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지식창고 소개
지식창고 구독
(A) 내 지식자료
다큐먼트작업
(B) 내 구독자료
구독 내역
about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더불어민주당 논평 · 브리핑     【열린보도자료의 지식창고】 2019.09.12. 03:34 (2019.09.12. 03:34)

[정춘숙 원내대변인 브리핑] ‘세계 자살예방의 날’을 맞이하여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을 살펴 희망을 잃지 않고,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오늘(9월 10일)은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자살문제 예방과 대책을 마련하고자 2003년에 지정한 '세계 자살예방의 날'이다.
정춘숙 원내대변인, 오전 현안 브리핑
 
□ 일시 : 2019년 9월 10일(화) 오전 11시
□ 장소 : 국회 정론관
 
■ ‘세계 자살예방의 날’을 맞이하여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을 살펴 희망을 잃지 않고,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오늘(9월 10일)은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자살문제 예방과 대책을 마련하고자 2003년에 지정한 '세계 자살예방의 날'이다.
 
최근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질병을 앓아 오던 노부부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대전에서는 30대 가장이 생활고를 비관해 가족과 동반자살을 했다. 이처럼 우리 사회의 무관심 속에 질병과 생활고에 못 이겨 잇따른 자살사건이 발생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우리나라 자살률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중 두 번째로 심각한 상태이며, 하루에 34명의 사람이 극단적인 선택을 해, 매년 자살로 인한 사회경제적 비용은 6조 5천 억 원에 이르고 있다.
 
2017년 기준 인구 10만 명당 24.3명이 자살로 목숨을 잃었으며, 자살시도자 관리율은 2018년 33.9%에 불과한 상황이다. 보건복지부가 지난 4년간(2016-2019) 4회 정도 사후관리를 받은 자살시도자 1만 2,045명을 조사한 결과 상담을 거듭할수록 자살 위험도와 우울감이 감소했다고 한다. 하지만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응급의료기관이 15.7%에 불과하다.
 
이처럼 자살문제가 심각하고, ‘자살예방의 날’이 지정된 지 16년이 지났음에도 아직도 우리나라는 소중한 생명을 지키지 못하고 있다.
 
이에 문재인 정부는 국정과제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포함했고, 지난해 최초로 ‘자살예방 국가 행동계획’을 수립했다. 정부는 자살시도자가 또다시 극단적 선택을 하지 않도록 내년부터 전국 모든 응급실에서 자살시도 환자를 대상으로 사후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건강보험 빅데이터 활용 및 행복e음(사회보장정보시스템)시스템을 연계해 자살 고위험군을 사전에 찾고 지원하는 맞춤형 자살예방 지원체계도 구축하고, 지역사회 안전망을 촘촘하게 준비하고 있다.
 
자살시도 사건의 72%가 야간과 휴일에 발생한다고 한다. 더불어민주당은 다가오는 추석 명절 우리 사회 소외된 이웃들을 살펴, 홀로 희망을 잃고 소중한 생명을 포기하는 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아울러 종합적인 자살예방정책 수립과 예산지원으로 ‘자살공화국’이라는 오명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2019년 09월 10일
더불어민주당 공보국
 

 
※ 원문보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 소유
 
▣ 주요키워드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