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8년
  2018년 12월
  12월 19일 (수)
시립청소년합창단 ‘2018 송년음악회’마련
울산시향, 제202회 정기연주‘마스터피스 시리즈 6’개최
‘2018 울산 환경교육 성과공유회’개최
‘2018 울산 환경교육 성과공유회’개최
온산소방서, 소화기 기증 행사 개최
울산시, 겨울철 농업분야 자연재해 대책 추진
“안전제일 도시 울산 구현 나선다”
울산시‘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사업’내년 착수
‘부울경 광역교통실무협의회’개최
“시민을 위한 소통과 협치의 기구로 자리매김”
울산광역시 보도자료(12월 19일자)
about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 울산광역시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8.12.20. 09:40 (2018.12.20. 09:40)

울산시‘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사업’내년 착수

‘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사업’이 내년에 착수된다. 【해양수산과 - 이상걸 (229-2981)】
 
울산시‘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사업’내년 착수
해양수산부, ‘어촌뉴딜300 사업’최종 선정
울산시, 국비 70억 원 등 100억 원 투입 2020년 사업 완료
동구지역 일자리 창출 및 해양관광 활성화 기여
 
 
‘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사업’이 내년에 착수된다.
 
울산시는 해양수산부가 선도사업으로 추진하는 ‘어촌뉴딜 300사업’ 공모에 ‘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울산시는 이에따라 국비 70억 원을 확보했다.
 
‘동구 방어진 바다소리길 조성 사업’은 총 사업비 100억 원(국비 70%, 지방비 30%)이 투입되어 동구 방어동 화암·남·상진항 일원(길이 2.8㎞)을 정비하는 사업으로 2019년 착수, 2020년 완료된다.
 
주요 사업 내용은 바다 낚시터, 친수공간, 해안 테마길 조성 등이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국민소득 3만 불 시대에 걸맞게 전국 300개소의 어촌․어항 현대화를 통해 해양관광 활성화와 어촌의 혁신성장을 견인하여 일자리 창출, 어촌주민 삶의 질 향상 및 국가 균형발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오는 2022년까지 총 300개소의 어촌·어항에 대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으로, 우선, 2019년에는 발전 가능성이 높거나,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가 시급한 지역 등 70개소를 선정했다.
 
지난 10월 울산시는 고용위기 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의 경제 활성화와 어촌·어항지역 관광객 유입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해양수산부 ‘어촌뉴딜 300사업’ 공모에 동구, 북구, 울주군 3개 구·군의 사업을 검토하여 공모 신청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우선 조선경기 악화로 침체된 동구 지역에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및 해양관광을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앞으로 북구, 울주군이 제시한 사업도 선정되어 국비를 확보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끝.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미정의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