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월
  1월 25일 (금)
민주당發 무법천지 난장, 부끄러운 줄 알라[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정부의 외교적 무능 덮으려는 여당의 반일감정 조장, 씁쓸하다[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손혜원, 그깟 창성장이 뭐라고 친동생마저 ‘가족에게 버림받은 도박쟁이’로 몰아가나[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은 새빨간 거짓으로 文대통령 폭거 호도 말라[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文대통령, 특보출신 선관위원 얻고 민주주의 버렸다[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6 (2019.05.24. 00:46)

【정치】손혜원, 그깟 창성장이 뭐라고 친동생마저 ‘가족에게 버림받은 도박쟁이’로 몰아가나[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결국 진실은 밝혀지고 말았다. 목포 창성장은 손혜원 의원이 군대에 있는 조카 이름을 빌려 사들인 차명재산임이 밝혀졌다. 바로 손 의원 친동생의 증언이다.
결국 진실은 밝혀지고 말았다. 목포 창성장은 손혜원 의원이 군대에 있는 조카 이름을 빌려 사들인 차명재산임이 밝혀졌다. 바로 손 의원 친동생의 증언이다.
 
손 의원은 조카의 미래를 위해 1억원을 줘가며 창성장 매입을 도왔다고 했다. 그런데 정작 군대에 있던 22살 조카는 창성장 수익금 한 푼 구경 못해보고 졸지에 부동산 투기꾼이 되어버렸다고 한다.
 
이를 보다 못한 조카의 아버지, 손 의원의 친동생이 ‘누나의 거짓말’에 대해 양심고백에 나선 것이다.
 
그럼에도 손 의원은 일말의 가책도 없이 자신의 친동생을 ‘가족에게 버림받은 도박쟁이’로 몰아갔다. 공익제보자 신재민을 ‘돈이 목적인 사람’으로 몰아갔던 손혜원이다.
 
과연 손혜원답다. 그깟 창성장이 뭐라고 친동생마저 도박쟁이로 만든단 말인가.
 
‘누나의 거짓말’이 세상에 드러났다. 이제 손 의원이 국민과 가족에게 용서를 빌어야 할 차례이다.
 
사실을 인정하고 사죄한 뒤 공인의 자리에서 물러나는 것이 방법이다. 불필요한 고민으로 시간낭비 않기를 바란다.
 
“나쁜 머리 쓰며 의인인 척 위장하고 순진한 표정을 만들어 내며 청산유수로 떠드는 솜씨가 가증스럽기 짝이 없다. 막다른 골목에 이른 도박꾼의 모든 것을 건 베팅 장면이 떠오른다”
 
손 의원이 신재민 전 사무관을 향해 쏟아냈던 말들이다. 곱씹어보기 바란다.
 
2019. 1. 25.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 정 재
 
키워드 : 창성장, 차명재산, 공익제보자, 손혜원 의원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