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3월
  3월 11일 (월)
박성호 권한대행, 현안 해결 및 국비확보 위해 동분서주
경상남도, 계란 소비촉진에 나선다
가리비 품종의 맞춤형 양식기술 교육으로 경쟁력 강화
‘경상남도 미세먼지 대책 자문단 회의’ 올해 첫 개최
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 3월부터 비브리오균속 유행 예측조사 실시
신규 농업인 기초영농 기술교육, 영농정착 도움
경남소방본부, 태양광 발전설비 화재재현 실험 실시
경상남도, 봄철 환절기 송아지 설사병 발생주의!
경상남도, 대우조선 인수완료까지 도의 이익 위해 최대한 노력
경상남도, 취약계층 대상 안전교육 강화
경상남도, 야생동물 피해 예방시설 및 보상금 23억 원 지원
경상남도, 올 상반기 ‘광역징수기동반’ 본격 가동
경남혁신도시, 사회혁신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
경상남도, 봄철 유통 수산물 패류독소 수거·검사 강화
경상남도, 올해부터 지역건설업체 역량강화 지원
경상남도, 건축물 미술작품 심의위원회 운영 강화
‘경남의 변화 우리가 맡는다’ 사회혁신활동가 본격 양성
2019년 경상남도 공예품 개발 장려업체 65곳 지정
경상남도, 무역항 내 선박사고 사전차단 나선다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4 (2019.06.05. 12:44)

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 3월부터 비브리오균속 유행 예측조사 실시

경상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2019년도 비브리오균속 유행 예측조사 사업을 3월부터 10월까지 8개월간 실시한다.
【보건환경연구원 보건연구부 - 박정길 (055-254-2245)】
 
 
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 3월부터 비브리오균속 유행 예측조사 실시
- 여름철 비브리오균속 감염예방을 위한 조사

경상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2019년도 비브리오균속 유행 예측조사 사업을 3월부터 10월까지 8개월간 실시한다.

이 사업은 도내 7개 해안 지점 창원, 통영, 사천, 거제, 고성, 하동, 남해에서 해수, 갯벌, 패류, 어류를 월 2회 채취하여 비브리오패혈증균 및 콜레라균 등 비브리오균속을 조사하는 실험실 감시체계를 운영하는 것이다.
[if !supportEmptyParas]-->
2018년도의 경우 비브리오패혈증균은 3월 20일 여수지역 해수에서 첫 검출되었으며, 경남에서는 6월 초 고성 해수에서 검출되었지만, 콜레라균은 검출되지 않았다.

올해는 1월 14일 연초부터 전남 및 제주지역 해수에서 첫 비브리오패혈증균이 검출되었다.

2011년~2018년 질병관리본부 감염병 감시 자료에 따르면, 국내에서는 매년 비브리오패혈증 환자는 50명~60명, 사망자는 12명~40명 발생한다. 콜레라 환자는 매년 5명 이내로 발생하는데, 대부분 국외유입으로 2016년 경남 거제에서 2명, 광주에서 1명 발생하였고 사망자는 없었다.

비브리오패혈증은 일반적으로 해수 온도가 18℃ 이상 상승하는 5~6월경부터 발생하기 시작하여 8~9월에 집중 발생한다.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패류를 충분히 익혀 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을 경우 바닷물 접촉을 피하는 등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을 준수하여야 한다.

특히 만성 간 질환, 당뇨병, 알코올중독 등의 기저질환을 가진 고위험군에서 비브리오패혈증이 발생할 경우 치명률이 높으므로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을 더욱 철저히 준수하여야 한다

하강자 경남보건환경연구원 보건연구부장은 “조사 사업 결과 비브리오패혈증균 또는 콜레라균 등이 검출될 경우 감염병 예방 대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도 및 시ㆍ군 관련 부서에 알려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