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9월
  9월 30일 (월)
국회의원 자녀입시 전수조사, 적극 찬성이다. 다만 曺국조, 文曺黃羅특검에 대한 답이 먼저다[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내 사람이 먼저’라는 文대통령의 국정철학, 국민은 분노한다[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은 구질구질한 변명 말고, 특별감찰관이 싫으면 싫다고 솔직히 고백하라[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유리한 왜곡은 적극활용, 불리한 사실은 적극은폐, 이것이 文정권의 新보도지침인가 [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9.30. 15:41 (2019.09.30. 15:41)

【정치】유리한 왜곡은 적극활용, 불리한 사실은 적극은폐, 이것이 文정권의 新보도지침인가 [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그리도 정권에 불리한 뉴스는 무조건 가짜뉴스로 내몰던 문재인 정권이 정작 본인들에게 유리한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확대 재생산에 열을 올리고 있다.
그리도 정권에 불리한 뉴스는 무조건 가짜뉴스로 내몰던 문재인 정권이 정작 본인들에게 유리한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확대 재생산에 열을 올리고 있다.
 
 
 
지난 28일 서초동에서 있었던 ‘조국 수호집회’를 두고 일부 언론이 ‘200만명 참석’이라는 소설같은 뉴스를 내보낸 바 있다. 당일 인근 대중교통 이용자 수가 10만을 조금 넘었던 사실에 비추면 명백한 허위, 과장, 가짜뉴스에 지나지 않는다.
 
 
 
그럼에도 민주당은 “200만 국민이 모였다”, “국민 마음 합치면 2,000만”이라며 가짜뉴스의 확대 재생산에 앞장서고 있다.
 
 
 
이미 조국의 문서 조작에 익숙해진 탓일까. 민심도 조작할 수 있다고 믿는 文정권의 인식이 개탄스럽기 짝이 없다.
 
 
 
반면, 정권에 불리한 사실에는 일언반구 한 마디 없이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
 
 
 
최근 한 언론은 대통령 지지도에 대한 여론조사를 하고도, 지지율 40%대가 붕괴된 사실을 쉬쉬하며 보도하지 않았다. 언론이 자체적으로 조사한 결과를 보도하지 않은 것은 참으로 이례적이라 할 수 있다.
 
 
 
정권에 유리한 왜곡은 적극 활용하고, 불리한 사실은 적극 은폐하라는 文정권의 新보도지침이 작용한 것은 아닌지 의문이다.
 
 
 
文정권에 등 돌린 민심은 하늘이 알고, 땅이 알고, 국민이 알고 있다. 민심은 조작할 수도 없지만, 감출 수도 없는 것임을 명심하기 바란다.
 
 
 
2019. 9. 30.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김정재
 
 
키워드 : 가짜뉴스, 조국 수호집회, 여론조사, 민심, 조작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