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2월
  12월 17일 (화)
오산시시설관리공단, 2019년 여섯 번째 사랑의 헌혈캠페인 전개
이화다이아몬드공업(주)노·사 오산시 대원동 행정복지센터에 이웃돕기 물품 기탁
오산시 ㈜청돈고기나라, 관내 어르신 120명 중식지원으로 이웃사랑 실천
오산시 보건소, “수두 환자 증가” 예방접종과 개인위생수칙 준수 당부
오산시 미군장병과 함께하는 메리 크리스마스 파티
2019 오산천 철새탐조 행사, 오산천에서 개최
오산시 방과후 초등돌봄 ‘함께자람센터 3호점’ 개소
농업은 포천의 미래, 대한민국을 경제부국으로 이끌 것
포천시, ‘2019 청소년정책 우수지자체’ 국무총리 표창
포천시, 2019 한탄강 국제학술세미나 개최
통일시대의 주역 포천 청소년, 육군사관학교 견학하다!
포천시, 일하는 저소득층을 위한 2019년 하반기 자립역량교육 실시
포천시, 2020년 개별주택 특성조사 실시
포천시 농촌지도자회·생활개선회 합동 연말성과보고회 추진
2019 포천공동체 네트워크 파티 성황리에 마쳐
아동·청소년 대상 「아침 식사를 거르지 맙시다.」 홍보 캠페인 실시
포천시생활개선회, 저개발국 지원 여성위생용품 제작해 중앙회에 전달
포천반월아트홀, 21~22일 정(情) 나눔 연극 ‘보내지 못한 편지’
오산시 129개 빅데이터 구축해 행정 활용한다
성남시, 그린벨트 비닐하우스 1000개동 화재 예방 안전점검
성남시, 찜질방 11곳 ‘24시간 한파 쉼터’ 지정
about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 경기도 시군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12.18. 15:42 (2019.12.18. 15:42)

【사회】농업은 포천의 미래, 대한민국을 경제부국으로 이끌 것

농업은 생명산업, 그래서 인간의 필수적 산업 

  【포천시   】  2019.12.17
농업은 생명산업, 그래서 인간의 필수적 산업 
 
수려한 경관, 자연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포천
따뜻한 정이 넘치고 아름다운 마음씨를 가진 포천
나는 포천을 사랑한다.
 
포천은 동쪽과 북동쪽으로 가평군, 강원도 화천군, 서쪽으로 천보산맥(天寶山脈)을 경계로 양주시, 남쪽으로는 의정부시·남양주시, 북서쪽으로는 한탄강·지장봉(地藏峰)· 화인봉(花人峰) 등을 경계로 연천군, 북쪽으로 강원도 철원군과 접하며 북동쪽 경계에 백운산(白雲山:904m)·국망봉(國望峰:1,168m)·현등산(懸燈山:935.5m) 등이, 북쪽 경계에는 명성산(鳴聲山:923m)· 광덕산(廣德山:1,046m), 남쪽 경계에는 용암산(龍岩山:477m) 등이 솟아 있다.
 
그리고 포천동과 선단동을 흐르는 포천천, 일동면(一東面)을 흐르는 일동천 등이 있다. 이 두 하천은 영평천과 합쳐 연천군 신답리(新畓里) 아우라지 나루에서 한탄강으로 합류한다. 또 다른 수계인 산내천(山內川)은 연천군 초성리(哨城里)를 거쳐 한탄강으로 들어간다. 이 두 하천의 유역은 비교적 넓어 경작지와 취락으로 이용된다.
 
내륙에 위치하므로 대륙성 기후의 특징을 나타낸다. 연평균기온 10.5℃, 1월 평균기온 -7.3℃, 8월 평균기온 25.7℃이며, 연강수량은 1,300mm이다.
 
이처럼 포천은 지리적으로 산세가 좋고 물이 맑아 천혜의 자연 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전 토지의 69.1%가 임야이고 경지는 17.6%로 경지 중 논 5,239㏊, 밭 5,865㏊로 논과 밭의 비중이 비슷하다.
 
주요 농산물로 쌀 이외에 감자·콩이 생산되고 채소류로 무· 배추· 고추· 파· 오이· 수박· 참외, 특용작물로 참깨·들깨·황기·땅콩, 과실류로는 사과·포도·배 등이 생산된다. 목축업으로 젖소·닭·돼지 등이 사육되고 있다.
 
