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기도 보도자료  
경기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8년
  2018년 12월
  12월 11일 (화)
이화영·이종석, “남북관계 발전, 지자체와 시민사회 적극 앞장서야” 한목소리
가장 안전한 지역 경기도 … 행안부 「지역안전지수」 4년 연속 1등급
캠프모빌 반환 전 사용 승인‥신천 수해예방사업 ‘숨통’
‘백년기업의 꿈을 현실로’ 도, 우수 소상공인 인증현판 수여
道 인구비전 전망 및 정책대안 마련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 열려
도, 공정거래업무 개시 앞두고 6만 가맹점주 의견 들어
경기도, 시민사회와 힘을 모아 ‘생활적폐 청산·공정 경기’ 구현키로
민선7기, ‘보건·공공의료’, ‘공정사회’, ‘치안 및 재난안전분야’ 잘하고 있다 … 여론조사 결과, 긍정적 응답 60% 상회
보건환경연구원, 난분해성 유해물질 제거 수처리기술 민간에 이전
국지도 82호선 장지~남사 등 숙원사업 설계비 확보 ‘첫 단추’ 끼웠다
경기도, 한류 중심 태국·미얀마 시장에서 수출 ‘신바람’
about 경기도 보도자료

▣ 경기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8.12.11. 17:19 (2018.12.11. 17:19)

【행사】道 인구비전 전망 및 정책대안 마련을 위한 국제 심포지엄 열려

○ 경기도 인구정책의 미래비전을 가늠해 보는 국제 심포지엄 개최
- ‘다가올 인구미래’를 주제로 해외 연구사례 및 국내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

  【미래전략담당관 (031-8008-4147)】  2018.12.11 오후 2:00:40
○ 경기도 인구정책의 미래비전을 가늠해 보는 국제 심포지엄 개최
- ‘다가올 인구미래’를 주제로 해외 연구사례 및 국내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
 
 
‘2018 경기도 인구정책 국제 심포지엄’이 11일 수원 노보텔 엠버서더 호텔에서 김희겸 행정1부지사, 정대운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장, 박옥분 경기도의회 여성가족교육협력위원장, 이항진 여주시장, 최진호 아주대학교 명예교수와 국내외 인구정책 전문가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일본과 유럽 등 선진국의 인구정책 성공사례를 고찰함으로써 인구감소 및 지방소멸의 위기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경기도가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세계 각국의 인구 정책 사례와 인구 정책전문가들이 제시하는 다양한 정책이 소개됐다.
 
첫 번째 발제자로는 준코 타케자와(Junko Takezawa) 일본 국립사회보장인구문제연구소 연구위원이 나서 ‘일본 지방정부의 대응사례 중심’을 주제로 일본의 저출산율 대응정책을 소개하며, 인구정책에 대한 지방정부의 역할을 제시했다.
 
특히 발표를 통해 소개된 ‘2010년대 변화된 일본의 저출산 정책 기조’와 ‘각 지역이 살기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아베정부의 지방창생정책’은 참가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어 소보카 토마스(Sobotka Tomas) 오스트리아 비엔나인구정책연구소 책임위원의 ‘유럽 인구정책의 과제와 전망’을 주제로 한 발표가 진행됐다.
 
토마스 위원은 유럽 내 저출산 현상의 주요 특징 및 개요에 대한 설명과 함께 유럽 전역의 가족 정책 목표와 다양한 맞춤형 정책, 유럽 각국에서 추진 중인 ‘저출산 정책 패키지’ 사례 등을 소개해 참가자들로부터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이어 이항진 여주시장은 ‘여주시 인구실태 및 인구정책 추진방안’을 주제로 여주시장으로서 실제 경험한 생생한 에피소드와 살아있는 데이터를 활용한 몰입도 있는 발표를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이 시장이 제시한 여주시의 역점사례와 대안을 경청하며, 지방정부의 역할 등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끝으로 이상림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연구위원은 ‘인구급감위기시대 지방정부의 역할’을 주제의 발표를 통해 지역 인구문제를 ‘인구이동’이라는 테마와 연결, 새로운 정책 시사점을 제시했다.
 
이 연구위원은 ‘인구구조’와 ‘인구유입’이라는 두 개 변수를 고려해 불균등한 지역 편차 문제를 장기적인 관점에서 살펴봐야한다고 주장하며 저출산 문제에 대한 중앙과 광역, 기초 자치단체의 역할을 구분하여 제시해 참가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앞서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개회사를 통해 “인구문제 대응여부는 대한민국의 성장 잠재력을 가늠하는 관건”이라며 “인구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패러다임 전환이 필요한 시대를 맞은 만큼 경기도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오늘 심포지엄을 계기로 인구정책의 실효성 있는 대응책 마련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정책 네트워크 구성을 통해 성과를 도출해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첨부 :
3. (최종) 20181211_인구정책 국제심포지엄 개최.hwp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