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충청북도 보도자료  
충청북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9월
  9월 4일 (수)
“이번 대회는 주인은 나”… 곳곳에서 숨은 일꾼 자원봉사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5일차 홍콩, 우슈서 13개 메달 획득… 무섭게 치고 올라와
한방 낯설었던 무예마스터십 참가 외국 선수 “연속 3일째 침 맞고 있어요”
“선수단 급식, 정말 맛있어요!”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선수촌 선수단 인터뷰
충북도,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우수기관 선정 특별교부세 35억원 확보
충북 지역 민간주도형 지역기업육성사업 “충북 혁신성장기업 업무협약식 개최 ”
덕동생태숲 목재문화체험교실 확대 운영
충북도, 일본 수출규제 대응을 위한 도내 대학과 스킨쉽 강화
충북농기원 윤향식 박사 실용화 유공 표창장 수상
대추과원 후기 관리 철저히 해야 품질 좋은 생산 가능해
중독 관련 실무자 역량 강화 위한 연합세미나 개최
about 충청북도 보도자료

▣ 충청북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9.05. 00:37 (2019.09.05. 00:37)

【스포츠】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5일차 홍콩, 우슈서 13개 메달 획득… 무섭게 치고 올라와

3일 충북 전역에 100~200㎜ 많은 비가 내려 기온을 떨어뜨렸으나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열정은 쉽게 사그라지지 않았다. 6일차에는 태권도와 벨트레슬링, 크라쉬, 펜칵실랏, 연무 경기가 진행됐으며, 특히 태권도․벨트레슬링은 마지막 결승전을 치렀다.【공보관 (220-2064)】
3일 충북 전역에 100~200㎜ 많은 비가 내려 기온을 떨어뜨렸으나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의 열정은 쉽게 사그라지지 않았다. 6일차에는 태권도와 벨트레슬링, 크라쉬, 펜칵실랏, 연무 경기가 진행됐으며, 특히 태권도․벨트레슬링은 마지막 결승전을 치렀다.
 
GAISF(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 종목 순위 현황(9.4일 12시 기준)을 보면 대한민국(금 7, 은 5, 동 10)이 부동의 1위를 지켰으며, 홍콩(금 4, 은 5, 동 7)이 우슈 경기에서 금 4, 은 4, 동 5 등 13개의 메달을 획득해 2위로 무섭게 치고 올랐다.
 
3위는 금 4, 은 5, 동 2 모두 11개의 메달을 차지한 말레이시아이며, 4위는 벨트레슬링․주짓수에서 메달을 딴 투르크메니스탄(금 4, 은 1, 동 1), 5위는 무에타이․벨트레슬링․주짓수에서 금 3, 은 3, 동 4 등 10개의 매달을 손에 쥔 카자흐스탄이다.
 
이날 오후 3시 30분 개최된 태권도 경기에서 남자 자유품새(개인) 경기의 금메달은 필리핀의 베너러블 다리우스 선수가 차지했다. 은메달은 베트남의 트란 당 코아, 동메달은 러시아의 슬래피치 세르게이 선수가 땄다.
 
남자 자유품새(단체) 종목에선 대한민국 선수팀의 손에 금메달이 쥐어졌다. 여자 자유품새(개인)에선 2018 WT 품새 챔피언십 2위의 기록을 가진 태권도 유망주 이지영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거는 기염을 토했다. 사실 이지영 선수는 이날 오전 할머니 장례를 치르는 남다른 아픔이 있었다. 할머니가 돌아가셨다는 소식을 들은 이 선수는 대회 참가를 망설이다가 할머니에게 마지막으로 금메달을 선물하기 위해 아픔을 이겨낸 후 오후에 열리는 경기에 참가한 것.
 
한편 4일 유도와 삼보, 크라쉬, 펜칵실랏, 연무, 기록 결승전이 치러지며, 펜칵실랏에는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는 응웬 두이 투엔(베트남)과 세이크 알라우딘 세이크 폴도우스(싱가포르) 각각 경기에 출전한다.
 
 
첨부 :
020901수시(0904) - 홍콩, 우슈서 13개 메달 획득… 무섭게 치고 올라와.hwp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 주요키워드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