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경상남도 보도자료  
경상남도 보도자료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9년
  2019년 6월
  6월 4일 (화)
경상남도 청년센터 ‘청년온나’ 개소식 열어... “경남청년센터로 청년온나!”
경상남도, 제1회 사전 컨설팅감사 심의위원회 개최
경남개발공사, 사천시와 도시재생사업 양해각서 체결
경상남도, 희유금속 특화 클러스터 조성방안 및 추진전략 제시
‘동남권 맑은 하늘 확보 위한 미세먼지 대응방안’ 세미나 개최
경상남도수목원, 풍경화(노주현, 전혜영 2인전) 전시회 개최
경상남도, 경남혁신도시 이전기관 지역상생발전 회의 개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한국임업후계자협회 업무 협약 체결
경상남도, 미세먼지 저감 위한 공익림가꾸기 현장토론회 실시
농업인 리더와 농작업 사고예방 캠페인 효과 톡톡
경상남도, ‘치매관리사업 전문가 토론회’ 개최
경상남도, 2019년도 적조․고수온 대응 전략회의 개최
경상남도, 6월 22일 ‘두근두근 사랑찾기 청춘남녀 토크쇼’ 개최...6월 14일까지 접수
경상남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총력대응
경상남도, 2019년산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수급안정 대책 시행
경상남도, 서부청사 직원 대상 부패방지 특강 가져
경상남도, 2019년 사회적기업 제품 우선구매 제도 교육 실시
경상남도, 가축분뇨 관리실태 관계기관 합동점검 실시
경상남도, 공직윤리 평가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about 경상남도 보도자료

▣ 경상남도 보도자료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6.05. 12:48 (2019.06.05. 12:48)

【산업】경상남도, 2019년산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수급안정 대책 시행

2019년산 중만생종 양파의 과잉생산이 우려됨에 따라 경상남도는 농식품부, 농협, 주산지 시군, 생산자단체와 연계해 양파 수급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시행한다.
【친환경농업과 - 정용인 (055-211-6343)】
 
 
 
 
경상남도, 2019년산 양파 과잉생산에 따른 수급안정 대책 시행
- (작황) 생산량 평년대비 13%(15만톤) 증가한 128만톤 전망
- (대책) 면적조절 시장격리 7천톤, 수출 1만톤, 자율수급조절 8백톤, 양파 소비촉진 운동 전개

2019년산 중만생종 양파의 과잉생산이 우려됨에 따라 경상남도는 농식품부, 농협, 주산지 시군, 생산자단체와 연계해 양파 수급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시행한다.

앞서 통계청과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농업관측본부는 2019년산 중만생종 양파 재배면적은 평년 대비 2.2% 늘어난 18,923ha지만, 생산량은 월동 중 온화한 기온과 충분한 일조량 등으로 인해 평년(5개년 평균)보다 13%(15만톤)정도 증가한 128만톤 정도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양파 1㎏의 시장가격은 29일 현재 555원선(aT KAMIS, 上品 도매가격)으로 전월 838원 보다 33.8% 낮고, 전년 674원 보다 17.7%가 낮으며 평년 709원보다 21.8% 낮은 시세를 보이고 있다.

(5.29. 현재)
※ 시장거래 양파 1망(20㎏) 11,100원선

그러나 6월 중순부터 중만생종 물량이 시장에 본격 출하되면 시장가격은 보다 더 하락 할 것으로 예상되어 양파재배 농가에 어려움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5월 23일, 정부(농식품부)는 중만생종 양파 시장격리를 통해 18천톤, 대만, 동남아 등 수출확대로 15천톤, 생산자, 유통인 등의 자율적 수급조절 6천톤 등 39천톤의 수급안정대책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경상남도는 농협, 생산자단체와 연계해 양파 수급안정 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양파 공급량 조절을 위해 올해 작황이 좋지 못한 대만을 적극 공략해 1만톤 이상을 수출할 계획이며, ▲농협과 협력해 창녕, 함양, 합천군 등 주산지 6개 시군 115ha면적에 24억원을 투입하여 7천톤(115ha)의 면적조절(포전정리)을 통해 시장격리 할 계획이다. 그리고 ▲경상남도 양파생산자단체 회원 500여 명도 품위저하품 800톤에 대해 시장에 출하되지 않도록 자율적으로 폐기해 시장공급물량을 조절하기로 했다.

한편, 경상남도는 양파 소비확대를 위해 ▲양파 직거래 장터와 직매장 등 37개소를 운영하고, ▲창녕, 함양군 등 주산지 6개 시군에 양파 팔아주기 알선창구를 개설해 기업체, 향우회 등을 통해 소비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공공기관, 기업체 등에 ‘양파 1인 1망(20㎏) 사주기, 선물하기 운동’을 추진하고, ▲양파 소비가 많은 중식업체(1,756개소) 등 도내 주요 요식업체와 협력해 연중 안정적이고 대량 공급가능한 소비처를 마련할 방침이다.

이러한 수급안정대책의 추진으로 과잉생산된 중만생종 양파 15만톤 중 정부와 지자체 시장격리 등 수급조절을 통해 6만 9천톤을 처리하고, 국내 가격하락으로 인한 수입량 감소와 범국민 소비촉진을 통한 수요증대로 향후 양파 가격은 어느 정도 평년수준으로 안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정곤 경상남도 농정국장은 “경상남도는 생산자, 농협 등과 함께 협력해 양파 수급조절과 소비활성화 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장기적으로는 가격안정을 위한 수급조절대책과 수급안정시스템을 마련해 양파 및 채소 가격 안정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첨부 : 참고자료('19년도 양파 재배면적 및 양파 단수 현황 등)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