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수원시 보도자료  
수원시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8년
  2018년 11월
  11월 19일 (월)
수원박물관, '수원박물관 발전 전략과 과제' 주제로 심포지엄 개최
수원시, '당수동 시민농장 추억하기' SNS 이벤트
수원시, 시민과 함께 가로수 월동 관리하고, '쉐어링 서비스' 시행
수원시, '2018 청년UP 클라우드' 참여자 모집
“기후변화대응을 정책기조로 설정해야”
수원시 '감성과 꿈이 있는 학교만들기' 발표회 개최
수원시청년지원센터, 공시생과 현직 공무원 일대일 컨설팅 진행
수원시, 드림스타트 아동 대상 '드림비전스쿨' 진행
수원시종합자원봉사센터, OK저축은행과 함께 수원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사랑의키트 나눔
“미세먼지 줄이기 위해 도시숲 확대해야”
‘매산동 도시재생뉴딜사업 주민협의체’ 첫발
수원시, 상거래용 상용계량기 추가 정기검사 시행
about 수원시 보도자료

▣ 수원시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8.11.20. 10:51 (2018.11.20. 10:51)

【안전】“기후변화대응을 정책기조로 설정해야”

수원시는 16일 시청에서 온실가스 관련 전문가 간담회를 열고, ‘POST-2020 新(신) 기후체제’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방안을 논의했다. 【기후대기과 기후변화정책팀 - 박은정(031-228-2853)】
-수원시, 온실가스 관련 전문가 간담회 열고, ‘POST-2020 新(신) 기후체제’ 대응 방안 논의-
 
수원시는 16일 시청에서 온실가스 관련 전문가 간담회를 열고, ‘POST-2020 新(신) 기후체제’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훈성 수원시 환경국장, 성기복 기후대기과장을 비롯해 한국환경공단·한국기후변화연구원·수원시정연구원·(사)기후변화교육연구센터 관계자 등 환경·기후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자발적 온실가스 감축 목표 달성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 추진성과’를 주제로 발표한 성기복 기후대기과장은 “수원시는 2011년 ‘환경수도’ 선언 후 지속해서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글로벌 시장협약 이행도시’로 인증받고 ‘한·중·일 저탄소 도시 공동 연구사업’ 대상으로 선정되는 등 국내·외에서 기후변화 대응 선도도시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1차 계획 기간’(2015~17년)에 온실가스 배출량을 ‘기준 배출량’보다 3만 3988t(6.9%) 감축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2017년 1인당 온실가스 배출량은 2005년 대비 16.1% 감축했다.
 
수원시의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대상시설인 폐기물처리시설 9개소의 2015~17년 온실가스 배출량은 45만 7938t으로 기준배출량(49만 1926t)보다 3만 3988t 적었다. 배출량 감축으로 수원시는 할당량(46만 326t) 대비 온실가스 배출권 여유분 2388t을 보유하게 됐다.
 
신기후체제는 2015년 12월 채택된 ‘파리 기후변화 협정’에서 도출된 것으로 협정에 따라 2021년부터 ‘신기후 체제’가 시작된다. 핵심은 2100년까지 지구 온도 상승을 최대 2℃로 제한하는 것이다. 파리 협약이 기존 기후 협약인 ‘도쿄 의정서’ 체제와 다른 점은 선진국뿐만이 아니라 개발도상국도 온실가스 감축 의무를 지게 된다는 것이다.
 
‘新기후체제 대응을 위한 국내·외 여건 및 효율적 대응 방안’을 주제로 발표한 강은하 수원시정연구원 실장은 대표적 환경도시인 독일 프라이부르크시의 사례를 설명하며 지방정부가 할 수 있는 효율적 대응 방안을 제시했다.
 
강은하 실장은 “독일 프라이부르크시는 20여 년에 걸쳐 1인당 온실가스 배출량을 30%가량 감축하는 성과를 거뒀다”면서 “수원시도 실질적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이행 여부를 투명하게 검증해야 하는 신기후체제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반을 정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수원시의 자발적 노력과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온실가스 감축 사업’, ‘수원시만의 특색있는 정책 발굴’ 등을 제안했다. 모든 정책을 추진할 때 기후변화 대응을 정책 기조로 설정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었다.
 
이훈성 환경국장은 “기후변화는 오랫동안 누적된 전 인류적 문제인 만큼 차근차근 대응해 나가야 한다”며 “수원시가 기후변화 대응 모범도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첨부 :
“기후변화대응을 정책기조로 설정해야”.jpg
“기후변화대응을 정책기조로 설정해야”.jpg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