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5월
  5월 29일 (수)
김경수 도지사, “지방정부의 위기관리역량이 곧 국가차원의 위기 역량”
경상남도,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시범사업 실시
82일의 성찰, 성찰이 전하는 공직 리더십 특강
경남농업기술원, 고추 안정생산을 위한 현장기술지원 나서
경상남도 여성능력개발센터 자원봉사회, ‘2019 한마음 체육대회’ 개최
민선 7기 도민과 함께 만드는 문화관광 생태계 조성 박차
자연으로 돌아 간 따오기 17마리 건강하게 적응 중
경상남도, 하절기 대비 축산물 영업장 안전관리 점검 추진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8 (2019.06.05. 12:48)

경남농업기술원, 고추 안정생산을 위한 현장기술지원 나서

경남농업기술원, 고추 안정생산을 위한 현장기술지원 나서
【농업기술원 - 최규성 (055-211-2054)】
 

경남농업기술원, 고추 안정생산을 위한 현장기술지원 나서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이 본격적인 농사철을 맞아 노지재배 고추 안정생산을 위해 현장기술지도에 나섰다.

고추는 고온성 작물로 야간온도가 15℃이하에서는 생육이 억제되고, 정상적인 수분 수정이 일어나지 않아 저온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갑작스러운 저온피해 시 요소 0.3%액(60g/20L)이나 제4종 복비를 잎에 뿌려주어야 한다. 또한 아주심기(정식)가 끝난 노지재배 고추는 비와 바람으로 쓰러지는 피해를 막기 위해 가급적 빨리 지주대를 세우고 식물체를 유인 줄로 잡아 매어줘야 되다.

바이러스에 의한 고추 피해는 진딧물과 총채벌레에 의하여 옮겨지므로 이들 해충이 외부에서 고추밭으로 날아오는 이번 달과 다음 달에는 방제를 철저히 해야 바이러스 피해를 줄일 수 있다.

고추는 수확할 때까지 많은 비료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1차 웃거름은 아주심기 25~30일 후 고추 포기사이에 구멍을 뚫어 비료를 준다.

2차 웃거름부터는 비료를 두둑과 고랑 사이의 경사면(헛골)에 뿌려주면 된다. 정식 이후 웃거름은 생육 상황과 표준시비량에 맞춰 3~4회 정도 주면 된다.

또한 잦은 강우와 폭염으로 인하여 고추 탄저병은 제 때에 방제하지 못하면 현저히 수확량이 떨어질 수 있으므로 피해예방을 위해서는 농약안전사용기준에 맞춰 유효성분이 다른 약제를 번갈아 주기적으로 살포해야 효과적으로 방제 할 수 있다.

하두수 경남농업기술원 지도사는 “점차 날씨가 더워져 해충발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6월 상순까지 총체벌레, 진딧물 등 방제를 위해 적용약제를 살포하고 수시로 병해충 예찰과 장마대비 배수로를 정비해야한다.”고 당부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