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고대 시가 > 가사 한글(고어)  수정

◈ 止水亭歌 (지수정가) ◈

해설본문  김득연
1
臥龍山이 臥龍形을 지에고
2
남역크로 어리 드러 구의 구의 느릿혀 다가
3
구기 니러 안자 九萬里 長空을 울워러
4
天柱峰이 되야 이셔  활기 버더 려
5
中央에 쳣거 져  黃鼠年에
6
先瓏을 安葬니 千峰은 競秀야
7
 鶴이 개 편  萬壑은 爭流야
8
怒 龍이 리 치 길고 깁푼 고
9
거후러 리거 山家風水說에
10
洞口 모시 죠타  十年을 經營여
11
  어드니 形勢 좁고 굴근
12
巖石은 하고 만타 넷 길 새로 내고
13
半畝塘을 푸단 마리 活水을 혀드러
14
가 거 머모로니 明鏡이 듸 업서
15
山影만 겨 잇다 千古애 荒廢地을
16
아모도 모더니 一朝애 眞面目을
17
내 호온자 아란노라 처엄의 이 내 든
18
믈 머므을 니러니 이제 도라보니
19
가지가지 다 죠해라 白石은 齒齒여
20
銀刀로 사겨 잇고 碧流은 㶁㶁여
21
玉斗을 리 疊疊峰巒은
22
左右에 屛風이오 森森松會은
23
前後에 울히로다 九曲上下臺은
24
層層이 두러졋고 三逕 松菊竹은
25
주주리 버더 잇다 며 巖崖 노푼 우
26
老松이 龍이 되여 구푸려 누엇거
27
雲根을 베쳐내고 小亭을 브쳐 셰어
28
茅茨을 不剪니 이거시 엇던 집고
29
南陽애 諸葛廬인가 武夷예 臥龍庵인가
30
고쳐곰 살펴보니 畢宏韋偃의 그림엣 거시로다
31
武陵桃源을 예듯고 못밧더니
32
이제야 아래와라 이 진짓 거긔로다
33
蜿蜒 水晶山 偃蹇 九鸞峰
34
磅礴 博山뫼 穹窿 龍井峰이
35
東西南北에 오거니 가거니
36
노프락 락 녜  머므 
37
우둑우둑 龍蹲虎踞여 여긔를 닷그렷고
38
산밧긔 萬里長江은 潢池예 發源여
39
淸凉을 지나 흘너 退溪예 渟滀여
40
月川으로 바로 려 栢潭을 감도라
41
浩浩 洋洋여 道脈川이 되여 이서
42
다시곰 龍飛鳳舞여 廬江의 五老峰을 듸여
43
芝谷어긔 빗기 지나 臨川믈 듸 모다
44
城山애 鶴峰을 라보고
45
屛山애 五淵을 向여 洛東이로 가노라
46
屈曲盤回여 이 안흘 인다
47
松風蘿月은 불거니 거니
48
자지도 금치도 안니여
49
一般雙淸이 다 내게 모다 오고
50
朝雲暮霞은 부  희  모락 흐트지락
51
千態萬象이 져근 덛에 달나간다
52
소리소리 듯 거 處處의 우 새오
53
빗비치 보 거 節節이 픠 고치
54
아마도 이 몸이 늘거사 閑暇여
55
世事을 다 더지고 林下애 도라와셔
56
琴書로 버들 삼고 猿鶴으로 우 삼아
57
노라도 여긔 놀고 안자도여긔 안자
58
泉石膏肓이 나종내 병이 되여
59
死生貧賤을 하 부쳐 두니
60
走兎功名을 내 엇지 잘 로며
61
浮雲富貴을 내 무 일 브러보리
62
주으리어 버구리롓 밥 먹고
63
목거 박개 믈 마시니
64
이리 가온대 즐거오미  인다
65
藥爐茶鏜과 土盆瓦樽은
66
흣더져 노혀 잇고 水樂淸響과
67
松籟瑤瑟은 自然이 제 나다
68
一斗酒 부어먹고 百篇詩 지어쓰니
69
이 내의 生涯 가으면 다마
70
이 내의 事業은 이 외예  없다
71
年年에 點檢야 萬物을 靜觀니
72
四時佳興이 볼소록 각각 죠타
73
東風이 건 부러 洞房애 드러오니
74
窓밧긔  梅花 이 消息을 몬져 안다
75
乾坤이 和煦여 花柳爭榮니
76
風咏壇 傍隨壇애 미친 興이 이 업다
77
龍山애 비갠 후애 고사리 손소 것거
78
므느 달하니 朝夕게 風味이
79
足도 이 내의 분이로다 千山애 곳 다 지고
80
萬木애 새닙 나니 綠陰이 滿地여
81
