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2019년 11월
2019년 11월 22일
사기강의 제253회 보충설명
2019년 11월 15일
사기강의 제252회 보충설명
2019년 11월 1일
사기강의 제251회 보충설명
2019년 10월
2019년 10월 25일
사기강의 제250회 보충설명
2019년 10월 18일
사기강의 제249회 보충설명
2019년 10월 11일
사기강의 제248회 보충설명
2019년 10월 4일
사기강의 제247회 보충설명
2019년 9월
2019년 9월 27일
사기강의 제246회 보충설명
2019년 9월 20일
사기강의 제245회 보충설명
2019년 9월 6일
사기강의 제244회 보충설명
2019년 8월
2019년 8월 30일
사기강의 제243회 보충설명
2019년 8월 23일
사기강의 제242회 보충설명
2019년 7월
2019년 7월 19일
사기강의 제241회 보충설명
2019년 7월 12일
사기강의 제240회 보충설명
2019년 7월 5일
사기강의 제239회 보충설명
2019년 6월
2019년 6월 21일
사기강의 제238회 보충설명
2019년 6월 14일
사기강의 제237회 보충설명
2019년 6월 7일
사기 강의 제236회 보충 설명
2019년 5월
2019년 5월 24일
사기 강의 제235회 보충 설명
2019년 5월 17일
사기 강의 제234회 보충 설명
2019년 5월 10일
사기 강의 제233회 보충 설명
2019년 5월 3일
사기 강의 제232회 보충 설명
2019년 4월
2019년 4월 26일
사기 강의 제231회 보충 설명
2019년 4월 19일
사기 강의 제230회 보충 설명
2019년 4월 12일
사기 강의 제229회 보충 설명
2019년 4월 5일
사기 강의 제228회 보충 설명
2019년 3월
2019년 3월 29일
사기 강의 제227회 보충 설명
2019년 3월 15일
사기 강의 제226회 보충 설명
2019년 3월 8일
사기 강의 제225회 보 충설명
2019년 2월
2019년 2월 22일
사기 강의 제224회 보충설명
2019년 2월 15일
사기 강의 제223회 보충 설명
2019년 2월 8일
사기 강의 제222회 보충 설명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9.11.21. 12:44 (2019.07.16. 15:12)

【학습】사기강의 제240회 보충설명

김영환 교수(남서울대 중국학과)의 동양고전아카데미 제240회 고전(사마천의 사기) 무료강좌 내용입니다.
* 중국 고대 신분별 차별내용
 
區分權利領地集團宗法通治, 方法死亡棺槨佾舞
天子建國天下王族大宗平天下, 德崩, 駕崩, 崩御7重8(64)
諸侯立家封國 (邦國)公族小宗-大宗治國, 法薨, 昇遐56(48)
置側室采邑 (大)宗族小宗-大宗齊家, 約卒, 逝世(去)34(32)
大夫有貳宗采邑 (小)宗族小宗-大宗齊家, 愛卒, 逝世(去)34(32)
隸子弟食田家族小宗修身, 遜不祿11(8)
分親農田一家死(亡), 歿
 
* 추사 김정희(1786~1856) 예산 고택에 있는 글씨 ?
 
「春風大雅能容物 秋水文章不染塵」
 
서예 - 1)자신이 글을 짓고 자신이 쓰고(작가 ? ) ; 2)남의 글을 자신이 쓰고( ? )
잘못 된 해석 - 봄바람처럼 큰 아량은 만물을 용납하고, 가을물 같이 맑은 문장은 티끌에 물들지 않는다.
결론 - 鄧石如(1743—1805), 청대 전각, 서예가 ; 자기 침실 기둥에 자신이 쓴 글귀(安徽省 懷寧縣 鄧宅 鐵硯山房 臥室), 추사의 창작이 아님 ; 번역은--시의 글귀(내용)는 봄 바람(따스한 기운) 같아서 만물을 포용하고, 시를 쓴 문장(글씨)은 가을의 물(여인의 맑고 깨끗한 눈동자) 같아서 티끌 하나도 오염되지 않았네.
 
*《論語》〈學而〉
1-1.「學而時習之, 不亦說(悅)乎?」
 
1) 學 - 두뇌적 활동, 인식, 공자의 학설, 공자가 가르치는 6藝(書,禮,樂,射,御,數)
2) 時 -- (1)朱熹《四書集注》-때때로 ; (2)중국 초등 국어교재-늘상, 자주 ; (3)楊伯峻《論語譯注》와 일부 학자-일정한 시간에 따라서 ; 기회가 되면
3) 習 -- 楊은 실습(실천), 李零,《喪家狗》와 나머지는 복습(溫習)
4) 亦 -- 한국의 000은 역시(×)--不亦~乎(강조, 완곡한 표현, 反問으로 不是~嗎?)
5) 悅(說) -- 내부적(마음) 즐거움
 
1-2.「有朋自遠方來,不亦樂乎?」
 
1) 朋 -- 同門爲朋,同志爲友 ; 여기서는 志同道合 친구
2) 方來 -- 將來, 近來(×) ; 自遠方 來(0)
3) 樂 -- 외부적(신체) 즐거움 ; 우의증진, 같이 학습, 지식전파
 
1-3.「人不知而不慍,不亦君子乎?」
 
1) 不知 -- 다른 사람이 나를 不了解
2) 慍 -- 화내다
 
* 李白 〈客中行〉
 
蘭陵美酒郁金香,玉碗盛來琥珀光。 金樽美酒千人血, 玉盤佳肴萬姓膏
但使主人能醉客,不知何處是他鄕。 燭淚落時民淚落, 歌聲高處 怨聲高
 
(1) 客中 - 외지에 거주하다
(2) 蘭陵 - 今山東省 臨沂市 蒼山縣 蘭陵鎭
(3) 郁金香 - 욱금, 울금, 강황
(4) 玉椀(碗) - 옥으로 만든 주발, 또는 아름다운 주발
(5) 琥珀 - 보석의 일종, 노란색
(6) 但使 - 단지, 다만(只要)

 
1. 受 - 갑골문, 원래는 배에 물건을 싣고 가서 건네주다. ; 《說文解字》「受,相付也」; 받다,《後漢書》〈列女傳〉「(樂)羊子嘗行路,得遺金一餠,還以與妻。妻曰:“妾聞志士不飮盜泉之水,廉者不受嗟來之食,況拾遺求利,以汚其行乎!羊子大慙,乃捐金於野,而遠尋師學」;《史記》〈魏公子列傳〉「臣修身潔行數十年,終不以監門困故而受公子財」; (은혜, 혜택)입다(당하다),《論語》〈憲問〉「子貢曰:管仲非仁者與?桓公殺公子糾,不能死,又相之。子曰:管仲相桓公,霸諸侯,一匡天下,民到於今受其賜。微管仲,吾其被髮左衽矣。豈若匹夫匹婦之爲諒也,自經於泃瀆而莫之知也。」; 賈誼《論織貯疏》「一夫不耕,或受之飢,一女不織,或受之寒」;《史記》〈屈原賈生列傳〉「人又誰能以身之察察,受物之汶汶者乎」; 얻다,《戰國策》〈齊策〉「群臣吏民能面刺寡人之過者,受上償」[출처] 사기강의 제240회 보충설명|작성자 동양고전아카데미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학습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