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백과사전 [백과사전 추가]
자료실 가기
바로가기 :
일치 근접

백과사전의 내용과 참조정보는 누구나 참여하여 수정할 수 있습니다.

다만 백과사전은 지식 디렉토리의 기본이 되는 정보입니다. 수정시 신중을 기해주십시요.

알찬 정보가 쌓여 모두가 행복해 하는 지식 창고가 되었으면 합니다.

이황 (李滉) (ENCY029621)
요 약 : [1501 ~ 1570] 조선 중기의 유학자. 호는 퇴계 (退溪), 퇴도(退陶), 도옹(陶翁)이고, 시호는 문순(文純)이다.
분 류 :
인물 : 인물 > 한국 [1387 자]
     

[1501 ~ 1570] 조선 중기의 유학자. 호는 퇴계 (退溪), 퇴도(退陶), 도옹(陶翁)이고, 시호는 문순(文純)이다.

1543년에 문과에 급제하여 여러 벼슬을 거친 뒤 1568년에 우찬성, 대제학에 올랐으며, 이듬해 벼슬자리에서 물러난 뒤 고향에 도산서원을 세워 학문과 후배 양성에 힘썼다.

이언적(李彦迪)의 주리설(主理說)을 계승, 주자(朱子)의 주장을 따라 우주의 현상을 이(理)․기(氣) 이원(二元)으로써 설명, 이와 기는 서로 다르면서 동시에 상호 의존관계에 있어서, 이는 기를 움직이게 하는 근본 법칙을 의미하고 기는 형질을 갖춘 형이하적(形而下的) 존재로서 이의 법칙을 따라 구상화(具象化)되는 것이라고 하여 이기이원론(理氣二元論)을 주장하면서도 이를 보다 근원적으로 보아 주자의 이기이원론(理氣二元論)을 발전시켰다.

그는 이기호발설(理氣互發說)을 사상의 핵심으로 하는데, 즉 이가 발하여 기가 이에 따르는 것은 4단(端)이며 기가 발하여 이가 기를 타[乘]는 것은 7정(情)이라고 주장하였다.

사단칠정(四端七情)을 주제로 한 기대승(奇大升)과의 8년에 걸친 논쟁은 사칠분이기여부론(四七分理氣與否論)의 발단이 되었고 인간의 존재와 본질도 행동적인 면에서보다는 이념적인 면에서 추구하며, 인간의 순수이성(純粹理性)은 절대선(絶對善)이며 여기에 따른 것을 최고의 덕(德)으로 보았다.

그의 학풍은 뒤에 그의 문하생인 유성룡(柳成龍)김성일(金誠一)정구(鄭逑) 등에게 계승되어 영남학파(嶺南學派)를 이루었고, 이이(李珥)의 제자들로 이루어진 기호학파(畿湖學派)와 대립, 동서 당쟁은 이 두 학파의 대립과도 관련되었으며 그의 학설은 임진왜란 후 일본에 소개되어 그곳 유학계에 큰 영향을 끼쳤다.

스스로 도산서원(陶山書院)을 창설, 후진 양성과 학문 연구에 힘썼고 현실생활과 학문의 세계를 구분하여 끝까지 학자의 태도로 일관했다.

중종, 명종, 선조의 지극한 존경을 받았으며,그의 학문은 일본 유학계에도 크게 영향을 미쳤다.

그가 세상을 떠난 뒤에 영의정에 추증되고 문묘 및 선조의 묘정에 배향되었으며 단양(丹陽)의 단암서원(丹巖書院), 괴산의 화암서원(華巖書院), 예안의 도산서원 등 전국의 수십 개 서원에 배향되었다.

저서에 《퇴계전서(退溪全書):修正天命圖說․聖學十圖․自省錄․朱書記疑․心經釋疑․宋季之明理學通錄․古鏡重磨方․朱子書節要․理學通錄․啓蒙傳疑․經書釋義․喪禮問答․戊辰封事․退溪書節要․四七續編》이 있고, 작품으로는 시조에 《도산십이곡(陶山十二曲)》, 글씨에 《퇴계필적(退溪筆迹)》이 있다.

디렉토리 로 가기
저술 및 작품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이황 (李滉)
최종수정일 :   2017-03-09 작성자 :   XPIL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