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기도 보도자료  
경기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6월
  6월 13일 (목)
(도지사 동정) 아프리카 돼지열병 거점 소독시설 현장방문
경기도일자리재단, 경력단절 여성 위한 ‘일자리 해법’ 찾는다
이재명 “앞으로의 농업은 국민들을 행복하게 할 수 있는 공적영역”
북부어린이박물관 소유권 동두천→경기도로... 박물관 재정난 해소. 재도약 기대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6개 기관, ‘공정무역 면생리대’ 출시 지원 약속
제7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정원 공모전’ 14개 작품 선정‥‘평화의 정원’ 구현
도, 접경지 ‘말라리아 철통 방어’ 정기 방역등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
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 특별수사… 불법수입식품판매업소 20개소 형사입건
주민운동시설 운영 맡기고 임대수익 얻어. 도, 부적정 아파트 관리사례 47건 적발
성남시자연환경모니터, ‘제3회 환경대상’ 환경대상 수상
경기도 여성비전센터, 여성사 특강 및 여성영화 상영
한국도자재단, ‘한국생활도자100인展 시대_진화’ 열어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농식품유통 자문위원회’ 발족
누구나 경기도 온라인 강사되기 프로젝트, GSEEK 강사 모집
about 경기도 보도자료

▣ 경기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13. 09:14 (2019.06.13. 09:14)

【재해】도, 접경지 ‘말라리아 철통 방어’ 정기 방역등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

○ 경기북부 접경지 말라리아 매개모기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한 대응 체계 구축
- 민관군 말라리아 퇴치사업단 4월부터 가동. 3개 시도 합동방역의 날 운영
- 5~10월 시군별 취약지역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 실시
○ 도, 지난해 방역소독 14만여 회, 보건교육 412회, 홍보물배부 13만여 회 실시
- 올해 1~5월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33건) 전년 동기(50건) 대비 17건 감소

  【보건위생담당관 (031-8030-3272)】  2019.06.13 오전 8:00:15
○ 경기북부 접경지 말라리아 매개모기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한 대응 체계 구축
- 민관군 말라리아 퇴치사업단 4월부터 가동. 3개 시도 합동방역의 날 운영
- 5~10월 시군별 취약지역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 실시
○ 도, 지난해 방역소독 14만여 회, 보건교육 412회, 홍보물배부 13만여 회 실시
- 올해 1~5월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33건) 전년 동기(50건) 대비 17건 감소
 
 
경기도가 접경지 말라리아 퇴치를 위한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대응체계를 구축, 올 10월까지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정기 방역활동을 벌이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우선 말라리아 위험지역 3개 시도(경기·인천·강원) 중 가장 먼저 복지여성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민·관·군 합동 말라리아 퇴치사업단’을 지난 4월부터 구성해 운영 중이다. 사업단에는 총 14인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도와 각 시군 사업을 모니터링하고 평가하는 등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이어 지난 5월 23일에는 경기도 주관으로 말라리아 위험지역 3개 시·도(경기·인천·강원) 합동 방역의 날을 운영, 경기북부 15개 보건소 및 민간자율방역단과 일제 방역활동을 펼쳤다.
 
도는 이날 유충구제를 위해 주택 상가의 정화조, 주변 웅덩이 등을 집중 방역하고, 인근 하천 주변 풀숲이나 동물축사 등 말라리아 등 감염병 매개모기 서식처에 연막·연무 활동을 벌였다.
 
이와 동시에 호수공원, 지하철역사, 장터, 보건소 내 등 관내 주민들에게 감염병 예방에 대한 모기회피방법 안내, 홍보물 배부, 예방수칙 교육·홍보 등 캠페인도 함께 추진했다.
 
※ 15개 보건소 : 고양3, 남양주2, 의정부, 파주, 양주, 구리, 포천, 동두천, 가평, 연천, 김포, 부천
 
특히 도는 올해 5월부터 10월까지 각 시군별 방역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활동을 펼친다. 아울러 7개 시군 10개 지점을 선정,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를 시행해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조사지점(7개 시·군 10개 지점) : 파주(탄현면 법흥리, 군내면 조산리, 문산읍 마정리, 군내면 백연리), 고양(대장동), 동두천(하봉암동), 포천(신북면 기지2리), 연천(신서면 대광1리)
 
이 밖에도 수혈로 인한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말라리아 환자 및 발생률이 높은 발생 국가 여행자의 현혈의 금지하고, 도내 말라리아 발생률이 높은 파주와 연천을 헌혈 제한지역으로 지정한 상태다. 또한 오는 7~8월 방역인부 및 사업담당자를 대상으로 방제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2008년부터 2011년까지 남북이 함께 추진해온 남북 말라리아 공동 방역사업을 향후 남북 대화가 재개될 경우,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황영성 도 보건위생담당관은 “말라리아 위험지역 여행 시 모기에 물리는 것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야간 외출 자제, 긴옷 착용, 모기 기피제 사용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며 “해외 위험지역 여행 전 의사와 상담 후 지역에 따라 적절한 예방약을 복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방역소독 14만6천50회 실시, 보건교육 412회 개최, 홍보물배부 13만3천140회 시행 등 모기 매개질병 감염예방에 적극 힘썼다.
 
그 결과 올해 1~5월 도내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는 총 33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건보다 17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질병관리본부 감염병 포털 통계자료 5월 31일 기준).
 
 
 
 
첨부 :
말라리아 접경지 말라리아 선제적 대응 체계 구축(수정).hwp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