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8월
  8월 30일 (금)
미국과 충분히 했다는 “교감”은 도대체 어떤 교감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살아있는 권력도 수사하라던 대통령의 말은 ‘거짓말’이었나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대한민국 경찰이 민주당의 행동대장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9.04. 09:23 (2019.09.04. 09:23)

【정치】살아있는 권력도 수사하라던 대통령의 말은 ‘거짓말’이었나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집권여당의 ‘안하무인(眼下無人)’ 검찰 때리기가 가관이다. 자신들이 임명한 검찰총장마저 조국 후보자를 수사하자 적으로 돌리며 비난하고 있다.
집권여당의 ‘안하무인(眼下無人)’ 검찰 때리기가 가관이다. 자신들이 임명한 검찰총장마저 조국 후보자를 수사하자 적으로 돌리며 비난하고 있다.
 
민주당은 압수수색을 ‘사전협의’ 하지 않았다며 화를 내고, 수사 검사들을 향해 ‘책임’ 운운하며 보복을 선언하고 압박하고 있다.
 
대한민국 검찰이 민주당 당대표가 정한 ‘가이드라인’에 따라 움직여야 되는가. 민주당의 시대착오적 발상은 소가 앙천대소(仰天大笑) 할 일이며, 민주당 스스로 검찰개혁의 ‘걸림돌’ 임을 만천하에 드러냈다.
 
민주당이 말하는 조국 후보자만 할 수 있다는 검찰개혁은 도대체 무엇인가? 검찰을 문 정권에 ‘충성하는 하수인’으로 만드는 것, 문정권의 권력비리는 못 본척하고 넘어가는 것. 이것이 그 검찰개혁인가.
 
문 정권은 윤 검찰총장을 사람에게 충성하지 않는다고 칭찬했다. 그런데 이제 와서 권력에 충성하라고 압박하고 강요하고 있다. 살아있는 권력도 엄정하게 수사하라던 대통령의 말은 ‘거짓말’이었나.
 
‘철면피 문재인 정권’은 검찰 길들이기 구태를 당장 중단해야만 한다.
 
정교한 시나리오에 따라 조 후보자를 뒤로 숨기고 청문회를 방해하지 말기 바란다.
 
인사청문회를 하자더니 정작 증인 신청은 반대하며 안건조정을 요구하는 이 몽니의 저의는 무엇인가. 청문회를 무산시키려는 민주당의 ‘꼼수’가 아니라면 증인 채택을 즉각 수용해야 한다.
 
집권여당이 ‘청문회 보이콧’을 유도하는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 조국 후보자 구하기에 올인 하느라 ‘자기모순’에 빠졌다.
 
부디 민주당은 대통령의 말씀을 ‘거짓말’로 만들지 말라.
 
2019. 8. 30.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 현 아
 
키워드 : 검찰총장, 윤석열, 집권여당, 민주당, 사전협의, 조국, 펄면피, 검찰 길들이기, 청문회 보이콧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