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8년
  2018년 10월
  10월 10일 (수)
양주시, 65세 이상 어르신 무료 독감 예방접종 실시
양주시, ‘2018년 금연‧절주 공모전’성료
양주시, 자살유가족 치유프로그램 ‘안고 업고’개최
양주시 예비사회적기업 ㈜율하모니, 사랑마을상 수상
양주시 사회적기업 ㈜구츠, ‘장애인과 함께하는 마트 장보기 체험’ 진행
오산시, 2018년 계량기(저울) 정기검사 실시
경기신용보증재단 오산출장소 개소식
오산시, 2018년 전국 청소년 동아리 경진대회 개최
건강도시 오산건설을 위한 오산시 건강도시위원회 개최
오산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9,760원...올해 보다 10.9% 인상
더 좋은 동두천 교통 문화, 동두천시민이 만듭니다!
동두천시 여성단체협의회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동두천과일왕 “함께가게” 21호점으로 나눔 활동 시작
동두천시,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 공청회 개최
동두천시장, 관내 아동복지시설 방문
‘맛과 멋의 한마당’ 제13회 고양음식축제 성료
신동헌 광주시장, ‘2018 대한민국 경제리더 대상’ 미래경영 부문 대상
LG상록재단 곤지암화담숲, 광주시에 장학금 5천만원 기탁
광주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24억원 확보로 시민 불편사항 해소
곤지암리조트·자동차검사정비 사업조합 동부지역협의회, 광주시에 불우이웃돕기
광주시 경암회, 시가지 환경정비 및 캠페인 실시
광주시 곤지암라이온스클럽, 손수레 전달
광주시 남한산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간식 나눔’개최
박윤국 포천시장, 민선7기 시민과의 소통 행보 시작
포천시, 2018 한탄강 지오페스티벌 개최
안양시, 해피아이스쿨 중독예방 체험캠페인 실시
안양시, 삼삼오오‘건강UP 프로젝트’ 운영
부림동, 어르신 장수사진 촬영
안양시, 2018 교통유발부담금 부과
석수1동, 사랑의 의료침대 전달
박달2동, 매월 1회 ‘찾아가는 동장실’운영
박달2동, 독신남들을 위한 밑반찬 요리교실 운영
안양시, 은행나무 열매 수거를 통해 시민불편 해소
안양시, 임산부의 날 기념 ‘아이행복’태교콘서트 개최
성남시 정신건강 증진 사업 3개 부문 ‘장관상’ 수상
신해철 거리서 13·14·20·21일 버스킹 공연
성남시-부모 100명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 협약
about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8.10.31. 12:51 (2018.10.11. 08:00)

오산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9,760원...올해 보다 10.9% 인상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4일에 오산시 생활임금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내년도 생활임금을 올해 8,800원보다 960원 인상한 9,760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오산시】  2018.10.10 오후 4:19:54
오산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9,760원...올해 보다 10.9% 인상

담당부서

일자리정책과

연 락 처

과 장

최 연 동

031-8036-7590

팀 장

김 선 옥

031-8036-7571

담 당 자

박 수 민

031-8036-7574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4일에 오산시 생활임금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내년도 생활임금을 올해 8,800원보다 960원 인상한 9,760원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내년 생활임금으로 정한 9,760원은 올해 생활임금에 내년도 최저임금 증가율 10.9%를 적용하여 산출한 금액이고, 내년 최저임금 시급 8,350원보다 16.9%(1,410원) 높은 수준이다.
 
생활임금이 9,760원으로 확정됨에 따라, 이를 1인 근로자의 법정 월 근로시간인 209시간으로 적용하면 월급 203만9840원이며, 2017년부터 통상임금을 기준으로 지급하고 있다.
 
생활임금 적용대상은 오산시 소속 근로자와 지방공기업, 출자·출연기관 근로자로, 내년에 혜택을 보는 근로자는 6개월 미만 단기 근무자를 포함해 714명이다.
 
또 최저임금보다 월 최대 29만4690원이 보전돼 총 68억 703만원의 예산이 소요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내년 생활임금은 타시·군 및 민간기업과의 형평성을 고려하여 결정한 수준으로, 저임금 근로자들의 상대적 박탈감을 줄일 수 있는 정책을 지속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