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키워드 :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이완근 이학준의 희망의 문학 민요  
민요
다큐먼트소개 자료실
지식지도
작업내역
2019년 7월
2019년 7월 18일
형장가(刑杖歌)
평양가(平壤歌)
출인가(出引歌)
집장가(執杖歌)
적벽가
제비가(燕子歌:연자가)
유산가 ( 遊山歌 )
월령가(月令歌)-달거리
십장가(十杖歌)
소춘향가(小春香歌)
선유가(船遊歌) - 가세타령
방물가(房物歌)
창부타령(倡夫打令)
진도 아리랑
정선아리랑
잠노래
자장가
이어도 타령
아리랑 타령
아리랑
진주낭군가(晉州郎君歌) - 시집살이 노래 (진주난봉가)
시집살이노래
베틀노래
베틀가
밀양아리랑(密陽──)
모내기 노래
맹꽁이 타령
만가(輓歌) - 진도 만가
논매기 노래
녹두새
과부 노래
개성난봉가(開城──歌)
강강술래
about 민요

▣ 민요     이완근 이학준의 희망의 문학 2019.07.18. 19:58 (2019.07.18. 19:53)

【학습】집장가(執杖歌)

판소리 '춘향가' 중 춘향이 신관사또 변학도(卞學道) 앞에 끌려 나와 매 맞는 장면에서 집장사령의 거동을 가극화한 것이다. 4분의 6박자 도드리장단에 속하나 실제로는 경쾌한 세마치장단에 의해 부르는 것이 보통이다.
집장군노(執杖軍奴) 거동을 봐라 춘향(春香)을 동틀에다쫑그라니 올려매고 형장(刑杖)을 한아름을 듸립다 덥석 안아다가 춘향의앞에다가 좌르르 펄뜨리고 좌우 나졸(邏卒)들이 집장(執杖) 배립(排立)하여분부(吩付) 듣주어라 여쭈어라 바로바로 아뢸 말삼 없소 사또안전(使道案前)에죽여만 주오
 
집장군노 거동을 봐라 형장 하나를 고르면서 이놈집어 느긋느긋 저놈 집어 는청는청 춘향이를 곁눈을 주며 저 다리 들어라골(骨) 부러질라 눈 감아라 보지를 마라 나 죽은들 너 매우 치랴느냐걱정을 말고 근심을 마라
 
집장군노 거동을 봐라 형장 하나를 골라 쥐고 선뜻들고 내닫는 형상(形狀) 지옥문(地獄門) 지키었던 사자(使者)가 철퇴(鐵槌)를들어메고 내닫는 형상 좁은 골에 벼락치듯 너른 들[廣野]에 번개하듯십리만치 물러섰다가 오리만치 달여 들어와서 하나를 드립다 딱 부치니아이구 이 일이 웬 일이란 말이오 허허 야 년아 말 듣거라 꽃은 피었다가저절로 지고 잎은 돋았다가 다 뚝뚝 떨어져서 허허한치 광풍(狂風)의낙엽이 되어 청버들을 좌르르 훌터 맑고 맑은 구곡지수(九曲之水)에다가풍기덩실 지두덩실 흐늘거려 떠나려 가는구나 말이 못된 네로구나
 
(자료 출처 : 이창배: 한국가창대계)
 

 

1. 요점 정리

• 형식 : 12잡가
• 주제 : 집장사령의 거동
 

2. 내용연구

 
 

3. 이해와감상

판소리 '춘향가' 중 춘향이 신관사또 변학도(卞學道) 앞에 끌려 나와 매 맞는 장면에서 집장사령의 거동을 가극화한 것이다. 4분의 6박자 도드리장단에 속하나 실제로는 경쾌한 세마치장단에 의해 부르는 것이 보통이다.
 
집장가는 우쭐거리며 무지막지하게 행동하는 집장 군노와 연약한 춘향이를 대비시키는 멋과 '쫑그라니·드럽다·덥석·좌르르·느긋느긋·능청능청·둥기둥덩실…'같은토속미 나는 형용사가 재미있다. 약간 빠른 도두리장단이기 때문에 마치경쾌한 새마치를 듣는 것같다. 모두 9마루로 되어 있다. 음계는 경기소리와동부지방 소리 유형이 혼용되고 있다.
 

4. 심화자료

【작성】 이완근 이학준의 희망의 문학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0
▣ 참조정보
백과 참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정보 : 학습 (보통)
▣ 참조목록
◈ 소유
◈ 참조
 
 
? 잡가 (2)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