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3월
  3월 26일 (화)
경상남도 일자리위원회, 스마트 일자리 모델 찾는다
경상남도, 하동에서 부시장․부군수 회의 열어
경상남도, 오지‧벽지지역 교통편의 증진 위한 시군 담당자 회의 개최
4개 유관기관 협업, ‘농작업 사고예방 캠페인’ 펼쳐
함양산삼엑스포조직위 산삼·항노화 업종별 대표자 간담회 개최
봄철 맞아 양봉 공개 강화 교육, 효과 톡톡
경상남도, ‘2019 관광두레 지역협력사업’ 공모 선정
경상남도, 대형건설사 영남지사장 초청 간담회 개최
경상남도, 의료기관 안전대진단 현장 점검 실시
경상남도 보건환경연구원, 도내 유통 봄나물 검사 결과 ‘안전’
경상남도, 2분기 소상공인 정책자금 100억 원 지원
경상남도, 재난관리기금 투입...미세먼지 등 각종 재난 꼼짝마
경상남도, 2018년도 우수주택 시군 순회전시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4 (2019.06.05. 12:44)

경상남도 일자리위원회, 스마트 일자리 모델 찾는다

지난해 12월 출범한 경상남도일자리위원회가 26일(화), 도정회의실에서 2019년도 첫 회의를 갖고 일자리 정책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일자리정책과 - 문수란 (055-211-3314)】
 
 
 
 
 
 
경상남도 일자리위원회, 스마트 일자리 모델 찾는다
- 26일(화), 스마트산단 추진 및 스마트 일자리 확산 방안 토론
- 2019년 일자리대책 시행계획 수립 논의

지난해 12월 출범한 경상남도일자리위원회가 26일(화), 도정회의실에서 2019년도 첫 회의를 갖고 일자리 정책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가 주재하고 20여 명의 위원들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는 ▲스마트 산단을 통한 스마트 일자리 확산 방안 ▲경남형 스마트 산단 추진 상황 ▲2019년 일자리대책 시행계획 ▲상생형 지역일자리 확산 방안 ▲고용위기지역 연장‧신규 지정 추진상황 등을 의제로 한 발표와 토론이 있었다.

먼저, 스마트산단을 통한 스마트 일자리 확산 방안에 대해 회의 참석자들은 스마트공장․스마트산단 조성으로 발생하는 경제적 혜택이 산업생태계 내 모든 이들에게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데 공감했다. 스마트 공장을 통해 제조업 불량률을 대폭 감소시키고, 생산성 향상과 매출 증대로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은 물론, 스마트산단에서 전환․감소되는 일자리를 사회적 일자리로 대체하는 등 궁극적으로 일자리를 늘려 나가야 한다고 뜻을 모았다.

이어 한국산업단지공단에서는 지난 2월 선정된 스마트 국가산단 선도 프로젝트 선정과 관련해 스마트산단의 개념에서부터 추진방향, 분야별 세부과제에 대한 스마트 산단 추진 상황에 대해 발표했다.

스마트 산단이란, 데이터의 연결‧공유를 통해 기업 생산성과 근로자 삶의 질 향상, 신산업을 창출하는 활력이 넘치는 산업단지를 일컫는 것으로, 스마트산단 선도 프로젝트 선정 시, 경남 창원국가산단은 산업적 중요성과 산업기반 및 파급효과 측면에서 뿐만 아니라 지자체 의지도가 높아 산단 스마트화 최적지로 평가받았다.

세 번째로, 2019년 일자리대책 시행계획에는 5대 핵심 전략*을 차질 없이 수행해 2019년 일자리 목표를 달성을 위해 전력을 다한다는 내용을 담겨 있는데, 오늘 회의에서는 함께 만드는 상용일자리 3만 9천개 지원함으로써 도민에게 희망주는 좋은 일자리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밝히며, 위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5대 핵심 전략 : ①스마트일자리확산, ②맞춤형 일자리 강화, ③사회적 일자리확대, ④SOC일자리 확충, ⑤일자리 생태계 조성

네 번째로, 최근 정부가 광주형 일자리 후속 모델 발굴을 위해 적극 추진 중인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 확산 방안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지난 20일 산업부의 주재로 시군별 지역산업에 맞는 상생형 일자리에 대한 컨설팅이 진행된 바 있다. 이를 통해 도에서는 기계‧항공‧조선 등 경남형 일자리 모델 발굴을 주도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시군의 상생형 일자리 발굴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위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의견 개진을 요청했다.

마지막으로 경상남도는 지난 2018년 4월 5일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된 창원 진해구, 통영시, 거제시, 고성군의 고용위기지역 지정기간이 오는 4월 4일 만료됨에 따라 지역의 경제‧고용‧산업 여건 개선이 더디고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점을 들어 반드시 연장이 필요함을 설명하고, 고용위기지역 지정기간 연장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한편 이날 회의를 주재한 문승욱 경제부지사는 “지역의 일자리 문제 해결과 일자리 모델 개발에 있어 일자리위원들과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할 때라 생각한다”며, “노사민정이 함께 뜻을 모아 스마트 일자리 모델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