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지식창고 소개
지식창고 구독
(A) 내 지식자료
다큐먼트작업
(B) 내 구독자료
구독 내역
about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국회의원∙입법부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9.12. 12:34 (2019.09.12. 12:34)

추석 ‘홍동백서’는 이제 옛말? 박주현 의원, 10년간 배·감 생산면적 각각 43.7%, 24.2% 감소

 
추석 ‘홍동백서’는 이제 옛말? 【박주현 (국회의원)】
추석 ‘홍동백서’는 이제 옛말?
 
박주현 의원, 10년간 배·감 생산면적 각각 43.7%, 24.2% 감소
 
- ‘학교 과일급식’ 등 전통과일 소비를 통한 본격 사업 추진
 
- 1인 가구에 맞춘 과실 품종다양화 연구개발 필요
 
민족의 대명절 추석, ‘홍동백서’란 말이 무색할 정도로 최근 10년간 국내 배·감 재배면적과 생산량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배의 경우 10년 전에 비해 재배면적이 반 토막으로 떨어져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민주평화당에서 활동하는 박주현 의원(농해수위)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제출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09년부터 2019년까지 과수 재배면적에서 배는 17,090ha에서 9,616ha로 △43.7%(7,474ha) 감소했고, 감은 30,347ha에서 23,000ha로 △24.2%(7,347ha) 줄어든 반면, 사과는 30,451ha→32,954ha로 8.2%(2,503ha)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생산량의 경우 배는 418,368톤에서 203,166톤(2018년 수확기준)으로 △51.43%(215,202톤) 감소했으며, 감은 277,757톤에서 263,030톤으로 △5.3%(14,727톤) 감소, 사과는 494,491톤에서 475,303톤으로 △3.9%(19,188톤) 생산량이 감소했다.
 
가장 감소폭이 컸던 배의 경우, 지역별로 살펴보면 대표적인 배 생산지인 전남에서 배 재배면적이 4,118ha에서 2,230ha로 △45.8%가 줄었다. 경기는 3,347ha에서 1,908ha로 △43%, 충남은 2,773ha에서 2,012ha로 △27.4% 로 각각 감소했다.
 
대표적인 감 생산지인 경남은 감 재배면적이 9,660ha에서 7,451ha로 △22.9%가 감소했다. 경북은 8,426ha에서 6,128ha로 △27.3%, 전남은 6,701ha에서 5,441ha로 △18.8% 각각 재배면적인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사과의 경우 제주도에서는 더 이상 재배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으며, 대구는 105ha에서 52ha로 △50.5%, 대전은 21ha에서 6ha로 △71.4%로 각각 감소했다.
 
박주현 의원은 “지난 10년간 기후변화 등으로 우리 전통과일인 배가 설 자리를 잃어가고 있다” 며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만족도가 높은 농식품부 과일급식 사업을 통해 사과, 배 등 전통과일 소비를 촉진시키는 정책을 시범사업이 아닌 본격적으로 도입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덧붙여 박 의원은 “특히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더 이상 중·대과일을 많이 소비하지 않는 추세”라며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은 전통적으로 기관지에 좋다는 배의 효능에 대한 홍보와 더불어 품종 소형화를 비롯해 최근 소비 트렌드에 맞는 품종 개량 등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 참고자료 >
10년간 사과·배·감 재배면적 변동내역
※ 참고자료 : 첨부파일 참조
 
 
첨부 :
20190910-추석 홍동백서는 이제 옛말 박주현 의원, 10년간 배·감 생산면적 각각 43.7%, 24.2% 감소.pdf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주요키워드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