산지가 많아 임산물이 풍부한데 주요 임산물로 잣·밤·대추·도토리·표고버섯이 생산된다. 특히 잣은 경기도의 가평 다음으로 많이 생산되고 있다.
농업인구는 1만 5천여 명으로 전체 인구의 약 11%를 차지하고 있다. 포천시민 10명 중 1명 이상이 농업에 종사하고 있는 셈이다.
 
예부터 선조들은 ‘농자천하지대본(農者天下之大本)’이라 하였다. 그 뜻은 농업은 사람이 살아가는 데 있어 가장 큰 근본이라는 의미다. 지금 우리는 그 뜻을 다시금 되새겨볼 필요가 있다. 바로 농업은 생명산업이자 미래의 먹거리를 책임지는 중요한 산업이기 때문이다.
 
농업인이 살기 좋은 도시, 농사하기 좋은 도시, 포천
 
포천시는 하루가 다르게 눈부신 도시발전을 이루고 있다. 이제는 농촌발전을 함께 이룰 차례다. 농업 분야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필요가 있다.
 
그럼 도농복합도시인 포천시의 농업은 어느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까?
 
포천시는 ‘농업인이 살기 좋은 도시, 농사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세 가지 사업을 중점적으로 펼치고 있다.
 
포천시 농업재단 설립, 포천시 농민기본소득(농민수당) 지원, 포천시 농업인회관 건립이다.
 
이를 세분화하면 첫째, 포천시 농업재단은 그동안 지속적으로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으며 농업재단 운영을 통해 급변하는 국내외 환경변화에 대처하고 농산물 경쟁력을 확보해 지속가능한 농업발전을 이끌 계획이다.
 
포천시 농업재단은 크게 유통, 인증, 통합 브랜드 관리 등의 역할을 하게 되며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유통 체계를 확립하고 친환경 인증․농산물 우수관리(GAP)인증 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또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우리 시만의 농축산물 통합브랜드도 만들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포천시 농업재단 설립과 포천시 먹거리 통합지원센터 설립을 함께 연계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군납, 학교급식, 공공급식 등 공급시스템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효율적인 공급구조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된다.
 
둘째, 포천시 농민기본소득제 도입을 통한 농민수당 지급으로 농민수당은 관내에 거주하는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도모하고, 공익적 기능에 대해 인정하고 보상하는 데 의미가 있다. 또한, 지역화폐가 발행되어 지역 내 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 하게 된다.
그간 농민수당을 추진하기 위해 벤치마킹을 진행하고, 포천시 농업인 50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2.7%가 농민수당지급에 찬성했다. 또한, 형평성 있고 공정한 지급을 위해 포천시에 주소를 두고 3년 이상 거주하고 실제 경작하는 농업 경영체에 등록된 농업인에게 농민수당을 지급해야 한다고 답했다.
 
포천시는 추후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조례 제정 절차를 거처 농민수당 지급을 추진할 계획이다.
 
셋째, 포천시 농업인회관 추진으로 농업인회관은 농업인의 결속력 강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농업인이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할 수 있는 회의실과 농업인단체 사무실, 도서관 등의 시설을 조성해 정보교류의 장이 되고 농업 생산성 향상을 위한 장소가 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포천의 농업경제, 풍요로운 대한민국을 위해…
옛 성현 말씀 중에 本立道生(본립도생)이라는 말이 있다.
‘기본이 서면 길이 생긴다.’라는 뜻으로, 포천시는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위해 농업정책을 기본으로 삼아 앞으로 농업인과의 소통을 통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고 적극적인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포천의 농업경제가 대한민국의 부국경제를 이끌 수 있도록 항시 진취적인 농업정책을 펼쳐 나갈 것이다.
 
논어의 위정편에 以德以禮(이덕이례)라는 말이 있다. 나는 덕성과 예의로 농업인을 존중하며 항시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되어있다.
 
더 높은 포천, 나아가 살기 좋은 포천으로 대한민국을 풍요롭게 만드는데 일익을 담당하고 싶다.
 
포천시장 박윤국
 
 
첨부 :
(기고문) 농업은 포천의 미래 (4).jpg
(기고문) 농업은 포천의 미래(6).jpg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사회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