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7년
2017년 12월
2017년 12월 29일
사기 강의 제181회 보충
2017년 12월 22일
사기 강의 제180회 보충
2017년 12월 15일
사기 강의 제179회 보충
2017년 12월 8일
사기 강의 제178회 보충
2017년 12월 1일
사기 강의 제177회 보충
2017년 11월
2017년 11월 27일
사기 강의 제176회 보충
2017년 11월 21일
제175강 (2017. 11. 17)
2017년 11월 3일
제174강 (2017. 11. 3)
2017년 10월
2017년 10월 20일
제173강 (2017. 10. 20)
제19강 (2013. 8. 30)
제18강 (2013. 8. 23)
제17강 (2013. 8. 16)
제16강 (2013. 8. 9)
제15강 (2013. 8. 2)
제14강 (2013. 7. 26)
제13강 (2013. 7. 18)
제12강 (2013. 7. 12)
제11강 (2013. 7. 5)
제10강 (2013. 6. 28)
제9강 (2013. 6. 21)
제8강 (2013. 6. 14)
2017년 10월 13일
제172강 (2017. 10. 13)
2017년 9월
2017년 9월 22일
제171강 (2017. 9. 22)
2017년 9월 15일
제170강 (2017. 9. 15)
2017년 9월 8일
제169강 (2017. 9. 8)
2017년 9월 1일
제168강 (2017. 9. 1)
2017년 8월
2017년 8월 25일
제167강 (2017. 8. 25)
2017년 7월
2017년 7월 21일
제166강 (2017. 7. 21)
2017년 7월 14일
제165강 (2017. 7. 14)
2017년 6월
2017년 6월 30일
제164강 (2017. 6. 30)
2017년 6월 23일
제163강 (2017. 6. 23)
2017년 6월 16일
제162강 (2017. 6. 16)
2017년 6월 9일
제161강 (2017. 6. 9)
2017년 6월 2일
제160강 (2017. 6. 2)
2017년 5월
2017년 5월 19일
제159강 (2017. 5. 19)
2017년 5월 12일
제158강 (2017. 5. 12)
2017년 4월
2017년 4월 28일
제157강 (2017. 4. 28)
2017년 4월 21일
제156강 (2017. 4. 21)
2017년 4월 14일
제155강 (2017. 4. 14)
2017년 4월 7일
제154강 (2017. 4. 7)
2017년 3월
2017년 3월 31일
제153강 (2017. 3. 31)
2017년 3월 17일
제152강 (2017. 3. 17)
2017년 3월 10일
제151강 (2017. 3. 10)
2017년 3월 3일
제150강 (2017. 3. 3)
2017년 2월
2017년 2월 24일
제149강 (2017. 2. 24)
2017년 2월 17일
제148강 (2017. 2. 17)
2017년 2월 10일
제147강 (2017. 2. 10)
2017년 2월 3일
제146강 (2017. 2. 3)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7.11.09. 14:42 (2017.11.04. 16:14)

제174강 (2017. 11. 3)

사기 강의 제173회 보충 설명
- 2017년 11월 3일(금)
* 語와 言의 차이
- 원래는 담론, 의논, 변론(discuss ; talk about ; comment ; argue ; debate ; speak ; say ; talk) ; 《說文解字》“語,論也”; 《詩經》〈大雅〉, 傳 “論難曰語”; 《論語》〈述而〉“子不語怪、力、亂、神”;《論語》〈鄕黨〉“食不語,寢不言”; 言論;見解;意見
 
- 원래는 말하다 혹은 도덕 또는 진리를 전달하는 것과 관계있음 ; 直言曰言 ; 《法言》〈問神〉“言,心聲也” ;《論語》〈先進〉“夫人不言,言必有中”
 
* 道德이란?
공동생활 및 개인 행위의 준칙과 규범-한마디로 나를 즐겁게 하고 타인을 즐겁게 하는 것(배려)
 
《韓非子》〈五蠹〉“上古(5제와 하상주 3대)竟(우열을 다투다)於道德(與民同樂),中世(춘추전국)逐於智謀(권모술수),當今爭於氣力(야만적 무력)”
 
《莊子》에서 莊子의 이야기
*無爲란?
- 無爲以無不爲 -無爲-生萬物者---할일은 하고 하지말 일은 하지 않는 것-욕심을 버리는 것 ; 가축의 코뚜레를 하는 것은 人爲-하지 않고 내버려 두는 것-自然
 
* 自然 - 가축의 4다리-가고 싶은대로 가는 것
 
* 《晏子春秋》〈內篇問(上)〉에 한국의 정치상황 비유한 말 ?
社鼠와 猛狗之患
齊, 景公이 晏子에게 질문함. 사당에 기생하는 쥐새끼 - 불 지르면 사당이 탈까봐 내버려 둠 - 권력자와 친근한 사람이 社鼠,권력자 밑에서 권력을 휘두르는 간신 猛狗(宋나라, 술파는 집의 사나운 개)
 
 
* 어진 신하는 군주를 골라서 섬긴다
《三國志演義》14回“豈不聞良禽擇木而棲,賢臣擇主而事
 
* 皕 - 이백 벽, 핍, 비 ; 二百 ; 雙(双)百 ; 우수 ; 많다 ; 풍부 ; 예상을 뛰어넘다
《說文解字》“皕, 二百也”
 
* 諸의 발음 zhu(쭈), 제
1. 원래는 모두 제로 발음
- 之於의 合音---《論語》〈衛靈公〉“君子求諸己”
 
之乎의 合音 - --《孟子》〈梁惠王上〉“王嘗語莊子以好樂, 有諸?”
 
2. 저(菹)와 통용할 때는 저---桃諸, 梅諸는 저(菹, 채소절임, 김치)
 

 
1. 王 - 갑골문, 전쟁에서 사용하는 가장 큰 도끼 ; 《說文解字》“王,天下所歸往也”(董仲舒曰..古之造文者,三畫而連其中謂之王。三者,天、地、人也,而參通之者王也。또 孔子曰..一貫三爲王);《六書故》“王,有天下曰王。帝與王一也。周衰,列國皆僭號自王。秦有天下,遂自尊爲皇帝。漢有天下,因秦制稱帝,封同姓爲王,名始亂矣”;《詩經》〈小雅〉“溥(普)天之下,莫非王土, 率土之濱 莫非王臣”; 통치하다,《商君書》“周不法商,夏不法虞,三代異勢,而皆可以王”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