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2월
  2월 25일 (월)
3.1운동마저 전유물로 삼으려는 5년 정권의 오만[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은 영부인의 50년 친구인 손혜원 의원 지키기를 단념하고, 국회 정상화에 협조해 국민과 민생을 지켜주기 바란다.[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은 설훈 최고위원과 홍익표 수석대변인에 대해 국민이 납득할 만한 수준의 징계조치를 해야 한다.[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문재인 정부는 경제와 환경을 자해(自害)하는 비이성적인 탈원전 정책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시대착오적인 민주당의 저열한 국민 모욕[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국민이 보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4대강 보 해체 결정’을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한다.[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7 (2019.05.24. 00:47)

【정치】3.1운동마저 전유물로 삼으려는 5년 정권의 오만[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3.1운동이 ‘촛불혁명’이라며 심판 운운한 조국 민정수석의 오만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
3.1운동이 ‘촛불혁명’이라며 심판 운운한 조국 민정수석의 오만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
 
헌법 전문처럼 3.1운동은 대한민국의 길을 연 전 국민적 저항이었고, 그 대상은 불법적으로 나라를 침탈해 폭압적인 무단통치를 자행하던 일제였다.
 
독립이란 말조차 못 꺼내던 시대에 무자비한 폭력 앞에 죽음마저 감수하고 벌인 전국적 만세 독립운동을, 법률의 틀에 따라 이뤄진 오늘날의 촛불집회와 동일선상에 놓은 것은 전형적인 아전인수식 역사인식이다.
 
이성을 잃은 정치보복과 보수정권 흔적 지우기에서 보듯, 이 같은 발언은 겉으론 통합과 협치를 외쳐도 속으론 보수 세력을 적대시하며 존재조차 부정하고 싶은 현 정권의 본심을 드러낸 것으로, 친일 프레임으로 보수 세력을 공격해 정치적 이익을 취하려는 현 정부의 정략적 행태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3.1운동을 비롯한 역사적 사실의 시대정신을 특정 정권이 독점하겠다는 식의 태도야말로 역사적 가치를 훼손하는 것이다.
 
실제 점령군처럼 행세하며 임기가 보장된 공공기관 인사마저 편 갈라 내쫓은 것이 누구인지, 비일비재한 내로남불과 독단적이고 일방적인 국정운영도 모자라 판결 불복과 법원 협박까지 해가며 3.1운동에서 비롯된 공화주의의 가치를 훼손하는 것이 누구인지 국민은 똑똑히 보았다.
 
다가올 100년에도 3.1운동 정신을 꽃 피우고 싶다면 민생파탄은 뒷전이고 장기 집권이나 획책하는 5년 정권이 그 오만함을 버리는 것이 먼저다.
 
국민통합은 외면한 채 오늘의 대한민국도 모자라 역사마저 편 가르려고 하는 현 정권의 모습에 대해 순국선열께 죄송할 따름이다.
 
2019. 2. 25.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만 희
 
키워드 : 3.1절, 편가르기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