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4년
2014년 12월
2014년 12월 5일
제72강 (2014. 12. 5)
2014년 11월
2014년 11월 28일
제70강 (2014. 11. 28)
2014년 11월 7일
제69강 (2014. 11. 7)
2014년 10월
2014년 10월 31일
제68강 (2014. 10. 31)
2014년 10월 24일
제67강 (2014. 10. 24)
2014년 10월 17일
제66강 (2014. 10. 17)
2014년 9월
2014년 9월 26일
제65강 (2014. 9. 26)
2014년 9월 19일
제64강 (2014. 9. 19)
2014년 9월 12일
제63강 (2014. 9. 12)
2014년 9월 5일
제62강 (2014. 9. 5)
2014년 8월
2014년 8월 29일
제61강 (2014. 8. 29)
2014년 8월 22일
제60강 (2014. 8. 22)
2014년 8월 1일
제59강 (2014. 8. 1)
2014년 7월
2014년 7월 25일
제58강 (2014. 7. 25)
2014년 7월 18일
제57강 (2014. 7. 18)
2014년 7월 4일
제56강 (2014. 7. 4)
2014년 6월
2014년 6월 27일
제55강 (2014. 6. 27)
2014년 6월 20일
제54강 (2014. 6. 20)
2014년 6월 13일
제53강 (2014. 6. 13)
2014년 5월
2014년 5월 30일
제52강 (2014. 5. 30)
2014년 5월 23일
제51강 (2014. 5. 23)
2014년 5월 16일
제50강 (2014. 5. 16)
2014년 5월 9일
제49강 (2014. 5. 9)
2014년 4월
2014년 4월 25일
제48강 (2014. 4. 25)
2014년 4월 11일
제47강 (2014. 4. 11)
2014년 4월 4일
제46강 (2014. 4. 4)
2014년 3월
2014년 3월 21일
제45강 (2014. 3. 21)
2014년 3월 14일
제44강 (2014. 3. 14)
2014년 3월 7일
제43강 (2014. 3. 7)
2014년 2월
2014년 2월 28일
제42강 (2014. 2. 28)
2014년 2월 21일
제41강 (2014. 2. 21)
2014년 2월 14일
제40강 (2014. 2. 14)
2014년 2월 7일
제39강 (2014. 2. 7)
2014년 1월
2014년 1월 24일
제38강 (2014. 1. 24)
2014년 1월 17일
제37강 (2014. 1. 17)
2014년 1월 10일
제36강 (2014. 1. 10)
2014년 1월 3일
제35강 (2014. 1. 3)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7.11.01. 09:39 (2017.11.01. 09:39)

【강좌】제69강 (2014. 11. 7)

제69강, 2014, 11, 7일 司馬遷의 《史記》강의
* 史 - 원래는 필기구를 들고 기록하는 사람 ; 갑골문의 위쪽은 中, 중은 깃발에서 유래하고 점차 仲으로 통용되어 판단하여 결정하다는 뜻이 되고, 다시 글을 쓰는 도구로 변함. 또는 책을 넣어두는 그릇이라는 설도 있음. 아래쪽은 필기구를 든 사람을 나타냄. 즉 史官을 가리킴. 주나라시기 등장.《禮記》〈玉藻〉“動則左史(內史)書之,言則右史(太史)書之”; 분류《新唐書》〈藝文志〉“列經、史、子、集四庫”; 左史右經(많은 책을 읽거나 혹은 소장하고 있음)
 
* 立冬 - 매년 11월 7-8일 ; 立=始겨울과 日長, 冬=終수확과 저장 ; 少年(봄)重養, 中年(여름)重調, 老年(가을)重保, 末年(겨울)重延 ; 餃子=交子자식에게 넘겨줌 ; 겨울에는 쓴맛을 먹고 水(北,冬,水,鹹)剋火(南,夏,火,苦)
 

1. 蓋 - 원래는 마른 풀로 짠 도구로 빈 그릇을 덮다 , 艹풀로 짠 도구+盍빈 그릇=蓋 ; 덮다, 《莊子》〈應帝王〉“功蓋天下”;《淮南子》〈說林〉“日月欲明,而浮雲蓋之”;《資治通 鑑》“况劉豫州王室之胄, 英才蓋世, 衆士慕仰, 若水之歸海” ;《封神演義》“當時吾師傳吾 此術, 可稱蓋世無雙” ; 아마도,《論語》〈里仁〉“蓋有之矣,我未之見也”:어찌,(曷, 何)
 
2. 囚 - 갑골문, 원래는 특정 공간에 죄수 또는 노예를 가둠 ; 人+囗(圍)=囚 ;《史記》〈報任 安書〉“韓非囚秦”;《韓非子》〈難四〉“景公乃囚陽虎”
 
