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국회의원∙입법부 보도자료  
국회의원∙입법부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4월
  4월 19일 (금)
‘난임지원 2종 패키지 법안’ 발의
김포 월곶 갈산사거리 보도 설치 19일 착공
당진 현대제철 초과배출부과금 16억원, 1위
박물관·미술관 화재예방을 위한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 개정안' 대표발의
군용비행장 주변지역 소음대책 근거 마련
현대제철 근로감독결과 안전위반 2,401건 적발
우수 환경의원 3년 연속 선정
장애인 차별금지.편의증진을 위한 법안 추진
한국당은 5.18망언 의원들에게 면죄부를 주었다.
자유한국당 경남도당·울산시당, 송희경 중앙여성위원장 초청 특강
산불재난 국회 대 토론회 열려
플랫폼 산업간의 융합과 연결 효율성 높이는 산업융합촉진법 개정안 대표발의
현실성 없는 3차 에너지기본계획, 전면 수정하라
정년연장시 부양비 절반 줄어
안인득 방지법(정신건강증진법) 대표발의… 정신질환 범죄자로부터 국민 안전 강화 기대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일반지주회사의 CVC 허용 반대 안해
김수민 의원 청주사무실 개소식 축사
이정미 대표, 4.19혁명 59주년 메시지
[브리핑]최석 대변인, 4.19혁명 59주년을 맞아/자유한국당 윤리위 개최/새누리당 전 의원 KT 채용비리 연루
[이해식 대변인 브리핑] 4.19 혁명 59주년을 기념하며, 정의가 바로서는 새로운 대한민국, 국민이 주인인 평화로운 한반도 100년을 만들어 나갈 것이다 외 2건
이해찬 당대표, 산불피해 브리핑 및 피해주민 간담회 인사말
문희상 국회의장, 제59주년 4.19혁명 기념일 맞아 국립 4.19 민주묘지 참배
국회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 7개 부처의 4차 산업혁명 대응 업무 추진현황 점검
나경원 원내대표, ‘산불재난 이대로 좋은가’ 국회 토론회 주요내용
황교안 당대표, 장애 영유아 거주시설 '동심원' 방문 주요내용
about 국회의원∙입법부 보도자료

▣ 국회의원∙입법부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15. 11:53 (2019.05.15. 11:53)

【정치】당진 현대제철 초과배출부과금 16억원, 1위

신창현 의원, 당진 현대제철 초과배출부과금 16억원, 1위 【신창현 (국회의원)】
신창현 의원, 당진 현대제철 초과배출부과금 16억원, 1위
- 측정수치 조작으로 부과금 회피 기업에게 징벌적 보상제 도입 추진
 
대기업이 배출하는 대기오염물질 측정수치를 조작해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 전국에 있는 굴뚝자동측정기기(TMS) 부착 사업장들이 최근 5년 간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해 행정처분을 받은 건수가 385건에 이르고, 배출부과금은 32억4,000여 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왕‧과천)이 환경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전국의 TMS 부착 사업장 630여 곳 중 최근 5년간 가장 많은 배출부과금을 낸 곳은 16억1,516만원을 낸 충남 당진의 현대제철로 집계됐다.
 
다음으로 울산의 동서석유가 3억4009만원, 충북 청주의 ㈜클렌코(구 진주산업) 6,212만원, 강원 삼척의 한국남부발전㈜ 삼척발전본부 5,749만원, 충북 청주의 ㈜다나에너지솔루션 5,383만원 순인 것으로 확인됐다.
 
미세물질 배출량 수치를 조작한 것으로 드러난 전남 여수 LG화학화치공장과 한화케미칼의 배출허용기준 초과부과금은 각각 41만4,060원, 70만2,570원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최근 5년 간 가장 많은 행정처분을 받은 사업장은 경기 연천에 있는 의료폐기물소각업체인 도시환경㈜이다. 해당 사업장은 2014년부터 2018년 상반기까지 총 8회의 행정처분을 받았다.
 
경남 진주의 사업장폐기물소각시설인 동일팩키지와 전남 장흥의 폐기물중간처리시설인 ㈜이메디원, 전북 군산의 종이제품제조시설인 페이퍼코리아㈜도 각각 6건의 행정처분을 받았다.
 
지역별로는 경기지역이 80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울산 48건, 전남·경북 41건, 경남 30건, 인천 25건, 충남 24건, 대구·충북 20건순이다.
 
현행‘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에 따르면, 정상적으로 측정된 30분 평균치가 연속 3회 이상 또는 1주 8회 이상(일산화탄소의 경우 연속 3회 이상)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할 때 행정처분을 하고 있다.
 
신창현 의원은 “대기업이 배출하는 대기오염물질 측정수치를 조작해 국민들이 충격을 받았다”면서 “탈법과 편법으로 배출부과금을 회피하는 부도덕한 기업들에 대해 징벌적 보상제를 도입하는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다.
<끝>
 
붙임1. 연도별 초과부과금 부과(통보) 및 행정처분 대상 시설 현황
붙임2. 최근 5년간 배출허용기준 초과부담금 부과(통보) 상위 20위 사업장
붙임3. 최근 5년간 배출허용기준 초과 행정처분 상위 10위 사업장
※ 붙임자료 : 첨부파일 참조
별첨1, 2. 사업장별 초과부과금 부과(통보)내역 및 행정처분 세부현황
※ 별첨자료 : 첨부파일 참조
 
담당자 : 신창현 의원실 임현종 비서관
연락처 : 02-784-5285
 
 
첨부 :
20190419-당진 현대제철 초과배출부과금 16억원, 1위.pdf
20190419-초과부과금 부과(통보) 현황.pdf
20190419-2018년 행정처분 현황.pdf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