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3월
  3월 28일 (목)
육군 특수전사령부 소속 전 모 상사님의 명복을 빕니다.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민주당 편드느라 국격까지 훼손하는 민평당 대변인, 정신 차려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박영선 후보자는 황후급 특혜진료의혹을 명백히 밝히고, 사실로 드러난다면 즉각 사퇴해야 한다.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문 정권 인사들의 슬기로운 투기생활을 백서로 출간하라. [김현아 원내대변인 논평]
명백한 2차 가해로 피해여성 모독한 박영선은 국민께 사죄하고 사퇴하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겉 다르고 속 다른 문재인 정권의 부동산 정책, 대통령이 직접 사과하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검증 방해위한 고의적인 위증, 박영선 후보자는 사과하고 자진 사퇴하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about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 자유한국당(원내)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5.24. 00:47 (2019.05.24. 00:47)

【정치】명백한 2차 가해로 피해여성 모독한 박영선은 국민께 사죄하고 사퇴하라. [이만희 원내대변인 논평]

어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는 인사청문회 도중 소위 김학의 동영상 CD를 봤다면서 가장 많이 본 사람은 박지원 의원이라고 발언하며 질문을 한 민주당 송갑석 의원과 웃음을 주고받았다. 기가 차서 말이 나오지 않는다.
어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는 인사청문회 도중 소위 김학의 동영상 CD를 봤다면서 가장 많이 본 사람은 박지원 의원이라고 발언하며 질문을 한 민주당 송갑석 의원과 웃음을 주고받았다. 기가 차서 말이 나오지 않는다.
 
대통령까지 나서 여성에 대한 성 착취라고 규정한 마당에, 피해 여성은 아직도 치를 떨고 있다는데 불법촬영물을 공유해 가며 돌려본 것도 모자라 국회에서 이를 우스개 삼아 발언하다니 제정신인가.
 
담당 수사관도 아닌 법사위원장과 법사위원이 동영상을 돌려 본 것은 대통령이 없도록 해달라고 강조한 2차 피해를 가한 것이자 명백한 범죄이다.
 
여기에 여성이 보기에는 너무 부적절하다면서도 생중계되는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동료 의원이 가장 많이 봤다고 말하며 희희낙락거린 것 역시 분명한 2차 가해다.
 
같은 여성으로서 자신에 대한 특혜 의료를 물을 때는 엉뚱하게 성희롱이라던 박 후보자가 정작 성폭력과 불법 촬영 피해를 호소하는 여성에 대해서는 공개적이고 추가적인 가해를 거리낌 없이 자행하다니, 이것 역시 내로남불인가.
 
그리고 박 후보자는 해당 CD를 제보 받았다고 국회에서 발언했는데, 박지원 의원은 오늘 경찰 고위관계자로부터 받아 박 후보자와 공유했다고 밝혔다.
 
수사 자료를 입수한 과정과 이를 돌려 본 경위 등 모든 사항에 대한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
 
박영선 후보자는 국민께 사죄하고 즉각 장관 후보직에서 사퇴해야 한다.
 
또 본인의 질문으로 피해자가 모독당했는데도 이를 지적하거나 제지하기는커녕 함께 웃은 민주당 송갑석 의원 역시 비난받아 마땅하다.
 
겉으로만 여성과 정의를 내세우는 이들의 잔인함에 분노를 표한다.
 
2019. 3. 28.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이 만 희
 
키워드 : 박영선, 2차 가해, 모독
 

 
※ 원문보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정치 (보통)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