3. 里 - 원래는 의지하여 생활하는 주택 또는 토지 ; 田+土=里 ; 《漢書》〈食貨志》“在野 曰廬,在邑曰里” ; 지방행정 단위,《尙書大傳》 八家爲鄰, 三鄰爲朋,三朋爲里 ;《論語》 〈譔考文》“古者七十二家爲里”; 500미터,《韓詩外傳》“廣三百步、長三百步爲一里”
 
4. 益 - 갑골문, 원래는 그릇 밖으로 넘칠 일溢의 본래 글자,《吕氏春秋》〈察今〉“人或益 之,人或損之”; 좋은,《晏子春秋》〈雜篇〉“聖賢之君,皆有益友”; 諸葛亮《出師表》“ 有所廣益 ; 더욱,《孟子》“如水益深,如火益熱”;《韓非子》〈喻老〉“君之疾在肌胕,不 治將益深”
 
5. 易 - 갑골문, 원래는 그릇의 손잡이를 잡고 액체를 따르는 것 ; 바꾸다,《戰國策》〈魏策〉 “寡人欲以百里之地易安陵”; 변경,《易經》〈系辭下〉“上古穴居而野處,后世聖人易之以 宫室”;《孟子》“易其田疇,薄其稅斂,民可使富也”
 
6. 卦 - 원래는 자연현상과 세상사 변화를 부호로 나타낸 것 ; 卜+圭=卦 ;《易經》〈說卦〉 “觀變于陰陽而立卦”
 
7. 詩 - 원래는 詩歌 ; 言+寺=詩 ;《書經》〈舜典〉“詩言志, 歌永言”;《國語》〈魯語〉“詩 所以合意, 歌所以咏詩也”;《周禮》〈大師〉“教六師, 曰風(지방민가), 曰賦, 曰比, 曰典, 曰雅()조정악가), 曰頌(종묘음악)”;《論語》〈爲政〉“詩三百, 一言以蔽之, 曰..思無邪”
 
8. 道 - 원래는 처음부터 걸어가기 시작하다 ; 辵쉬업쉬엄 갈 착+首=道 ;《周禮》〈地官〉“ 百夫有洫,洫上有途,千夫有澮,澮上有道,萬夫有川,川上有路”; 途는 수레1대, 道는 수 레2대,路는 수레3대 ; 街,曲 또는 小는 巷(골목길, 작은길) ; 途, 道, 路 ;《史記》〈項 羽本紀〉“從此道至吾軍,不過二十里耳”;《漢書》〈藝文志〉“小說家者流, 盖出于稗官, 街談巷語, 道聽途說者之所造也”
 
9. 受 - 갑골문, 원래는 배에서 물건을 수송하는 것 ;《史記》〈魏公子列傳〉“臣修身潔行數 十年,終不以監門困故而受公子財 ; 부담하다,《論語》〈憲問〉“民到于今受其賜”; 賈誼 《論織貯疏》“一夫不耕,或受之飢,一女不織,或受之寒”
 
10. 稱 - 갑골문, 원래는 어망으로 반복해서 물고기 잡다, ; 禾+爯=稱 ; 부합하다,《韓非子》〈王蠹〉“薄罰不爲慈,誅嚴不爲戾,稱俗而行也”; 일컫다,《戰國策》〈秦策〉“稱帝而治”;《漢書》〈李廣蘇建傳〉“幸蒙大恩,賜號稱王”; 칭찬,《左傳》“禹稱善人,不善人遠”
 
11. 斷 - 원래는 자르다 ;《韓非子》〈說林下〉“公孫弘斷發而爲越王騎 ; 판단하다,《石鐘山 記》“事不目見耳聞, 而臆斷其有無, 可乎”
 
12. 訟 - 갑골문, 원래는 쌍방이 논쟁하다 ; 言+公=訟 ;《說文解字》“訟, 爭也。…以手曰爭, 以言曰訟”;《正字通》“爭曲直于官有司也”;《周禮》〈地官〉(注)“爭罪曰獄, 爭財曰訟 ”;《論語》〈顔淵〉“子曰..聽訟, 吾猶人也, 必也使無訟乎”; 공개적으로,《史記》〈呂太 后紀〉“太尉尚恐不勝諸呂, 未敢訟言誅之”
 
13. 諡 - 사망한 이후에 후세 사람들이 올리는 존칭 ;《說文解字》“行之迹也”;《爾雅》〈釋 詁〉“靜也”(疏)“人死將葬,誄列其行而作之也”; 帝號-年號-諡號-廟號 ; 시호시작-주나 라 昭王 ;《逸周書》〈諡法解〉“民無能名曰神”; 시호 글자 靖民則法曰皇 ; 德象天地曰帝 ; 仁義所往曰王 ; 立志及衆曰公 ; 執應八方曰侯 ; 賞慶刑威曰君 ; 시호종류 1.美諡-莊、 武、文、宣、襄、明、睿、康、景、懿 ; 2.平諡-懷、悼、哀、閔、殤(同情 의미) ; 3.惡諡- 勵、靈、煬(부정 의미)
 
