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1월
  11월 29일 (금)
민주당과 국회의장의 민생 파괴, 국회 파괴를 강력 규탄한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본회의 보이콧 하면서 민생을 말로만 외치는 집권여당[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文정권의 선거 도둑질, 반드시 심판 받아야 한다[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민생법안 처리가 시급하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국회법에 따라 즉시 본회의를 개의하라[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재인이형’ 동생 유재수의 무소불위, 文정권 오만과 비리의 끝은 어디인가[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11.29. 20:11 (2019.11.29. 20:11)

【정치】민주당과 국회의장의 민생 파괴, 국회 파괴를 강력 규탄한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결국 민주당과 국회의장이 민생도 국회법도 무시하면서 자기들 마음 내키는 대로만 해야겠다는 독재 본성을 드러냈다.
결국 민주당과 국회의장이 민생도 국회법도 무시하면서 자기들 마음 내키는 대로만 해야겠다는 독재 본성을 드러냈다.
 
자유한국당이 국회법에 보장된 무제한 토론, 즉 필리버스터를 신청하자 민주당과 국회의장이 본회의 개의 자체를 거부하는 희대의 민생 파괴, 국회 파괴를 저지른 것이다.
 
자유한국당은 민식이 법 등 시급한 민생 법안을 우선 처리한 후 국회법에 따른 합법적 필리버스터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그런데도 민주당은 법에 보장된 정당한 권한마저 무시하며 필리버스터 철회를 요구하며 국회 본회의 개회를 거부하고 있고, 문희상 국회의장도 이에 동조해 재적의원 5분의1 이상이 출석하면 본회의를 개의하도록 한 국회법까지 무시하며 의결정족수를 채워야 개의하겠다는 말도 안 되는 생떼를 쓰고 있다.
 
불법과 폭력으로 얼룩진 패스트트랙 강행은 국회법에 따른 절차라고 강변하면서, 정작 아무런 불법도 폭력도 없이 국회법 그대로 진행될 필리버스터가 국회 파괴라는 민주당의 발상은 오히려 선거법과 공수처법이 왜 국회를 통과돼서는 안 되는지를 여실히 보여준다.
 
민생도 법도 무시하는 현 정권이 선거법을 바꾸고 공수처를 설치하면 대한민국이 어떻게 되겠는가.
 
무책임하고 무능한 것도 모자라 권력 연장에만 혈안이 되어 민생 파괴와 국회 파괴에 앞장서는 민주당과 국회의장을 강력 규탄한다.
 
민주당과 국회의장이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두려워한다면 지금이라도 민생 입법을 위해 즉각 국회 본회의를 열어야 한다.
 
2019.11.29.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만 희
 
키워드 : 패스트트랙 강행, 공수처, 필리버스터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