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월
  1월 16일 (수)
청와대와 정부가 ‘탈원전 몽니’를 꺾지 않는다면, 국민투표를 통해 국민의 의사를 물어볼 수밖에 없다. [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은 손혜원 의원을 윤리위에 제소하고, 수사당국은 즉각 수사에 나서라[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검찰은 서영교 의원에 대해 일반 국민이 납득가능한 수준의 엄정한 법적 단죄를 해야 한다[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6 (2019.05.24. 00:46)

【정치】민주당은 손혜원 의원을 윤리위에 제소하고, 수사당국은 즉각 수사에 나서라[이양수 원내대변인 논평]

어제(15일) 민주당 손혜원 의원이 등록문화재인 전남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내 건물 9채를 자신의 측근 등의 명의로 사들였다는 부동산 투기 의혹이 한 언론에 의해 제기됐다.
어제(15일) 민주당 손혜원 의원이 등록문화재인 전남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내 건물 9채를 자신의 측근 등의 명의로 사들였다는 부동산 투기 의혹이 한 언론에 의해 제기됐다.
 
해당 건물의 소유자들은 손혜원 의원 조카, 남편 운영 재단, 보좌관 딸과 남편 등 모두 손 의원 측근이거나 관련 재단이라고 한다. 조카에게는 매입을 권유하면서 돈까지 줬다고 한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문화재 특구 지정 후 이곳의 건물 가격이 4배나 올랐다고 한다.
 
전형적인 ‘떳다방식’ 부동산 투기 행태다.
 
손혜원 의원은 모략이라며 모든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해당 사실을 보도한 언론사를 고소하겠다고 나섰다.
 
손 의원의 반박을 요약하면 ‘남이 하면 투기’, ‘자신이 하면 문화재 살리기’다.
 
손 의원은 지금까지 타인에 대해 엄격한 잣대를 들이대며 인신 공격성 막말을 숱하게 했다. 공익제보를 한 신재민 전 사무관에게는 ‘돈독’이 올랐다는 인격살인성 발언까지 서슴지 않았다.
 
남에게는 가을서리였던 손 의원은 자신에게 불거진 의혹에는 봄바람처럼 한없이 너그럽다. 내로남불의 끝판왕에 등극하고도 남는다.
 
손 의원은 당시는 물론 현재까지 문체부와 문화재청을 피감기관으로 하는 해당 국회 상임위인 문체위 여당간사를 맡고 있다.
 
손 의원은 2017년 9월 문체위 업무보고에서 5년간 총 50조의 예산이 투입되는 문재인 정부 도시재생 사업에서 문체부가 역사를 내세워 역할을 해야 한다는 취지의 질의까지 했다.
 
손 의원이 해당 지역의 역사와 문화 보존에 관심이 있었다면, 측근들에게 건물을 매입하게 해서는 절대 안 되는 일이었다.
 
손 의원에게 국회의원의‘청렴의무’와 ‘지위남용금지의무’도 그저 장식품에 그친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즉각 손혜원 의원을 국회윤리위원회에 제소하고 문체위에서 사퇴시켜야 한다.
 
수사당국은 손혜원 의원의 증여세 탈루 및 차명거래에 의한 부동산실명법 위반 의혹은 물론, 문체부와 문화재청의 문화재지구 지정이나 예산지원 목적으로 해당 상임위 여당 간사 지위를 이용한 압력행사 의혹을 철저히 수사해야 한다.
 
2019. 1. 16.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양 수
 
키워드 : 민주당, 손혜원, 윤리위원회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