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3월
  3월 22일 (금)
MBC는 이순임 前 노조위원장에 대한 송사를 중단하고, 이념편향에서 벗어나 건전하고 ‘문화’적인 방송으로 거듭나길 바란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이야말로 저열한 정치공세 중단하고 진정한 진상 규명에 나서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정부는 한미동맹을 복원할 모든 수단을 강구해야 하며, 남북간 9.19 군사합의를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한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문재인 정권이 국민 혈세를 더 쓰려는 구실로 ‘미세먼지’까지 이용하려는 한심한 행태를 개탄한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대통령은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경질하고, 인사권자로서 서해를 지키다 숨진 호국영령과 그 유가족에게 사죄하는 것이 마땅하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무지(無知)인가, 미지(未知)인가, 억지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EBS가 공영 ‘교육방송’이라면, 적어도 ‘교육적인’ 이사장이 필요하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황운하 전 울산청장 파면과 특검을 통한 실체적 진실 규명 필요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7 (2019.05.24. 00:47)

【정치】민주당이야말로 저열한 정치공세 중단하고 진정한 진상 규명에 나서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에서 소위 김학의 사건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곽상도 의원이 관련되었다는 근거 없는 정치공세를 계속 이어가더니, 급기야 오늘은 경질 과정을 몰랐을 리 없다며 당 대표까지 거짓 선동에 나섰다.
민주당에서 소위 김학의 사건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곽상도 의원이 관련되었다는 근거 없는 정치공세를 계속 이어가더니, 급기야 오늘은 경질 과정을 몰랐을 리 없다며 당 대표까지 거짓 선동에 나섰다.
 
당시 문제가 불거진 후 경질되는 과정은 온 국민이 지켜봤는데 모를 리 없었다고 하다니 이 무슨 엉뚱한 소리인가.
 
문제는 축소나 은폐 등 수사 과정에 관여하거나 외압 등이 행사되었느냐인데, 전혀 관계없는 사항을 교묘히 끄집어내 국민을 호도하며 교활하고 저급한 정치공세에 나선 것이다.
 
이런 충격적인 사항으로 수사 받는 것을 알고도 첫 법무부 차관에 임명할 정권이 어디 있겠으며, 실제 당시 민정수석실도 검증과정 중 경찰로부터 내용을 보고받지 못했다고 이미 수차례 밝혔다.
 
또한 고작 이틀 먼저 임명된 장관이 차관 검증에 관여할 수도 없었고, 당시 검찰 수사에 개입한 적도 없다.
 
이를 모를 리 없는 민주당의 근거 없는 의혹 제기는 전형적인 흑색선전이자 정치공작이다.
 
그러면서 정작 검찰 책임자로서 당시 수사를 지휘한 채동욱 검찰총장은 거론하지 않고 있는데, 정치적 이익이 없기 때문인지, 누구를 배려하고 있는 것인지 알 수 없다.
 
민주당 논리라면 문재인 대통령이야말로 최측근인 김경수 지사가 드루킹 일당과 함께 자신의 선거를 위해 댓글조작에 나선 것이나, 아들의 특혜채용 의혹에 대해 몰랐을 리 없을 것이다.
 
지금이라도 현 정권은 정파적 한계를 두지 말고 전임 대통령의 비자금 의혹에서 드루킹-김경수 대선 댓글조작 사건까지 모든 의혹을 파헤쳐야 한다.
 
그렇지 않다면 민주당이야말로 국민적 심판에 직면하게 될 것이다.
 
2019. 3. 22.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만 희
 
키워드 : 민주당, 흑색선전, 정치공작, 문재인, 특혜채용, 댓글조작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