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5월
  5월 30일 (목)
경상남도, 청년감수성 높이는 청년정책 수립 추진
경상남도, 3D프린팅 조선분야 인증 관련기관과 업무협약 체결
경남문화예술회관, 뮤지컬 <그날들> 공연
2019년도 경상남도 공시지가 5.40% 상승
경남형 ‘스마트공장 솔루션은행 운영’ 업무협약 체결
경상남도, 녹조 발생 대비 안전한 수돗물 공급에 최선
경상남도보건환경연구원, 연구사업 발표회 개최
경상남도 미래인구맵 용역 통해 미래 인구변화 대응방향 모색
경상남도, 경남 마산로봇랜드 개장준비 본격 착수
경상남도-경상남도교육청 공동주최, ‘제16회 경남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개최
경상남도, ‘제24회 바다의 날’ 기념행사 개최
경상남도, 자원조성용 ‘볼락’ 어린고기 6만 마리 방류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안정적인 콩 생산을 위한 현장기술지원 실시
경상남도, ‘제49회 경상남도 공예품대전’ 출품작품 접수
장마철 대비 하천‧하구 쓰레기 정화사업 추진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8 (2019.06.05. 12:48)

경상남도, 자원조성용 ‘볼락’ 어린고기 6만 마리 방류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는 연안 수산자원 회복과 도내 어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5월 30일과 5월 31일에 도, 시군, 어업인 등과 함께 거제, 고성, 사천 3개 해역에 볼락 6만 마리를 방류해 수산자원 조성에 나섰다.
【수산자원연구소 - 박대원 (055-254-3434)】
 
 
 
 
경상남도, 자원조성용 ‘볼락’ 어린고기 6만 마리 방류
- 도어(道魚) ‘볼락’ 방류로 연안 어선어업인 소득향상 기여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는 연안 수산자원 회복과 도내 어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5월 30일과 5월 31일에 도, 시군, 어업인 등과 함께 거제, 고성, 사천 3개 해역에 볼락 6만 마리를 방류해 수산자원 조성에 나섰다.

이번에 방류하는 볼락은 올해 1월 자어를 산출(난태생)시켜 6cm까지 사육한 것으로 지역 어선어업인의 소득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볼락은 경상남도 도어(道魚)로 지정될 정도로 우리도 해역에 많이 서식하였으나 1990년대에는 각종 오염 및 무분별한 남획에 의한 자원량 감소가 심해 거의 자취를 감추기도 했다.

이에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에서는 볼락 자원회복을 위해 1999년 볼락 인공종자생산 연구를 시작해 2000년 국내 최초로 볼락치어 5만 마리를 방류했으며, 종자생산 어업인에게 관련기술을 이전하고 연구소뿐만 아니라 도내 각 시군에서도 종자 방류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볼락은 1년이면 약 10cm, 최고 42cm까지 성장하고 연안 정착성이 강한 어종으로 방류품종으로도 어업인들의 선호도가 높은 어종이다. 회, 구이, 탕, 조림, 젓갈, 김치 등으로 이용되는 불포화 지방산을 함유한 저칼로리 고단백 식품으로 사랑받는 연안 정착성 어종이다.

이인석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장은 “볼락 방류를 시작으로 감성돔, 참돔, 바지락, 보리새우, 전복 등 다양한 어업인 소득품종을 생산, 방류해 지속적으로 수산자원을 유지하고 풍요로운 어촌을 가꾸는 데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