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8월
  8월 5일 (월)
경상남도, 백색국가 제외에 시군과 원 팀으로 한 목소리 내기로
경상남도, 연이은 태풍 북상에 비상근무 태세 돌입
경남, 농업보조금 부정수급 근절대책 토론회 개최
농업현장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이 최선
경상남도 경제혁신추진위원회, 한려해상 현장 방문
핫한 여름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깜박한 반려견 등록 자진신고 서두르세요!!
경상남도, 싱가포르 최대 NATAS 여행박람회 참가...직항노선 싱가포르 관광객 유치 본격 시동
경상남도, 어촌뉴딜300사업 성공모델 창출 위한 워크숍 개최
경상남도, 마을기업 경영역량 강화 세무․회계 교육실시
경상남도 해양쓰레기 발생량 조사 및 대응방안 수립 본격 착수
경상남도,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회 재구성 및 위촉
경남문화예술회관-LH, 문화 향유권 확대 위한 업무협약
함양산삼엑스포, 중국인유학생 글로벌 SNS 홍보단 위촉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8.07. 16:29 (2019.08.07. 16:29)

【건강】핫한 여름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하절기 낮 기온이 35℃ 이상 지속되는 폭염 기간에 식품으로 인한 병원성대장균, 수산물로 인한 장염비브리오균에 의한 식중독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식품의약과 - 박태준 (055-211-5023)】
 
 
핫한 여름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 기온 30∼35℃에서 2시간이내 병원성대장균 1마리가 백만마리까지
- 병원성대장균, 장염비브리오균에 의한 식중독 예방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하절기 낮 기온이 35℃ 이상 지속되는 폭염 기간에 식품으로 인한 병원성대장균, 수산물로 인한 장염비브리오균에 의한 식중독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병원성대장균에 의한 식중독 예방>
경상남도는 여름철 낮 기온이 35℃ 이상 지속되는 폭염 기간에는 병원성대장균에 의한 식중독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고 도민 건강에 주의를 요구했다.

병원성 대장균은 식중독 원인균으로 채소류, 생고기 또는 완전히 조리되지 않은 식품이 원인이 되며, 묽은 설사, 복통, 구토 증상을 일으키므로 채소류 등 식재료 세척·보관·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기온이 30∼35℃에서는 병원성대장균 1마리가 2시간이면 1백만마리까지 증식할 수 있으므로 30℃ 이상의 고온이 계속되는 온도에서는 식품을 상온에 잠시만 보관하더라도 식중독 발생의 위험에 높아지기 때문에 조리 후 즉시 섭취해야 한다.

<장염비브리오균에 의한 식중독 예방>
장염비브리오 식중독 환자는 기온이 높은 7~9월에 발생하고 있으며, 주요 원인 식품은 어패류의 취급 부주의로 인하여 발생되므로 조리기구(나무도마 등)나 채소·어패류에 의해 교차오염 가능성이 높아 식재료 세척순서와 조리도구의 용도별 구분 사용 및 열탕소독 등으로 식중독 예방에 주의가 필요하다.

윤인국 경상남도 복지보건국장은 “폭염기간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인 ‘손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를 준수하고, 식품을 취급하는 업소 관계자의 꼼꼼한 식품안전관리와 소비자의 철저한 개인 위생관리가 중요하다”고 강조한 뒤 “경상남도는 지역별 개최되는 행사장 주변음식점에 대한 지도·점검과 식중독 예방 홍보활동을 강화해 도민이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피서철 식품과 관련된 위법 행위를 목격하거나 불량식품으로 의심되는 제품에 대해서는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 또는 민원 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