夏日이 채 긴 저긔 石枕애 낫 여
82
涵碧塘을 구어보니 거으네 노 고기
83
낫낫치 다 헬로다
84
竹間애 凉氣이나 荷葉珠을 흣티니
85
君子의 淡若水을 이어긔 알리로다
86
기러기  소리예 淸霜이 므드리니
87
山容이 다 여외여 錦繡로 며시니
88
谷口巖 盤陀巖이 그리미 도외여 洞門을 가 잇다
89
桂花飛影야 松簷에 빗최거든
90
一張琴  아니 玉欄干을 비겨시니
91
짓옷 니븐 손네 다 나 자와 눈에 어득 뵈왜라
92
歲暮 天寒애 雪滿 羣山니
93
人蹤은 아조 업고 우 새도 긋처진 제
94
遠近 陵谷은 白玉京 瓊瑤窟이
95
되엿거 鬱鬱 蒼髥叟은
96
호온자 여나 萬丈氣을 가져시니
97
내 도 그런 줄을 서로 아라
98
撫弧巖애 盤桓 우리의 後凋 셰가
99
改 주리 이스랴 아마도 이 졍
100
젹고도 셰라 春夏秋冬애
101
雪月風花을 다 가져 니므 서 아니 보먀
102
어을 리리오 歲月 가을 모거니
103
늘 주을 엇지 알리 物表애 여나
104
橘裡에 逍遙야 神仙이 다 되여
105
榮辱을 다 니니 白居士 香山社와
106
陶弘景의 松風榭도
107
이런턴 동 마던 동 잇다감  일 업서
108
鶴氅衣 니믈츠고 烏角巾 빗기 스고
109
黃庭經 옆퓌 기고 靑藜杖 고초 집퍼
110
솔아래 흣거러 못 우희 잠간 수여
111
南臺예 朗吟고 東皐애 舒嘯야
112
戞玉磵 건너 流紅洞 려가 믈 조차 고기 낫고
113
芝谷 구의 도라 商山洞 드러가
114
구 자 믈 야 靑山影裡와
115
紅蓼花邊으로 허롱도이 오락가락 올 저긔
116
野人山僧과 遊客詩朋을
117
凌波橋 步虛橋애 만나  반기 
118
樽酒 談笑로 일에 지내노라
119
一區 樂土을 하히 날 주시니
120
考槃 在阿야 永矢弗원이라
121
주근 후도 예 놀리라
122
다몬당 士君子 一身이 이 셰예 나 이셔셔
123
致君인 아니 하랴 澤民인들 아니 랴
124
出處 進退예 시이 다 이시니
125
得志옷 못면 山林에 오려니와
126
그리타 景物만 일삼고 實地을 아니 혜랴
127
平生애 흔 거시 忠孝을 願더니
128
비록 窮達이 有時 잇  다랴
129
북녁 臺예 올라가 隴雲을 라보니
130
思親㴃 절로 나고 斗星을 瞻仰니
131
戀闕情 못 을다 믈며 樂山樂水
132
仁智의 일이오 登高自卑은
133
聖賢의 訓이라 臺 일흠 도라보고
134
階梯을 자가니 臨鏡 小心야
135
養性樂天이 니 내의 功業이로다
136
진실로 이 졍 가지고 이 功業 다면
137
浩然 天地예 于于得得야
138
萬事無心니 三公괜 밧골소냐
139
이 내의 이  으로 옛 사람의 지낸 일을 헤여보니
140
謝安石 東山의 携妓을 즐겨 고
141
林和靖 西湖애도 梅鶴만 둿돗더라
142
竹林醉狂은 名敎을 다 리고
143
習池歌舞은 놀고 갈 이로다
144
믈며 虛誕 瑤池宴과 遊蕩
145
琴臺客은 彼哉彼哉라
146
牙齒間애 거것가 아마도 陶靖節
147
北窓 淸風과 周염溪 愛蓮 眞樂과
148
程明道 盆地 養魚와 朱晦庵 雲谷巖 사
149
이 내 스승인가 노라
백과사전 연결하기
▣ 인용 디렉터리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기본 정보
◈ 기본
# 김득연 [제목]
 
# 지수정가 [제목]
 
◈ 참조
 
▣ 참조 정보 (쪽별)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고대 시가 > 가사 해설본문  한글(고어)  수정

◈ 止水亭歌 (지수정가)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