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7년
2017년 12월
2017년 12월 29일
사기 강의 제181회 보충
2017년 12월 22일
사기 강의 제180회 보충
2017년 12월 15일
사기 강의 제179회 보충
2017년 12월 8일
사기 강의 제178회 보충
2017년 12월 1일
사기 강의 제177회 보충
2017년 11월
2017년 11월 27일
사기 강의 제176회 보충
2017년 11월 21일
제175강 (2017. 11. 17)
2017년 11월 3일
제174강 (2017. 11. 3)
2017년 10월
2017년 10월 20일
제173강 (2017. 10. 20)
제19강 (2013. 8. 30)
제18강 (2013. 8. 23)
제17강 (2013. 8. 16)
제16강 (2013. 8. 9)
제15강 (2013. 8. 2)
제14강 (2013. 7. 26)
제13강 (2013. 7. 18)
제12강 (2013. 7. 12)
제11강 (2013. 7. 5)
제10강 (2013. 6. 28)
제9강 (2013. 6. 21)
제8강 (2013. 6. 14)
2017년 10월 13일
제172강 (2017. 10. 13)
2017년 9월
2017년 9월 22일
제171강 (2017. 9. 22)
2017년 9월 15일
제170강 (2017. 9. 15)
2017년 9월 8일
제169강 (2017. 9. 8)
2017년 9월 1일
제168강 (2017. 9. 1)
2017년 8월
2017년 8월 25일
제167강 (2017. 8. 25)
2017년 7월
2017년 7월 21일
제166강 (2017. 7. 21)
2017년 7월 14일
제165강 (2017. 7. 14)
2017년 6월
2017년 6월 30일
제164강 (2017. 6. 30)
2017년 6월 23일
제163강 (2017. 6. 23)
2017년 6월 16일
제162강 (2017. 6. 16)
2017년 6월 9일
제161강 (2017. 6. 9)
2017년 6월 2일
제160강 (2017. 6. 2)
2017년 5월
2017년 5월 19일
제159강 (2017. 5. 19)
2017년 5월 12일
제158강 (2017. 5. 12)
2017년 4월
2017년 4월 28일
제157강 (2017. 4. 28)
2017년 4월 21일
제156강 (2017. 4. 21)
2017년 4월 14일
제155강 (2017. 4. 14)
2017년 4월 7일
제154강 (2017. 4. 7)
2017년 3월
2017년 3월 31일
제153강 (2017. 3. 31)
2017년 3월 17일
제152강 (2017. 3. 17)
2017년 3월 10일
제151강 (2017. 3. 10)
2017년 3월 3일
제150강 (2017. 3. 3)
2017년 2월
2017년 2월 24일
제149강 (2017. 2. 24)
2017년 2월 17일
제148강 (2017. 2. 17)
2017년 2월 10일
제147강 (2017. 2. 10)
2017년 2월 3일
제146강 (2017. 2. 3)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7.11.04. 15:44 (2017.11.04. 15:43)

제167강 (2017. 8. 25)

사기 강의 제167회 보충설명
- 2017년 8월 25일(금)
*《論語》〈爲政〉“子曰..君子不器”
朱子注曰:“器者,各適其用而不能相通。成德(君子以成德爲行)之士,体無不具,故用無不周,非特爲一才一藝而已。”
《易經》〈繫辭〉“形而上者謂之道,形而下者謂之器”
 
결론 - 道는 無形, 器는 有形 ; 현실과 실제에 벗어나라는 것은 아님. 道器不離 ; 故君子之思不器,君子之行不器,君子之量不器。君子志於道(平天下)
 
* 6才 - 人才(지도자의 참모), 天才(한 방면의 능력 특출), 奇才(예측불허의 방법으로 문제해결), 怪才(비주류 항목에 뛰어남), 鬼才(임기응변에 뛰어남), 妖才(다수에게 해를 끼치는 또는 천재중의 천재) 그 외에 英才(재주와 지혜가 뛰어난), 秀才(지식량이 많은, 茂才), 庸才, 蠢材(무능한), 廢才(자포자기), 剛才(꽉 막힌)
 
《論語》〈季氏〉“孔子曰..生而知之者上也,學而知之者次也,困而學之又次也。困而不學,民斯爲下矣。”
《論語》〈述而〉“子曰..我非生而知之者,好古,敏(근면)以求之者也。”
《論語》〈公冶長〉“敏而好學,不耻下問”
 

 
* 李舜臣장군 閑山島夜吟 (5言絶句(五言四句二韻의小诗), 韻은 高와 刀)
 
水國秋光暮 수국추광모
 
水國 - 강 물줄기와 호수가 많은 곳 ; 秋光 - 가을 햇빛(태양) ; - 저물고, 밤
 
驚寒雁陳高 경한안진고
 
寒雁 - 차가운 가을날의 기러기 ; - 무리지어, 늘어서다(날다)
 
憂心轉輾夜 우심전전야
 
轉輾 - 轉輾反側(難眠)업치락 뒤치락
 
殘月照弓刀 잔월조궁도
 
殘(彎)月 - 새벽에 떠있는 달빛 ; 弓刀 - 무기
 

강 물줄기와 호수가 많은 것처럼 보이는 이곳, 날 저물어 어두워지자
 
차가운 가을날의 기러기도 놀라서 높이 무리지어 날아가는구나.
 
곧 있을 왜군과의 전투 걱정으로 밤새 뒤척이며 잠 못 이뤘는데
 
어느덧 새벽녘에 떠있는 달빛만 무기를 비추고 있구나.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