이야기를 풀어간다. 물위의 가교에서는 수많은 여성 무용수들의 집단무도회가 벌어진다.
 
이 2막에 나오는 소식의 접연화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화퇴잔홍청행소(花褪殘紅靑杏小), 연자비시,녹수인가요(燕子飛時,綠水人家繞), 지상류면취우소(枝上柳綿吹又少), 천애하초무방초(天涯何處無芳草), 장리추천장외도(墻裏秋千墻外道), 장외행인,장리가인소(墻外行人,墻裏佳人笑), 소점불문성점초(笑漸不聞聲漸悄), 다정각피무정뇌(多情却被無情惱).
 
꽃잎 시들어 붉은 빛만 남고 푸른 살구 아직 작으니. 제비 날 때, 푸른 강물 인가를 에워싸고 있네. 가지 위의 버들개지 바람에 날려 더욱 적어지는데. 세상 어디엔들 향내 나는 꽃이 없으리오. 담장 안에 그네 있고 담장 밖의 길. 담장 밖에 길 가던 이 있고, 담장 안에는 미인의 웃음소리. 웃음소리 점점 들리지 않고 이야기 소리도 점점 낮아지니. 다정한 길 가던 이 도리어 무정한 미인 때문에 괴로움만 쌓이네.
 
3막은 제천락(齊天樂)이란 주제로 주방언(周邦彦)의 시 ‘소년유(少年游)’에서 대담하게 묘사한 송 휘종과 기녀 이사사(李師師)의 아픈 사랑을 그려낸다. 북송의 전성 시기에 일본 등의 외교사절이 동경에 모여 송 왕실에 알현하는 장면도 나온다. 4막 만강홍(滿江紅)은 영웅들의 이야기다. 국가가 위기에 빠지면 영웅이 나타나기 마련이다. 위대한 충신인 악비(岳飛)와 여걸 목계영(穆桂英)이 등장하여 강한 정신과 무술 혼을 보여준다.
 
호수에는 물안개가 피어오른다. 전화(戰禍)가 휩쓸고 간 자리로 작은 배가 나타나고, 작은 등을 들고 있는 소녀가 보인다. 화합의 메시지를 담은 피날레는 미래의 희망인 어린 소년소녀의 몫이다.
 
북송은 960년에 조광윤이 건국하여 개봉에 도읍하였지만 과도하게 문관을 우대하여 군사력이 쇠퇴한 문약한 나라가 되었다. 또한 1004년 요(遼)가 침입하였으며, 왕안석의 신법파와 사마광의 구법파의 극심한 대립도 국력의 약화를 가져왔다. 결국 1126년 금이 개봉을 점령하고, 휘종과 흠종(欽宗)을 포로로 잡아갔다. 이듬해 북송은 멸망하고 167년 동안의 동경(개봉) 시기에 종말을 고하였다. 도망간 흠종의 동생인 고종(高宗)이 항주에 도읍하여 금과 화의하고 중국의 남쪽 지역을 지배하였다. “대송·동경몽화”는 북송이 금에 의해 멸망하는 과정과 영웅들의 출현으로 국력을 회복하는 과정을 극화시킨 것이다.
 
우리는 북송의 멸망과정에서 얻는 정치적 교훈은 매우 많다. 문무(文武)를 균형 있게 발전시키지 않고서는 약소국으로 전락하여 강대국의 침략을 받는 운명에 처해진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오후 9시 20분경에 경극이 끝나고 40분에 버스에 승차하여 개봉시 송성로(宋城路) 1호에 있는 천희주점(天熙酒店) 호텔로 향했다.
【작성】 이일걸 한국간도학회 회장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여행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7년 10월 2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