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3월
  3월 13일 (수)
경상남도-중소기업-금융기관, 기업 금융지원 확대 머리 맞대
신중년 새출발 지원 ‘경남인생이모작센터’ 개소
경상남도, 미세먼지 등 현안 해결 위한 자문 회의 개최
문화예술협치위원회에서 경남의 문화가 시작됩니다
경상남도, 한우농가 도우미사업 시동
경상남도,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 전국 최다 선정 쾌거
경남문화예술회관, ‘어쿠스틱 카페’ 공연 개최
경남농업기술원, 마늘 종구산업 기반 구축 나서
제58회 도민체육대회, 10,794명 선수단 참가
경남소방본부, 3~5월 ‘봄철 화재예방대책’ 추진
경상남도, ‘2019년 소상공인 희망컨설팅 사업’으로 골목식당에 새바람
공공체육시설 개보수 공모사업 국비 53억 원 확보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4 (2019.06.05. 12:44)

경남농업기술원, 마늘 종구산업 기반 구축 나서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도내 마늘 생산성과 품질 향상을 위한 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농업기술원 양파연구소 - 이종태 (055-254-1522)】
 
 
경남농업기술원, 마늘 종구산업 기반 구축 나서
- 올해 마늘 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비 16억 원 확보
- 우량 씨마늘 종구 안정공급 체계로 농가 소득 향상 기대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도내 마늘 생산성과 품질 향상을 위한 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경남농업기술원 양파연구소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지원하는 올해 마늘 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 신규 대상지에 선정되어 1년간 16억 원(국비 8억 원, 지방비 8억 원)이 투입된다.

지난해 기준 도내 마늘 재배면적은 6,614ha로 전국 1위이며, 79천 톤을 생산했다.

마늘은 영양체로 번식하기 때문에 해마다 종구로 사용하게 되면 퇴화가 일어나 생산성이 떨어진다.

일부 농가에서 주아* 재배를 통하여 마늘 종구를 생산하고 있으나, 대부분의 농가는 자체적으로 생산한 마늘이나 수입마늘을 종구로 활용하고 있다.
*주아(主芽) : 마늘종의 줄기 부분을 제외한 총포(마늘 꽃을 싸고 있는 주머니 형태)를 말함

마늘 종구는 마늘 생산에 있어 품질과 수량 등을 결정하는 매우 중요한 요소지만 공급체계가 미흡해 그동안 농업인들이 많은 불편을 겪어 왔다.

경남농업기술원은 농업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이번 마늘 종자산업 기반 구축 사업을 통해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은 생장점을 조직배양 기술로 증식하여 품질이 좋은 마늘 종구를 농가에 보급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이 사업은 양파연구소 2,200㎡ 부지에 조직배양실, 창고시설과 저온저장고, 건조실, 종구 선별장, 망실 하우스를 건축하게 된다.

또 조직배양과 생명공학기술에 필요한 첨단 장비를 구비하여, 오는 2022년부터 연간 50만 구의 마늘 종구를 생산할 수 있게 된다.

이로 인해 경남도내 모든 마늘 생산농가에 우량 종구를 보급하게 되면 연간 700억 원의 소득 증대 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경남농업기술원 양파연구소 이종태 박사는 “경남지역 마늘 종구 생산 기반 확충을 통해 우수한 종구가 농가에 보급돼 농가의 생산량 확대와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 한다”라고 말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