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대변인) 보도자료  
자유한국당(대변인)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6월
  6월 12일 (수)
황교안 당대표, 한국외식조리직업전문학교 방문 인사말씀[보도자료]
황교안 당대표, 부천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 방문 인사말씀[보도자료]
원내대표·중진의원 연석회의 주요내용[보도자료]
문재인 정권은 공포에 몸부림치는 북한주민들의 인권실태에 대해 응답하라 [전희경 대변인 논평]
칼럼까지 정정하라 요구하는 문재인 정권 청와대의 언론통제 참상 [전희경 대변인 논평]
탈원전의 역습, 한전은 산으로 보내고, 에너지 안보는 물건너 보내는 문재인 정권이다 [전희경 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대변인)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대변인)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12. 19:39 (2019.06.12. 19:39)

【정치】칼럼까지 정정하라 요구하는 문재인 정권 청와대의 언론통제 참상 [전희경 대변인 논평]

청와대의 언론장악 시도가 점입가경이다. 무수한 친여언론들로도 부족했던 것인지, 단 하나의 비판기사도 대통령 심기보전을 위해 치워버리겠다는 불타는 충성심인지 보기가 민망할 노릇이다.【】
청와대의 언론장악 시도가 점입가경이다. 무수한 친여언론들로도 부족했던 것인지, 단 하나의 비판기사도 대통령 심기보전을 위해 치워버리겠다는 불타는 충성심인지 보기가 민망할 노릇이다.
 
청와대 한정우 부대변인은 어제(11일), 문재인 대통령 부부의 해외순방과 관련한 언론사의 비판 논조 칼럼에 대해 사실왜곡이라며 정정을 요구하고 나섰다. 기사도 아닌 칼럼에 사실 왜곡을 운운하며 내용을 수정하라는 청와대의 명령은 권력이 휘두르는 횡포의 한 사례로 역사에 남을 만한 일이다.
 
해당 칼럼은 문 대통령이 취임 후 25개월간 19번의 출국했으며 유독 관광지를 자주 찾는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고 했다. 김정숙 여사의 인도 단독 방문도 개운치 않다고 했다. 이 내용이 청와대가 나설만한 일인가? 앞으로 언론지상의 칼럼들은 청와대의 입맛에 맞는 가치판단과 평가만 내려야 하는가?
 
외교관련 비판만 받으면 청와대가 전가의 보도처럼 사용하는 외교적 결례란 표현도 역시 등장했다. 말은 똑바로 하라고 외교적 결례가 문제인 것이 아니라 대통령 부부의 심기가 문제의 전부인 청와대다.
 
비판에 기분이 좋을 사람이야 없겠지만 비판자의 입에 재갈을 물리려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다. 문재인 정권은 입만 열면 민주주의를 외치지만 가장 반민주적인 언론장악의 중심에 서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기 바란다.
 
2019. 6. 12.
자유한국당 대변인 전 희 경
 
키워드 : 청와대, 언론통제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