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월
  1월 12일 (토)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몽(夢), 죽음의 사자(使者) 중국발 미세먼지가 국민들의 생명을 위협해 들어와도 감수하라는 의미인가.[김순례 원내대변인 논평]
문재인 정권은 故人이 목숨을 걸고 지키려고 했던 것이 무엇인지 되새겨 보길 바란다. [김순례 원내대변인 논평]
전교조와 불법 단체협약을 체결한 교육감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엄중한 처분을 촉구한다.[김순례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6 (2019.05.24. 00:46)

【정치】문재인 정권은 故人이 목숨을 걸고 지키려고 했던 것이 무엇인지 되새겨 보길 바란다. [김순례 원내대변인 논평]

지난 10일 광화문광장 인근 도로에서 분신한 60대 택시기사 임 모씨가 사망했다. 지난달 국회 인근에서 발생한 분신 사망 사건 이후 두 번째 비극이다.
지난 10일 광화문광장 인근 도로에서 분신한 60대 택시기사 임 모씨가 사망했다. 지난달 국회 인근에서 발생한 분신 사망 사건 이후 두 번째 비극이다.
 
임 모씨가 남긴 유언에는 택시와의 상생을 약속했으나, 일방적으로 카풀정책을 강행한 카카오에 대한 비난과 현 정부에 대한 원망으로 가득 차 있다.
 
정부여당은 ‘카풀 갈등 해결을 위한 사회적 대타협기구’를 출범하겠다고 했으나 ‘카풀 서비스 중단’을 선결조건으로 내건 택시업계의 조건은 못 받겠다고 한다.
 
대통령 또한 신년기자회견을 통해 “그분들이(택시기사들이) 지키고자 하는 가치는 과거시대의 가치”라고 규정하며 사실상 ‘카풀’정책을 밀어붙일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정권은 더 이상 국민과 대화할 의지가 없어 보인다.
 
‘공유경제’가 세계적 흐름이라고는 하나, 국내현실을 무시한 채 맹목적으로 따라오라는 ‘불통정부’의 면모를 여실히 보여준 것이다.
 
그간 택시업계는 정부의 공급조절 실패로 출혈경쟁을 할 수밖에 없었다.
 
택시요금 상승에 대한 국민적 비난은 택시기사들이 다 받았지만, ‘사납금’이라는 족쇄에 묶여 혜택은커녕 생계만 위협받고 있는 실정이다.
 
결국 정부정책의 실패로 택시업계는 곪아터지기 직전인데, 정부는 이를 외면한 채 대기업의 입장만 일방적으로 밀어붙이고 있는 형국이다.
 
故人이 되신 두 분의 국민이 목숨을 걸고 지키려고 했던 것이 무엇인지 문재인 정권은 알아야 할 것이다.
 
자유한국당은 정부여당이 모든 것을 원점으로 돌려놓고 대화의 테이블에 나오길 거듭 촉구한다.
 
돌아가신 두 분의 명복을 빌며, 이런 비극이 다시는 일어나질 않길 갈망한다.
 
2019. 1. 12.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 순 례
 
키워드 : 정부정책실패, 문재인 정권, 카풀정책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