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8년
  2018년 11월
  11월 6일 (화)
‘금융사기 피해예방 뮤지컬(금사방네) 공연’개최
이수아 씨 소월당 울산배빵, 농식품부장관상 수상
울산시, 공동주택 감사·선관위원 맞춤형 교육 실시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 첫 내한공연
'울산시 · ETRI Tech Day' 개최
태화강 오산대교 하부 ‘인도교’구축
울산광역시 보도자료(11월 6일자)
about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8.11.08. 21:40 (2018.11.08. 21:40)

【행사】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 첫 내한공연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의 첫 내한공연 ‘리사운드 베토벤’ 이 11월 8일과 9일 양일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문화예술회관 - 이은경 (226-8239)】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 첫 내한공연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의 첫 내한공연 ‘리사운드 베토벤’ 이 11월 8일과 9일 양일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지휘 마틴 하젤뵈크)는 세계적인 작곡가들의 음악을 초연 당시의 원형을 최대한 복원해 연주하는 특색과 명성을 가진 오케스트라로 생동감 넘치는 해석과 기교, 특별한 ‘오스트리아의 감성’을 원전 음악에 기초해 표현하는 것으로 명성이 높다.
 
   ‘Resound Beethoven' 프로젝트는 19세기 빈에서 사용하던 악기와 연주법으로 비엔나 고유의 베토벤 사운드를 발견해냈다.
 
  뿐만 아니라 베토벤 음악에 담긴 시대를 초월한 혁명적 암시들, 빠르고 급변하는 템포를 통한 열광적 비르투오시티를 그대로 재현하여 지금까지와는 다른 신선함과 우아함을 선사한다.
 
  이번 울산공연은 베토벤의 정수라 할 수 있는 명곡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양일 각각 다른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8일(목) '운명교향곡의 밤‘은 Egmont서곡, 'Die Trommel geruhrt(from Egmont)'WoO.89, 'Prufung des Kussens'WoO. 90 등으로 이어지다 운명으로 널리 알려진 'Symphony No.5 in c minor' Op.67으로 마무리된다.
 
  9일(금) ’합창교향곡의 밤‘은 베토벤의 마지막 서곡인 'Overture Die Weihe des Hauses' Op.124로 막을 연다.
 
  이어 1814년 2월 초연된 성악곡 Terzetto 'Tremate, Empi, Tremate',Op.116으로 열기를 이어간다.
 
  'Symphony No.9 "Choral" in d minor' Op.125를 끝으로 공연의 대미를 장식한다.
 
  특히 이번 울산 공연에서는 평창올림픽의 디바 소프라노 황수미와 빈 국립 오페라 극장의 전속 베이스 박종민, 신세대 성악가들을 리드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호주 대표 테너 Steve Davislim,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메조 소프라노 양송미가 함께해 더욱 풍성한 무대를 만든다.
 
  또한 9일 교향곡 ‘합창’은 울산시립합창단이 함께 해 웅장한 감동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스트리아 비엔나 아카데미 오케스트라의 ‘리사운드 베토벤’ 울산 공연은 11월 8일(목) 오후 8시, 11월 9일(금)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공연되며 8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티켓가는 VIP석 7만원, R석 6만원, S석 4만원, A석 3만원, B석 2만원이며, 공연 관련 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052-275-9623, http://ucac.ulsan.go.kr)으로 하면 된다. 끝.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