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지식놀이터 ::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 소통관리
2019년
  2019년 4월
  4월 16일 (화)
국가균형발전위,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현장방문 실시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2019.06.05. 12:44) 
◈ 국가균형발전위,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현장방문 실시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송재호, 이하 균형위)가 4월 16일(화) 주력산업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이하 산업위기지역)인 경남을 방문해 현장간담회를 개최하고, 산업위기 조기 극복 방안을 모색했다.
【산업혁신과 - 이준승 (055-211-3064)】
 
 
 
 
 
 
 
 
 
 
국가균형발전위,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현장방문 실시
- 16일(화) 오후 2시,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창원서 현장간담회 개최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송재호, 이하 균형위)가 4월 16일(화) 주력산업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이하 산업위기지역)인 경남을 방문해 현장간담회를 개최하고, 산업위기 조기 극복 방안을 모색했다.

‘산업위기지역’은 지역의 주력산업 위기에 따른 지역경제 여건 악화로 정부 지원이 필요한 지역을 지정해 지원하는 것으로, 국가균형발전특별법 제17조에 근거를 두고 있다. 도내에서는 거제, 통영·고성, 창원 진해구가 2018년 5월 29일 산업위기지역으로 지정됐다.(지정기간 ‘18.5.29.~’19.5.28.)

16일 오후 2시, STX조선해양(창원 진해구 소재)에서 개최된 간담회에는 송재호 균형위원장을 비롯해 정해구 정책기획위원장, 성경륭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이사장,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 4개 지역(거제, 통영, 창원, 고성) 시장․군수 및 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참석해 지역의 현안과 위기 극복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경상남도와 4개 시군은 지역경제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5월 28일 지정기간이 만료되는 산업위기지역의 지정연장을 요청하는 한편, ‘친환경 선박 수리·개조 플랫폼 구축사업*’, ‘위기지역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연장’ 등 위기극복을 위한 경남지역 현안사업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도 요청했다.
*친환경 선박수리 전문 인프라 조성, 기술개발, 인력 양성 등(‘19-’21, 총 385억원)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송재호 균형위 위원장은 “오늘 나온 지역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하고, 정책기획위원회, 연구기관 및 지원기관 등과 함께 다각적으로 힘을 보탤 방법을 찾겠다”고 말했다.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는 “조선산업의 수주회복세에도 불구하고 주요지표인 고용률과 실업률의 개선이 더디고, 중형조선소와 기자재업체의 어려움은 여전하다”며, “수주가 생산으로 연결되기까지 1~2년이 걸리는 만큼 향후 지속될 지역 중소기업의 산업위기 상황을 감안해 산업위기지역 지정기간을 연장해 줄 것”을 건의했다.

 

 
※ 원문보기
▣ 커뮤니티 (참여∙의견)
내메모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정보 :
미정의 (보통)
▣ 참조 지식지도
▣ 다큐먼트
▣ 참조 정보 (쪽별)
◈ 소유
◈ 참조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정보
©2021 General Libraries 최종 수정일: 2021년 1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