14. 改 - 갑골문, 원래는 몽둥이를 들고 체벌하여 아이를 가르침, 칠 복 攴) ;《論語》〈雍 也〉“回也不改其樂”;《論語》〈述而〉“三人行必有我師焉,擇其善者而從之,其不善者而 改之” 曲肱而枕之
 
15. 法 - 法의 古語가 있음 ; 獬짐승이름 해 廌법 치-용맹과 공정의 상징-獬廌 참고 ;《孫子 兵法》〈九變〉“凡用兵之法,全國爲上, 破國次之”;《書經》〈呂刑〉“惟作五虐之刑曰法 ”;《鹽鐵論》〈詔聖〉“法者,刑罰也。所以禁强暴也”;《呂氏春秋》〈察今〉“故治國無 法則亂,守法而弗度則悖”;《史記》〈陳涉世家〉“失期,法當斬”
 
16. 度 - 원래는 석공이 재료를 살피다, 庶석공+又살피다=度 ; 추측하다,《史記》〈項羽本 紀〉“度我至軍中,公乃入”; 도량,《戰國策》〈燕策〉“群臣驚愕,卒起不意,盡失其度”; 측량,《孟子》“度然后知長短”; 계산하다,《韓非子》〈外儲說左上〉“鄭人有欲買履者, 先 自度其足而置之其坐”
 
17. 制 - 원래는 칼로 곡식을 자르다 ; 황제의 명령,《漢書》〈趙廣漢傳〉“制曰..下京兆尹治 ”; 자르다,《淮南子》〈主術〉“賢主之用人也, 猶巧工之制木也”; 제정,《鹽鐵論》〈刑 德〉“故王者之制法, 昭乎如日月”; 제어,《孫子兵法》〈虛實〉“水因地而制流, 兵因敵而 制勝 ;결단,《史記》〈晋世家〉“當是時, 晉國政皆決知伯, 晉哀公不得有所制”; 규모, 范仲 淹《岳陽樓記》“乃重修岳陽樓, 增其舊制”
 
18. 朔 - 원래는 달이 운행하고 원점으로 돌아옴 ;《釋名》“朔,月初之名也”; 북쪽,《爾 雅》“朔,北方也”;《後漢書》〈袁安傳〉“今朔漠既定,宜令南單于反其北庭,并领降衆”
 
19. 追 - 갑골문, 원래는 범죄자를 체포하러 가다 ; 쫒다, 賈誼《過秦論》“追亡逐北,伏尸百 萬,流血漂櫓”; 陶淵明《歸去来兮辭》“悟以往之不諫,知來者之可追”
 
20. 尊 - 갑골문, 두 손으로 술잔을 받들어 제사에 올림 ; 酒+寸양을 헤아리다=尊 ; 술잔, 《後漢書》〈張衡傳〉“形似酒尊”; 존중,《論語》“堯曰..尊五美,屏四惡,斯可以從政矣 ”; 賈誼《過秦論》“尊賢而重士”; 고귀,《戰國策》〈趙策〉“位尊而無功”; 恭敬칭호, (1)타인부친-尊上,尊大人(타인부모);尊大君;尊甫、尊公;侯;尊堂(타인모친);令尊 (2) 자기부친,모친-尊慈,尊萱;家尊 (3)伯叔
 
21. 公 - 갑골문(분배+음식물), 원래는 음식물을 균등하게 나눠줌 ; 金文, 개인 소유를 모두 에게 나눠줌 ; 篆書, 《說文解字》八(반대)+厶(개인 私)=公 ;《韓非子》〈五蠹〉“背厶謂 之公,或說,分其厶以與人謂公”
 
22. 季 - 갑골문, 원래는 어린 벼이삭 ; 곡물을 파종부터 수확 할 때까지의 기간 ; 末과 동일 “孟(伯), 仲, 叔, 季”
 
23. 瑞 - 원래는 믿음을 나타내는 옥기 ; 玉+전=瑞 ; 상서로움,《論衡》〈指瑞〉“世間謂之聖 王之瑞, 爲聖母來矣”;《墨子》〈非攻下〉“禹親把天之瑞令, 以征有苗”;《荀子》〈天論〉 “日月星辰瑞曆, 是禹桀之所同也”
 
24. 興 - 갑골문, 여러 사람이 구호에 맞춰서 농기구를 사용함 ; 篆書, 《說文解字》 일찍 일 어나다 ;《詩經》〈衛風〉“夙興夜寐”;《禮記》〈大道之行也〉“是故謀閉而不興”;《周 禮》“凡小祭祀則不興舞”;《史記》〈平原君虞卿列傳〉“興師以與楚戰”;《論語》〈子 路〉“—言可以興邦,有諸?”;《報任安書》“稽其成敗興壞之紀”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