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7월
  7월 5일 (금)
경상남도, 2019년 양성평등주간 기념식 개최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엠블럼, 마스코트 확정
경상남도, 거창군 종합감사 실시
경상남도 ‘완전히 청렴한 경남’ 위한 직원 청렴도 측정 교육
경상남도 기후변화교육센터, 환경부 우수환경교육프로그램 3개 신규 지정
경남소방, 도민들의 안전한 여름휴가 위해 팔 걷었다
고품질 체리생산, 여름철 가지치기부터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7.05. 13:37 (2019.07.05. 13:37)

고품질 체리생산, 여름철 가지치기부터

체리 꽃눈 형성 시기 여름철 가지치기 더욱 신경 써야
【농업기술원 - 이영숙 (055-254-1424)】
 
 
고품질 체리생산, 여름철 가지치기부터

체리 꽃눈 형성 시기 여름철 가지치기 더욱 신경 써야
장마철 세균성구멍병, 줄기썩음병 예방과 방제 당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다음해 고품질 체리생산을 위해 여름가지치기와 병해충 방제 등 여름철 과원 관리를 당부했다.

체리는 연중 가장 먼저 출하되는 초여름 과일로 이번 달에는 대부분의 체리품종 수확이 끝나기 때문에 다음해 안정적인 체리 생산을 위해 여름 가지치기를 실시해야 한다.

여름은 내년에 꽃이 피고 과일이 달리는 꽃눈이 형성되고 분화하는 시기로 올해의 꽃눈 관리는 내년 체리 농사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정상적인 꽃눈 발달을 위해서는 여름철 발생하기 쉬운 웃자람가지를 유인하거나 제거하여 나무줄기 내부 광 환경 개선과 통풍이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나무줄기 내부의 환경 개선은 병해충 발생을 줄이고 꽃눈을 충실하게 한다.

특히 체리는 겨울철 가지치기에 대한 반응이 예민하여 가지가 말라죽는 경우가 많아 가능한 여름 가지치기 등 여름관리에 더욱 신경을 써야한다.

이때 유의할 점은 여름 가치지기 후 24시간 이내 비가 오면 세균성수지병 감염률이 높기 때문에 비 예보가 있을 경우 가지치기를 반드시 비 온 이후로 미뤄야 한다.

또한 수확 후에는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병해충 관리를 철저히 해 낙엽기까지 잎을 건강하게 유지하여 저장 양분 축적을 도모해야 한다.

세균성구멍병은 6월 하순부터 발생해 7~8월 장마기에 가장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병에 걸린 나뭇잎을 모아 소각하거나 파묻으면 병 발생을 줄일 수 있다.

줄기썩음병 등으로 인한 나뭇진(나무에서 분비하는 점도가 높은 액체)발생도 장마철에 심하게 되는데 지속적인 관찰로 예방과 방제를 철저히 하여 병증 확산을 방지해야 한다.

나뭇진 증상을 줄이려면 강한 가지치기는 피하고, 토양이 과습하지 않도록 배수로 정비를 잘 해주는 것이 좋다.

경상남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체리에서 여름철 문제가 되는 병해충 방제는 반드시 농약안전사용기준을 지키고, 철저한 예찰을 통해 방제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관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도내 체리재배현황은 도내 창녕, 하동, 남해 등 59농가, 41ha이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