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노소남의 지식창고 노소남의 우리강산  
노소남의 우리강산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5년
2015년 12월
2015년 12월 28일
봄이면 야생화 천국 '천마산' 2015-12-28
2015년 12월 24일
숲과 물이 많은 화천 '산소'(O₂)길 2015-12-24
2015년 12월 22일
2만 7천개의 산천어가 하늘에서 2015-12-22
2015년 12월 21일
화천 감성마을에서 만난 '이외수' 님 2015-12-21
2015년 12월 17일
태조 '이성계'가 백일기도 했던 곳 2015-12-17
2015년 11월
2015년 11월 25일
하늘을 찌를 듯한 웅장한 숲 2015-11-25
2015년 11월 24일
부처님의 진신사리를 봉안한 '통도사'(2) 2015-11-24
'자장율사'의 계율 정신을 계승하는 '통도사'(1) 2015-11-24
2015년 11월 17일
푸른 보석 위 남도의 섬 '장사도' 2015-11-17
2015년 11월 16일
바다 한 가운데 떠있는 녹색 섬 ‘외도’ 2015-11-16
2015년 10월
2015년 10월 21일
농촌이 체험으로 변하고 있다. 2015-10-21
2015년 10월 14일
벨기에 신부가 시작한 '임실 치즈' 2015-10-14
2015년 10월 13일
이 땅을 살다간 '엘자아르 부피에' 2015-10-12
2015년 10월 8일
이제는 먹는 '실크 산업'으로 2015-10-08
2015년 9월
2015년 9월 24일
'유등'은 진주성 전투에서 통신수단으로 2015-09-24
2015년 9월 22일
논개(論介)가 순국한 바위 의암(義巖) 2015-09-22
2015년 9월 18일
양구 '펀치볼 지구' 안보 관광지 2015-09-18
2015년 9월 1일
제주 오름에서 불어오는 바람 2015-09-01
2015년 8월
2015년 8월 27일
영일만 친구 도약하는 '포항' 2015-08-27
2015년 8월 26일
'포항'이 가까워졌다. 2015-08-26
2015년 8월 25일
구 '서울역' 청사 에서 보는 광복70년 2015-08-25
2015년 8월 24일
실크로드 환상 여행 '경주 엑스포' 2015-08-24
2015년 7월
2015년 7월 23일
강화 DMZ 교동도가 뜬다. 2015-07-23
2015년 7월 20일
금강산 구선봉과 해금강이 지척에 2015-07-20
2015년 7월 15일
DMZ가 이제는 소통과 화해의 땅으로 2015-07-15
2015년 7월 14일
얼마나 좋은 곳이기에 김일성도 다녀가... 2015-07-14
2015년 5월
2015년 5월 28일
금강산으로 나들이 가던 곳 '두타연' 2015-05-28
2015년 5월 27일
국토 정중앙, 10년이 젊어진다는 '양구' 2015-05-27
2015년 5월 18일
마치 수 만권의 책을 쌓아 놓은 듯한... 2015-05-18
2015년 5월 11일
비단에 수를 놓은 것 같다 하여 '금수산' 2015-05-11
2015년 5월 8일
삼신산과 행치 마을 '반기문 UN 사무총장'의 생가 2015-05-08
2015년 4월
2015년 4월 28일
남한강의 절경을 바라다보는 '제비봉' 2015-04-28
2015년 4월 14일
산 전체가 암릉과 암봉으로 이어진... 2015-04-14
2015년 4월 8일
서울 복판에 이런 곳이 숨어 있다니... 2015-04-08
2015년 3월
2015년 3월 23일
자연과 인간이 살아 숨쉬는... 2015-03-23
2015년 3월 19일
세계 5대 연안 습지로 인정받는 2015-03-19
2015년 3월 16일
지나간 것들은 그리워 지리니... 2015-03-16
2015년 3월 11일
모든 놀이가 체험으로 바뀌는 시대 2015-03-11
2015년 3월 10일
대구의 맛과 멋, 옛 것들이 다시 뜬다! 2015-03-10
2015년 2월
2015년 2월 6일
새로운 세상을 꿈꾼 젊은 그들, 전시회 2015-02-06
about 노소남의 우리강산

▣ 노소남의 우리강산     노소남의 지식창고 2017.12.08. 00:10 (2017.12.08. 00:10)

제주 오름에서 불어오는 바람 2015-09-01

인사동
날마다 사진을 찍는 나는
날마다 사진만을 생각합니다.
 
하늘의 변화에 따라 내 마음은 변화하고 같은 곳을
수십번, 수백번 반복해서 찾아가지만
늘 새로움으로 다가옵니다.
 
[인사동 2015,6,27~9,28 김영갑 십년만의 나들이 전 ]
 
자연은 늘 사람을 설레게 하는
신비로움과 경이로움으로 충만해 있습니다.
 
한라산은 온 산이 그대로 명상 쎈터입니다.
 
수행자처럼 엄숙하게 자연의 소식을 기다립니다.
내 마음은 늘 변화했고 그 변화를 필름에 담습니다.
 
 
 
나에게는 옛날 옛적 탐라인들이
보고 느꼈던 고요와 적막
그리고 평화를 다시금 고스란히 보고 느낄 수 있는
나만의 비밀 화원이 있었습니다.
 
 
제주 오름은 화산이 폭팔할 때마다 생긴
기생 화산을 제주도에서는 오름이라고 한다.
한라산은 크고 작은 360여 개의 오름들로 이루어져 있다.
 
제주도의 전통 초가 지붕과 함께
부드러운 곡선미가 뛰어난 오름들이야말로
한라산만의 독특한 풍경을 만들어내는 요소들이다.
 
 
 
제주 신화에서 오름은 한라산의 인격화인
설문대 할망이
치마폭에 흙을 담고 자리를 옮겨갈 때
치마폭의 터진 구멍으로
조금씩 흙이 새어 나와 생겨난 것이라고 한다.
 
 
 
바위 투성이의 쓸모없던 오름과 평원은
차츰 인간에게 곁을 내주어
그곳은 꿈과 희망이 넘쳐나는 우리 모두의 고향이 됐다.
 
오름은 제주 사람들의 어머니다.
 
[제주에 바람이 되어 떠난 사람 김영갑]
 
한라산의 옛 이름이기도 한
‘두모악’에는 그가 20여 년간
제주의 오름, 들판, 바다 등을 찾아다니며
담아낸 사진들이 상설전시되고 있다.
 
 
김영갑갤러리 ’두모악’은 소란스럽고
어지러운 세상의 변화에
무심한듯 자리를 지킨 채 우리가 진정 잊지 말아야 하는
소중한 것들을 조용히 일깨우고 있습니다.
 
 
 
 
‘제주속의 작은 제주’라고도 불리는
‘김영갑갤러리 두모악은 제주를 찾은 관광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곳으로 손꼽히며, 최근에는 한국관광공사
문체부가 선정한 ’2015 한국관광 100선’에 한라산과
나란히 그 이름을 올렸습니다.
【작성】 즐거운 지구 여행자 노소남(ssnn1206@naver.com)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