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지식창고 소개
지식창고 구독
(A) 내 지식자료
다큐먼트작업
(B) 내 구독자료
구독 내역
about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기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13. 09:14 (2019.06.13. 09:14)

도, 접경지 ‘말라리아 철통 방어’ 정기 방역등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

 
○ 경기북부 접경지 말라리아 매개모기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한 대응 체계 구축
- 민관군 말라리아 퇴치사업단 4월부터 가동. 3개 시도 합동방역의 날 운영
- 5~10월 시군별 취약지역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 실시
○ 도, 지난해 방역소독 14만여 회, 보건교육 412회, 홍보물배부 13만여 회 실시
- 올해 1~5월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33건) 전년 동기(50건) 대비 17건 감소

  【보건위생담당관 (031-8030-3272)】  2019.06.13 오전 8:00:15
○ 경기북부 접경지 말라리아 매개모기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한 대응 체계 구축
- 민관군 말라리아 퇴치사업단 4월부터 가동. 3개 시도 합동방역의 날 운영
- 5~10월 시군별 취약지역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 실시
○ 도, 지난해 방역소독 14만여 회, 보건교육 412회, 홍보물배부 13만여 회 실시
- 올해 1~5월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33건) 전년 동기(50건) 대비 17건 감소
 
 
경기도가 접경지 말라리아 퇴치를 위한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대응체계를 구축, 올 10월까지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정기 방역활동을 벌이는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우선 말라리아 위험지역 3개 시도(경기·인천·강원) 중 가장 먼저 복지여성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민·관·군 합동 말라리아 퇴치사업단’을 지난 4월부터 구성해 운영 중이다. 사업단에는 총 14인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도와 각 시군 사업을 모니터링하고 평가하는 등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이어 지난 5월 23일에는 경기도 주관으로 말라리아 위험지역 3개 시·도(경기·인천·강원) 합동 방역의 날을 운영, 경기북부 15개 보건소 및 민간자율방역단과 일제 방역활동을 펼쳤다.
 
도는 이날 유충구제를 위해 주택 상가의 정화조, 주변 웅덩이 등을 집중 방역하고, 인근 하천 주변 풀숲이나 동물축사 등 말라리아 등 감염병 매개모기 서식처에 연막·연무 활동을 벌였다.
 
이와 동시에 호수공원, 지하철역사, 장터, 보건소 내 등 관내 주민들에게 감염병 예방에 대한 모기회피방법 안내, 홍보물 배부, 예방수칙 교육·홍보 등 캠페인도 함께 추진했다.
 
※ 15개 보건소 : 고양3, 남양주2, 의정부, 파주, 양주, 구리, 포천, 동두천, 가평, 연천, 김포, 부천
 
특히 도는 올해 5월부터 10월까지 각 시군별 방역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주 2회 이상 방역활동을 펼친다. 아울러 7개 시군 10개 지점을 선정, 모기 매개 밀집도 조사를 시행해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조사지점(7개 시·군 10개 지점) : 파주(탄현면 법흥리, 군내면 조산리, 문산읍 마정리, 군내면 백연리), 고양(대장동), 동두천(하봉암동), 포천(신북면 기지2리), 연천(신서면 대광1리)
 
이 밖에도 수혈로 인한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말라리아 환자 및 발생률이 높은 발생 국가 여행자의 현혈의 금지하고, 도내 말라리아 발생률이 높은 파주와 연천을 헌혈 제한지역으로 지정한 상태다. 또한 오는 7~8월 방역인부 및 사업담당자를 대상으로 방제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2008년부터 2011년까지 남북이 함께 추진해온 남북 말라리아 공동 방역사업을 향후 남북 대화가 재개될 경우,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황영성 도 보건위생담당관은 “말라리아 위험지역 여행 시 모기에 물리는 것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야간 외출 자제, 긴옷 착용, 모기 기피제 사용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며 “해외 위험지역 여행 전 의사와 상담 후 지역에 따라 적절한 예방약을 복용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방역소독 14만6천50회 실시, 보건교육 412회 개최, 홍보물배부 13만3천140회 시행 등 모기 매개질병 감염예방에 적극 힘썼다.
 
그 결과 올해 1~5월 도내 말라리아 발병환자 수는 총 33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건보다 17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질병관리본부 감염병 포털 통계자료 5월 31일 기준).
 
 
 
 
첨부 :
말라리아 접경지 말라리아 선제적 대응 체계 구축(수정).hwp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