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나바내다의 지식창고 독서노트  
독서노트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8년 2월
2018년 2월 16일
우리는 차별에 찬성합니다 - 오찬호
2016년 10월
2016년 10월 1일
노인과 바다 - 어니스트 헤밍웨이
2016년 6월
2016년 6월 19일
#25 채식주의자 - 한강
2015년 12월
2015년 12월 19일
#24 빙점 - 미우라 아야코
2015년 12월 6일
#23 양치는 언덕 - 미우라 아야코
2015년 11월
2015년 11월 23일
#22 아Q정전 - 루쉰
2015년 11월 22일
#21 생각하지 않는 사람들 - 니콜라스 카
2015년 11월 15일
#20 변신 - 프란츠 카프카
2015년 11월 8일
#19 권력과 인간 - 정병설
2015년 11월 4일
#18 눈 뜬 자들의 도시 - 주제 사라마구
2015년 11월 2일
#17 사랑의 기술 - 에리히 프롬
2015년 10월
2015년 10월 29일
#16 노예의 길:사회주의 계획경제의 진실 - 프리드리히 하이에크
2015년 10월 24일
#15 페코로스, 어머니 만나러 갑니다. - 오카노 유이치
2015년 10월 21일
#14 자동차 문화에 시동걸기 - 황순하
2015년 10월 18일
#13 오베라는 남자 - 프레드릭 배크만
2015년 10월 14일
#12 이반 데니소비치 수용소의 하루 - 알렉산드르 솔제니친
2015년 10월 10일
#11 위험한 과학책 - 랜들 먼로
2015년 10월 9일
#10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 장하준
2015년 10월 4일
#9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 장 지글러
2015년 9월
2015년 9월 26일
#8 에너지혁명 2030 - 토니 세바
2015년 9월 21일
#7 꽃잎이 떨어져도 꽆은 지지 않네 - 법정, 최인호
2015년 9월 16일
#6 저널리즘의 미래 - 이정환, 김유리, 정철운
2015년 9월 12일
#5 스페인 기행 - 니코스 카잔차키스
2015년 9월 6일
#4 내가 공부하는 이유 - 사이토 다카시
2015년 9월 5일
#3 자본주의 - EBS 자본주의
2015년 8월
2015년 8월 29일
#2 니체의 인생강의 - 이진우
2015년 8월 12일
#1 오늘의 세계분쟁 - 김재명
2013년 9월
2013년 9월 17일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 류시화.
2013년 9월 13일
냉정과 열정사이 - 에쿠니 가오리
about 독서노트

▣ 독서노트     나바내다의 지식창고 2018.03.29. 14:48 (2018.03.29. 14:48)

#22 아Q정전 - 루쉰

하지만 우리들의 아Q에게는 그런 나약함은 결코 찾을 수 없다. 그는 영원히 의기 양양하다. 이건 어쩌면 중국의 정신 문명이 세계에서 가장 뛰어다나는 증거의 하나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우리들의 아Q에게는 그런 나약함은 결코 찾을 수 없다. 그는 영원히 의기 양양하다. 이건 어쩌면 중국의 정신 문명이 세계에서 가장 뛰어다나는 증거의 하나일지도 모른다."(p28)
 
사실 어떻게 하면 글을 잘 써볼까 하는 생각에 루쉰에 대해, 이 작품에 대해 인터넷등 여러가지를 읽어보았지만, 카뮈의 이방인이 그랬듯, 이번 작품 역시 깊이를 전부 헤어랄 수 없는게 나의 깊이인것 같다.
 
아Q라는 남자는 본래 남의 일감을 거두어 주는 농촌의 가장 하층민이다 그리고 루쉰은 그를 통하여 신해혁명이라는 사회 번혁기를 거쳐가는 동안 자국인들의 우매한 실상을 얘기하고 있다. 마을에서 멸시 받고 가장 보잘것 없고 남들에게 모욕을 당하기라도 하면 자신보다 약한자들을 찾아가 분풀이를 하고 그것도 안되면 자기세뇌 방식으로 일명 '정신승리법'을 통해 자신의 상황들을 합리화하는 주인공 '아Q'는 바로 중국인들의 모습이다. 그저 못난거라면 괜찮겠지만 거기에다 죄를 시인하는 것인줄도 모르고 동그라미를 예쁘게 그리지 못해 안타까워하며 죽는 아Q의 모습은 안타깝기까지 하다.
 
또 마을 사람들은 어떤가? 처음에 아Q가 자오 가문의 후손이라고 허풍을 쳐 매를 맞고 쫓겨났음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은근히 아Q를 두려워하고 경외심에 바라본다. 나중에 아Q가 성공한듯 돌아왔을때, 다시 아Q를 경외심에 바라보는데 이는 마을에 권위있는 자오 나리까지도 마찬가지이다. 이로써 겉모습을 판단하기에만 정신없는, 강한자에게는 한없이 약해지며, 이성적인 판단 자체가 사라진 마을 사람들이 어쩐지 지금과 크게 다르진 않는 것 같다.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루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