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4월
  4월 19일 (금)
민생은 없고 선거만 있는 총선용 추경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4·19 선열들에 부끄러운 집권여당의 수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문 대통령의 선택은 국민이 아니라 조국 수석인가?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7 (2019.05.24. 00:47)

【정치】민생은 없고 선거만 있는 총선용 추경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6조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추진한다고 한다.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과 미세먼지 대책 그리고 선제적 경기 대응을 내세우고 있지만 속내는 내년 총선을 대비한 추경임이 빤히 보인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6조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추진한다고 한다. 강원도 산불 피해 지원과 미세먼지 대책 그리고 선제적 경기 대응을 내세우고 있지만 속내는 내년 총선을 대비한 추경임이 빤히 보인다.
 
소득주도성장 정책으로 경제가 무너지고 고용이 악화되고 있는데, 잘못된 정책을 바로잡으려는 생각은 안하고 세금을 퍼부어 총선 전에 조금이라도 눈가림 하려고 애쓰는 모습이 한심하다.
 
특히, 정작 민생을 챙겨야 할 곳에는 예산이 투입되지 않고, 표에 도움이 되는 눈에 보이는 사업에만 돈이 몰리고 있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다.
 
아이들이 통학차량에 방치되는 사고가 잇따르자 국회가 나서 ‘어린이통학차량 하차 안전장치’ 이른바 슬리핑차일드체크시스템 설치를 법적으로 의무화했고, 지난 4월 17일 시행됐다. 하지만, 정부는 예산이 부족해 학원까지 보조금을 지급하기는 어렵다며 아이들을 사각지대에 방치하고 있다.
 
세월호 참사 이후 5년이나 지났지만 생존수영 교육은 인프라 부족으로 제대로 운영되지 않고 있고, 범죄로부터 피해자를 보호하기 위해 도입된 경찰의 임시숙소가 예산 부족으로 1~2박 밖에 머물지 못하면서 충분한 안전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고 있다. 미세먼지를 많이 내뿜는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려고 지원금을 신청해도 예산이 부족해 절반 이상이 탈락하고 있다고 한다.
 
민주당은 24조원 규모의 지역사업 예타 면제와 48조원 상당의 SOC 사업으로도 총선에 자신이 없었는지 전국을 돌며 순회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어 134조원이 넘는 지역 개발 사업을 요청받았다고 한다.
 
총선용 선심성 예산은 넘쳐나는데 정작 민생을 챙기는 예산은 부족한 어이없는 상황이다. 문 정권과 민주당에게 민생은 보이지 않고 선거만 중요한 모양이다.
 
2019. 4. 19.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 현 아
 
키워드 : 민생, 추경, 총선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