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4월
  4월 29일 (월)
김경수 지사 “5월,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경상남도수목원 ‘우리 꽃 야생화 전시회’ 개최
경상남도, 차량 운행제한 관련 ‘도민 공청회’ 개최
A형간염 환자 증가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
경상남도 보건환경연구원, 도내 내수면 양식시설 배출수 특성에 관한 조사․연구사업 추진
경상남도, 대중교통 이용 광역알뜰교통카드 도입한다
도시와 농촌의 행복한 만남, 농산물 페스티벌 성황
경상남도, 5월 가정의 달 온 가족 안전체험하세요
경남대표도서관과 ‘경남 문학과 역사 3Go(보고, 듣고, 느끼고) & Together(함께하는 즐거움)’ 해요
경상남도, 2019전국생활체육대축전 종합시상 ‘질서상 1위’ 쾌거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7 (2019.06.05. 12:47)

김경수 지사 “5월,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5월이 내년도 국비 확보에 가장 핵심적인 시기”라며 직원들의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공보관 - 윤태경 (055-211-2077)】
 
 
 
 
 
 
 
 
김경수 지사 “5월,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 국비 확보와 함께 6.7조 원 정부 추경 관련 사전 대응 지시
- “플랫폼 경제의 핵심은 데이터”… 민간과 협업 통해 데이터 확보
- 진주 사건 피해자 심신 치유와 모금 관심 당부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5월이 내년도 국비 확보에 가장 핵심적인 시기”라며 직원들의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김 지사는 29일 오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진행된 월간전략회의에서 “5월말까지 각 부처의 예산요구서가 기재부에 제출된다”며 “부처 예산요구서에 경남도 국비 확보 사업들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해 달라”고 이같이 말했다.

김 지사는 국비 확보를 위해 서울과 세종을 오가며 기획재정부 예산실장 등 정부 관계자들을 직접 면담하는 등 적극적으로 나선 바 있다. 도지사와 실·국·본부장을 비롯한 직원들의 노력 끝에 경남도는 올해 최초로 국비 5조 원 시대를 열었다.

하지만 김 지사는 그런 성과에도 갈증을 느끼는 듯 했다. “제가 7월 1일 취임해서 그때부터 하니까 하는 사람도 힘이 들고, 실제 성과도 들이는 품에 비해 기대치만큼 성과가 나오지 않는 게 사실”이라며 공직자들의 선제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또한 “국회 상황이 좀 여의치 않아 언제 통과될지는 불확실하지만, 미세먼지 저감 등 국민안전 관련 2조 2천억 원, 민생경제 긴급지원 4조 5천억 원의 정부 추경 예산안이 제출됐다”며 “국비 확보와 함께 추경 관련 사전 대응에도 심혈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김 지사는 모두발언 서두에도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예산의 신속집행을 재강조하는 등 지역경제 위기를 돌파하기 위한 행정력의 집중을 특별히 당부했다.

이어 스마트산단 선도 프로젝트, 진해지역 대형항만(제2신항) 유치, 서부경남KTX, 동남권신공항 문제, 대우조선과 성동조선 매각 등의 현안을 언급하며 “5월 중 집중 과제로 함께 풀어나가야 할 중요 현안”이라고 밝혔다.

최근 회의 때마다 민간과의 협업을 강조하고 있는 김 지사는 이날 회의에서도 관련 의견을 제시했다. “플랫폼 경제의 핵심은 데이터”라며 “확보가능한 모든 데이터를 축적하고 빅데이터, AI(Ar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와 결합된 사업을 민간과 함께 만들어가야 한다”고 전했다.

김 지사는 OECD 35개 회원국 중 GDP 대비 정부 재정 비중이 34위(32.5%)라는 사실을 들며 “행정이 재정집행으로 우리 사회의 여러 현안을 풀어 가는데 한계가 있다”고 말했다. “결국은 70% 가까이 차지하고 있는 민간 영역이 행정과 재정을 통해 움직일 수 있도록 유도해야 한다”며 민간과의 융합, 협업을 다시금 역설했다. 민간과의 협업이 시급한 영역으로는 스마트산단 조성, 치매 국가책임제나 조현병 관리 등 보건의료, 교육, 농업, 관광 분야를 들었다.

모두발언 말미, 김 지사는 지난주 희생자 영결식이 진행된 진주 방화 사건에 대한 도민과 직원들의 관심을 당부했다. “재발 방지 대책은 철저히 세워나가는 한편 피해자와 유족들께서 정상적으로 사회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현재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이번 사건의 희생자 유족과 피해자들을 위한 모금이 진행 중이다.

한편 이날 회의에 앞서 참석자들은 사전 환담의 시간을 가졌다. 도정회의실 맞은편 소회의실에 마련된 음료를 자유롭게 마시며 인사를 나눴다. 이는 회의가 좀 더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의견이 활발히 오가기 바라는 차원에서 준비됐으며 앞으로 주요 회의 때마다 오늘과 같은 사전 티타임을 가질 예정이다.

회의 시작 10분 전 입장한 김 지사는 문승욱 경제부지사 등 실·국·본부장들과 반갑게 인사했다. 특히 조현준 정책기획관과는 월간전략회의 명칭에 걸맞게끔 회의 주제를 집중하자는 의견을 나눴으며 이를 모두발언에서 소개하기도 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