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한글  수정

◈ 해파리의 노래 ◈

◇ 5부. 황포(黃浦)의 바다 ◇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1925년
김억
목 차   [숨기기]
 1. 황포(黃浦)의 바다
 2. 실제(失題) (2)
 3. 참살구
 4. 사향(思鄕)
 5. 꽃의 목숨
 6. 이슬
 7. 봉선화(鳳仙花)
 8. 초순(初旬) 달
 9. 눈물
 10. 남겨진 향내
 11. 가는 봄
 12. 야자(椰子)자의 몸
 13. 죽음
 14. 언제 오셔요

1. 황포(黃浦)의 바다

1
기나긴 긴허리의 길을 다 지낸 뒤에는
2
외마디의 골짜기 되는 큰고리를 들어라.
3
그러고는 우뚝 섰는 높은 영(嶺)의 달바위재를
4
한걸음, 한걸음 숨차게 올라서면은,
5
하얀―바다, 넓기도 하여라,
6
이는 나의 고향의, 황포의 바다!
 

2. 실제(失題) (2)

1
바람은 개바주 틈에서 섧게도 울며,
2
이름 모를 작은 새가 실버드나무에서
3
꿈같은 노래를 혼자 좋아 부를 때,
4
앞바다로는 고기를 낚으려,
5
뒷동산으로는 꽃을 꺾으려
6
오가던 옛동무의 잃어버린 얼굴의
7
내 고향의 그리운 그 봄날은 지금 어디로……
 

3. 참살구

1
고소한 참살구씨라고
2
서로 아껴가며 까 먹던 것이,
3
나중에는 두 알밖에 안 남았을 때에
4
이것은 심었다가 종자(種子)를 하자고,
5
네 살 위 되는 누님이 나를 권했소.
6
살구씨를 심은 지가 몇 해나 되었는지,
7
해마다 진달래꽃이 진 뒤에는
8
그 살구나무에 하얀 꽃이 피게 된지도 오래였소.
9
맛있는 참살구라고
10
어린 동생들은 귀해 하며,
11
해마다 늦은 보리가 익었을 때에
12
그들은 종자 하자는 말도 없이,
13
야단을 하면서 번갈아 따먹소.
14
누님이 돌아가신 지 몇 해나 되었는지,
15
해마다 살구꽃이 진 뒤에는
16
그 무덤에 이름 모를 꽃이 피게 된 지도 오래였소.
 

4. 사향(思鄕)

1
하늘 공중 높게도 떠도는 제비의 몸으로도
2
한때의 제철을 따라 옛길을 찾아오거든,
3
한가하게도 뱃소리가 들리는 황포(黃浦)의 해안,
4
잔디밭에는 꽃이 피고, 솔밭엔 송화(松花)가 나는
5
푸른 하늘 아래의 옛 마을, 낯익은 내 집을,
6
때의 봄철, 내가 어찌 잊을 줄이 있으랴.
 

5. 꽃의 목숨

1
잠깐 동안이러라,
2
가을 저녁의 애달픈 꽃이여.
3
목숨은 너무도 짧아라,
4
긴 여름날의 설익은 꿈이여.
5
그러나,
6
명일(明日)을 모르는 꽃의 목숨에는 방향(芳香)이 숨었고,
7
짧음의 설익은 꿈속에는 행복의 밀실이 있어라.
 

6. 이슬

1
나의 생각 가득한
2
따사롭고도 찬 이 물방울.
3
밤마다 내리는 이슬방울이 되어
4
밤마다 밤마다, 나의 사람아, 꽃이여,
5
너의 새빨간 침대를 적셔주려노라.
6
아침 여명의 첫 볕에 녹아진단들 어찌하랴,
7
이슬의 방울, 생각의 눈물이여.
 

7. 봉선화(鳳仙花)

1
새빨간, 새빨간 핏빛의 꽃이여,
2
그윽하고도 가엾은 정오의
3
뜨거운 사랑 때문에,
4
부끄러운 듯이도 미소를 띠고
5
너는 머리를 숙이고 있어라.
6
아아 새빨간, 새빨간 상사(相思)의 꽃이여,
7
오늘 하루도 어느덧 넘으려 하여라.
 

8. 초순(初旬) 달

1
죽어가는 하룻날의 끝과
2
생겨나는 하룻밤의 처음과의
3
어두움도 밝음도 아닌
4
황혼의 서녘 하늘에,
5
짧은 목숨과도 같이
6
애닯은 사랑과도 같게,
7
한동안 떠돌다 가는 쓰러지는
8
U자 같은 새빨간
9
초순의 반달이여.
 

9. 눈물

1
밝아오는 첫 녘의 하늘에
2
쓰러져가는 희미한 옅은 빛의
3
별보다도
4
아직도 오히려 핼금하게 빛깔도 없게
5
히용 없는 미소를 띤
6
그대의 두 눈 속에 고인 듯 만 듯하게 고인
7
그때의 그 눈물방울을,
8
나는 지금 멀게도 이역(異域) 길가의
9
여름밤의 별 하늘을 혼자서 우러르며,
10
외롭게도 가슴에 그려보노라.
 

10. 남겨진 향내

1
떨어지기 쉬운 ‘기쁨’의 꽃에는
2
끝없는 ‘설움’의 향내가 숨어 있나니,
3
꽃은 너무도 믿음성이 적고
4
향내는 너무도 살뜰하여라.
 

11. 가는 봄

1
어린 맘아,
2
오월의 밤하늘에는 쓰러져가는 별,
3
가는 봄철의 저녁에는 떨어지는 꽃,
4
오오 그러나 이를 어쩌랴.
5
어린 맘아,
6
봄날의 꽃과 함께, 밤하늘의 별과 함께,
7
고요하게도 남모르게 넘어가는 청춘을
8
오오 그러나 이를 어쩌랴.
 

12. 야자(椰子)자의 몸

1
야자나무의
2
나의 이 몸에도 봄의 꽃은 피어라.
3
오오 그러나 몸은 바닷가의 야자꽃.
4
날이 지나, 익어서 떨어만 지면
5
바다는 한도 없이 넓고 깊어라.
 

13. 죽음

1
죽음이란 잠일까,
2
꿈도 없는 새카만 잠일까?
3
그렇지 않으면 꿈일까,
4
새카만 잠 속에 생기는 밝은 꿈일까?
5
우리들은 그것을 모른다, 알 수가 없다.
6
그러기에 죽음이란다.
7
그것이 죽음이란다.
 

14. 언제 오셔요

1
언제 오셔요, 내 사람아,
2
언제 오셔요, 내 님이여,
3
날은 어둡고 바람은 붑니다,
4
이번 가시면 언제 오세요.
5
언제 오셔요, 내 사람아,
6
내일 오셔요, 내 님이여,
7
바람은 불고 해는 집니다,
8
이번 가시면 다시는 못 오셔요.
백과사전 연결하기
백과 참조
한국 문학 (시집)
김억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인용 디렉터리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다빈치! 원문/전문 > 문학 > 한국문학 > 근/현대 시 해설목차  서문  1권  2권  3권  4권  5권 6권  7권  8권  9권  한글  수정

◈ 해파리의 노래 ◈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04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