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월
  1월 11일 (금)
文대통령, 어용 언론인 공개모집에 나서나[김정재 원내대변인 논평]
기업 압박과 방문 쇼가 아니라 정책 기조 변경이 필요하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국민들 크게 실망시킨 적 없다는 대통령 판단, 귀가 의심스럽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조재범 성폭력 의혹 철저히 수사하고 근본적 대책 마련해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무너진 사법부 신뢰, 김명수 대법원장이 책임져야 한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6 (2019.05.24. 00:46)

【정치】국민들 크게 실망시킨 적 없다는 대통령 판단, 귀가 의심스럽다.[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어제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은 한 마디로 먹을 것 없는 말의 성찬에 불과했다.
어제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은 한 마디로 먹을 것 없는 말의 성찬에 불과했다.
 
특히 검찰, 경찰, 국정원 등 권력기관에서 국민을 크게 실망시키는 일이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는 대통령의 인식과 발언은, 사실 왜곡일 뿐 아니라 현재 권력기관의 행태에 면죄부를 주어 인권 침해 등 심각한 사태를 불러 올 수 있다.
 
이 정권 들어 적폐 청산을 빙자한 정치보복에 동원된 검찰의 망신주기용 강압수사로 현직 검사와 전직 장군이 극단적 선택을 했다. 북한이 가장 무서워한다는 전직 국가안보실장에 대한 표적형 수사는 혐의를 바꿔가며 여섯 번째에 달하고 있다. 그런 검찰이 왠지 대통령 아들 이름만 나오면 꿀 먹은 벙어리가 된다.
 
정권 우호 세력인 노조의 집단폭행에도, 막무가내식 관공서 점거에도, 심지어 명백한 업무방해와 협박에도 경찰은 눈 감고 귀 닫고 있는지 오래다.
 
대공수사권을 넘기겠다는 국정원은 아예 대북 협상부서로 나선 형국이다. 그래선지 북한 고위 외교관의 망명 시도에도 수수방관에 감감 무소식이다.
 
자유한국당은 최고 권력기관인 청와대의 민간인 불법사찰 및 블랙리스트 작성 의혹과 관련해 특검법을 발의하고, 민간기업 사장 선임 개입 및 나라살림 조작 의혹 등에 대해선 국회 기재위 차원의 청문회 개최를 요구하고 있다.
 
사태가 이런데도 국민을 크게 실망시키는 일은 단 한건도 없었다는 대통령의 인식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
 
아울러 앞으로 이 같은 일이 얼마나 비일비재하게 일어날지, 또 얼마나 엄청난 사건으로 국민을 크게 실망시킬 것인지 걱정과 함께 분노가 앞선다.
 
현 정권은 각종 집회·시위 가담자 등 공안사범 사면이나 검토할 상황이 아니라, 청와대에 대한 국민적 우려와 실망을 직시하고 법치주의와 민주주의를 회복시킬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해야 한다.
 
이미 실망을 넘어 포기와 분노로 치닫고 있는 국민감정을 더 이상 시험하려 들어선 안 된다.
 
 
2019.  1.  11.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만 희
 
키워드 : 신년 기자회견, 적폐청산, 권력기관, 대공수사권, 민간인 사찰, 블랙리스트, 특검법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