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4월
  4월 18일 (목)
민주당은 총선용 추경 끼워넣기 멈추고 재난 민생 추경 먼저 제대로 편성하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문 정권 인사의 후안무치는 어디까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문 정권의 코드 국토부, 엉터리 공시가격 검증으로 자승자박하다.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7 (2019.05.24. 00:47)

【정치】문 정권 인사의 후안무치는 어디까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김상곤 前 교육부 장관이 경기도교육연구원장으로 재취업에 성공했다. 본인이 경기도 교육감으로 있던 2013년 교육청 예산을 출연해 재단법인으로 만든 경기도교육연구원에 셀프 취업한 것이다.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이 놀랍다.
김상곤 前 교육부 장관이 경기도교육연구원장으로 재취업에 성공했다. 본인이 경기도 교육감으로 있던 2013년 교육청 예산을 출연해 재단법인으로 만든 경기도교육연구원에 셀프 취업한 것이다.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이 놀랍다.
 
김 前 장관이 모집 공고에 규정된 면접도 건너뛰고 서류심사만으로 합격하면서 면접 요건을 갖춘 두 명의 지원자는 면접조차 보지 못했다 한다.
 
그뿐인가. 김 前 장관은 블라인드 채용 공고가 무색하게도 지원 서류에 더불어민주당·경기교육청 등의 경력과 역사교과서 국정화 폐지, 고교 평준화 등 교육 정책을 주도했다며 경력을 상세히 기재했다고 한다. 장관 재직 시절 존재감 없이 대입제도 공론화 등으로 논란만 일으켰던 김 전 장관의 자화자찬이 기가 차다.
 
2017년 12월, 대학에 학종 개편안으로 지원자가 출신 고교에 따라 받을 수 있는 불이익을 원천적으로 차단한다며 블라인드면접을 도입하라고 지시했던 이가 바로 김 前 장관이다. 교육자로서 부끄럽지 않은가?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은 이미 폐기된 지 오래다. 하다하다 이제는 교육계까지 문 정권의 캠코더 인사가 판을 친다. 이대로라면 정권에 휘둘리지 않고 초정권적으로 국가교육 정책 수립을 위해 정부가 추진하겠다고 나선 국가교육위원회도 문 정권 교육계 인사들의 취업처가 되지 않을까 우려된다.
 
문 정권의 인사의 후안무치는 어디까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가. 이미선 후보자처럼 새로 임명하는 사람만의 문제도 아니다. 곳곳에 꽂혀진 문 캠프 출신 인사들은 물의를 일으켜 임기도 못 채우고 있다. 장악한 기관의 예산을 자신들에게 우호적인 학자나 시민단체들에게 살포하고 있다고 한다. 일일이 열거하기도 부끄럽다.
 
거기에 사회부총리까지 했던 김상곤 교육부 장관의 거취는 후안무치라는 단어도 아깝다. 제발 대통령을 위한다면 스스로 ‘캠코더’ 인사에 포함된다고 생각하는 측근이나 개국공신들은 좀 자제하기 바란다.
 
김 前 장관도 본인이 장관 재직 시절 망쳐놓은 교육정책에 대해 사죄하며 자숙하는 것이 그나마 前 장관으로서 예우 받을 수 있는 마지막 길임을 명심하기 바란다.
 
2019. 4. 18.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 현 아
 
키워드 : 김상곤, 문재인, 인사, 후안무치, 교육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