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7월
  7월 30일 (화)
문재인 대통령, 저도(猪島) 개방 기념 국민들과 섬 탐방
㈜경남 항노화, 인문학과 지리산의 조화-산청군 테마형 관광상품 개시
경상남도, 평생교육진흥원 법인설립 타당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영남지사 개소
경남 한돈 농가, 도내 소외계층에 돼지고기 나눔
경남농업기술원, 폭염 속 농업인 안전관리 당부
경상남도 민물고기연구센터, 뱀장어 및 토산어종 방류
‘아파트 마을공동체 정책토크’ 김해에 이어 진주에서도 개최
경상남도, 아동수당 9월부터 만 7세 미만까지 연령 확대
경상남도, 산림재해예방을 위한 하반기 사방사업 박차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7.31. 11:42 (2019.07.31. 11:42)

【문화】문재인 대통령, 저도(猪島) 개방 기념 국민들과 섬 탐방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9월 개방을 앞둔 경남 거제시 저도를 방문했다.
【자치행정과, 공보관 - 팽선화, 윤태경 (055-211-3613, 2077)】
문재인 대통령, 저도(猪島) 개방 기념 국민들과 섬 탐방
- 47년간 굳게 닫힌 섬, 9월 중순부터 국민에게 개방
- 30일 김경수 지사, 변광용 거제시장 등 100여 명 개방 기념 행사
- 전 원주민, 다둥이․다문화 가족, 여행작가 등 17개 시도민 탐방단 초청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9월 개방을 앞둔 경남 거제시 저도를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30일 오후 대통령 휴양지인 저도를 방문해 전 원주민 윤연순 여사와 초청된 다둥이, 다문화 가족, 여행 작가 등 전국 17개 시도민과 탐방 행사를 가졌다.

윤연순 여사는 1972년 저도가 대통령 별장으로 공식 지정되어 일반인이 거주하거나 방문하지 못하기 전까지 살았던 원주민이다.

이날 행사에는 김경수 경남도지사, 김지수 경남도의의회의장, 변광용 거제시장, 김한표 국회의원(경남 거제시), 이수열 진해기지사령관 등 관계자가 함께 했다.

저도 탐방행사는 김경수 지사의 환영사, 변광용 시장과 이수열 해군 진해기지사령관(준장)의 브리핑, 문 대통령의 인사말에 이어 탐방과 기념식수, 기념촬영 등으로 진행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인사말을 통해 “저도를 국민의 품으로 돌려드리겠다는 2017년의 약속을 지키게 되었다”는 소감과 함께 그동안 불편을 겪었을 지역주민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했다. 또한 저도 개방이 거제시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를 참석한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김경수 지사는 “저도가 개방되어야 한다는 생각은 문재인 대통령의 오랜 생각이었다”며 “개방이 이루어지기까지 함께 노력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유람선도 다니게 될 텐데, 거제시장님과 함께 안전사고가 없도록 잘 관리하겠다”며 “저도 뿐만 아니라 거제와 통영까지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 경남의 관광지를 널리 알려나가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경남 거제시 장목면 유호리 소재 43만 평방미터 규모의 저도는 일제 강점기와 6․25전쟁을 거치면서 100년에 가까운 시간동안 군사적 요충지로 어업권과 생활권에 제약을 받아왔다. 박정희 대통령 재임 시절인 1972년, ‘바다 위의 청와대’라는 의미인 ‘청해대(靑海臺)’로 이름 붙여져 대통령의 휴양지로 공식 지정된 이후 47년간 일반에게는 굳게 닫혀 있었다.

대통령 별장인 저도 개방은 문 대통령의 공약사항으로 경남도와 거제시의 오랜 숙원이기도 했다. 도와 시는 그동안 저도 개방을 위해 ‘저도상생협의체’를 구성하고 행정안전부(장관 진영), 국방부(장관 정경두) 등 관계기관과 많은 논의를 통해 저도 개방 합의를 도출하기에 이르렀다.

오는 9월 말부터 주 5일(월․목 제외), 하루 2회 600명의 방문객이 저도를 방문할 수 있다. 8월 초, ‘저도상생협의체’ 회의를 통해 관계기관 간 개방에 대한 협약을 체결하고, 9월 초 ‘저도관광시스템’을 통해 사전예약 접수를 시작한다.

경남도와 거제시는 저도의 자연생태와 역사를 전 국민이 함께 누릴 수 있도록 관광자원 개발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관계기관의 공동연구 용역을 통해 단계별로 저도를 남해안 해안관광 중심지로 조성할 방침이다.

저도에는 대통령실(300㎡), 경호원실(66㎡), 장병숙소(6,203㎡), 콘도(42실), 골프장(5홀), 인공 해수욕장, 일제 포진지, 팔각정 등이 조성돼 있다. 현재 고라니와 사슴, 천연기념물인 외가리 등 70여 마리의 동물과 해송(곰솔), 동백, 편백, 노간주, 팽나무, 광나무, 느티나무 등의 식물이 서식 중이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