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5년
2015년 12월
2015년 12월 18일
제109강 (2015. 12. 18)
2015년 12월 11일
제108강 (2015. 12. 11)
2015년 12월 4일
제107강 (2015. 12. 4)
2015년 11월
2015년 11월 27일
제106강 (2015. 11. 27)
2015년 11월 6일
제104강 (2015. 11. 6)
2015년 10월
2015년 10월 30일
제103강 (2015. 10. 30)
2015년 10월 23일
제102강 (2015. 10. 23)
2015년 10월 16일
제101강 (2015. 10. 16)
2015년 10월 2일
제100강 (100회 특강)
2015년 9월
2015년 9월 18일
제99강 (2015. 9. 18)
2015년 9월 11일
제98강 (2015. 9. 11)
2015년 9월 4일
제97강 (2015. 9. 4)
2015년 8월
2015년 8월 28일
제96강 (2015. 8. 28)
2015년 7월
2015년 7월 24일
제95강 (2015. 7. 24)
2015년 7월 17일
제94강 (2015. 7. 17)
2015년 7월 10일
제93강 (2015. 7. 10)
2015년 6월
2015년 6월 19일
제92강 (2015. 6. 19)
2015년 6월 12일
제91강 (2015. 6. 12)
2015년 6월 5일
제90강 (2015. 6. 5)
2015년 5월
2015년 5월 29일
제89강 (2015. 5. 29)
2015년 5월 22일
제88강 (2015. 5. 22)
2015년 5월 15일
제87강 (2015년 5. 15)
2015년 5월 8일
제86강 (2015년 5. 8)
2015년 4월
2015년 4월 24일
제85강 (2015. 4. 24)
2015년 4월 17일
제84강 (2015. 4. 17)
2015년 4월 10일
제83강 (2015. 4. 10)
2015년 4월 3일
제82강 (2015. 4. 3)
2015년 3월
2015년 3월 20일
제81강 (2015. 3. 20)
2015년 3월 13일
제80강 (2015. 3. 13)
2015년 3월 6일
제79강 (2015. 3. 6)
2015년 2월
2015년 2월 13일
제78강 (2015. 2. 13)
2015년 2월 6일
제77강 (2015. 2. 6)
2015년 1월
2015년 1월 30일
제76강 (2015. 1. 30)
2015년 1월 23일
제75강 (2015. 1. 23)
2015년 1월 16일
제74강 (2015. 1. 16)
2015년 1월 9일
제73강 (2015. 1. 9)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7.11.01. 09:54 (2017.11.01. 09:53)

제73강 (2015. 1. 9)

제73강, 2015, 1월, 9일 司馬遷의 《史記》강의
* 天開於子, 地闢於丑, 人生於寅.....
 
* 趨 - 走+芻(乾草 추)=趨 볏 집을 가지고 달아나는 모양
 
* 새해 한자 - 正本淸源《晉書》〈武帝紀〉. 淸源正本《漢書》〈刑法志〉 ; 回天再造《舊唐書》〈昭宗紀〉; 事必歸正 첫째,《後漢書》〈儒林傳〉“違邪歸正”, 둘째,《水滸全傳》第九十一回“改(棄)邪歸正”, 셋째,“因果報應,事必歸正”; 擧直錯(措) 枉《論語》〈爲政〉
 

 
1. 上 - 갑골문, 원래는 하늘과 땅(천지) ; 《說文解字》, 높다 ; 좋다,《孫子兵法》〈謀攻〉“凡用兵之法,全國爲上,破國次之”; 최고,《史記》〈魏公子列傳〉“侯生 遂爲上客”-貴賓, 來賓, 내빈(주최자,내국인,여성손님), 외빈(초청자,외국인,남성손 님)
 
2. 祭 - 갑골문, 원래는 피가 뚝뚝 떨어지는 고기 덩어리를 손으로 잡다 ; 肉제물+手 +示탁자=祭 ;《說文解字》“祭,祀也”;《公羊傳》桓公八年 注..“無牲而祭曰薦, 薦而加牲曰祭”;《禮記》〈祭統〉“祭者,所以追養繼孝也”;《論語》〈鄕黨〉“祭 于公,不宿肉。祭肉不出三日”
 
3. 東 - 갑골문, 원래는 해 뜨는 방향 ;《白虎通》〈五行〉“東方者,動方也,萬物始 動生也”;《白虎通》〈情性〉“東方者, 陽也”; 접대하는 주인, 古時主位在東,賓 位在西, 所以主人稱東 ; 봄철, 春耕 ; 화장실(東厠)-고대에 화장실은 북방 좌측에 설치
 
* 東西(물건)의 유래 - 첫째, 송, 神宗이 王安石에게 질문-왜? --王安石 답변-春種秋 孰-東作西成 ; 둘째, 朱熹(朱子)와 친구 盛溫和의 대화에서 친구의 대답-대나무 바 구니-東(木)西(金)南(火)北(水)中(土)-木金은 도구, 물건인데 火水土는 자연재해
 
4. 觀 - 갑골문, 원래는 독수리(큰 새)가 예리한 눈으로 쳐다보고 있는 ; 원래 글자는 雚황새 관 ;《易經》〈系辭下〉“仰則觀象于天,俯則觀法于地”;《左傳》僖公二十 三年“吾觀晋公子之從者,皆足以相國”;《戰國策》〈秦策〉“由此觀之,王之蔽甚 矣”;《史記》〈魏公子列傳〉“名爲救趙,實持两端以觀望” ; 고대에 도교 사원(현 재는 宮-신선의 거처)
 
5. 兵 - 갑골문, 원래는 두 손으로 짧은 도끼를 들고 있는 ; 무기,《周禮》〈司兵〉“ 掌五兵(戈、殳、戟、酋矛、夷矛)”;《荀子》〈議兵〉“古之兵,戈、矛、弓、矢而已 矣”; 군사, 전쟁, 병졸
 
6. 至 - 갑골문, 원래는 집으로 돌아와 누워 휴식하는 ; 到의 본래 자, 交의 거꾸로 된 모양 ;《說文解字》“至,鳥飛從高下至地也”;《荀子》〈勸學〉“故不積跬步, 無以至千里”:《老子》〈小國寡民〉“民至老死不相往来”
 
7. 盟 - 갑골문, 원래는 물그릇(신선한 핏물)을 떠놓고 해와 달을 증인으로 생과 사를 같이하기로 맹세하는 것 ;《周禮》〈詛祝〉“掌盟詛(盟詛,主于要誓,大事曰盟, 小事曰詛) ;《禮記》〈曲禮〉“約信曰誓,涖牲曰盟”; 宋, 辛棄疾《南鄕子》〈贈 妓〉“山盟海誓(天長地久)
 
8. 津 - 갑골문, 원래는 배에서 노를 저어 강을 건너는 모양 ; 배가 있어서 강을 건너 는 곳《論語》〈微子〉“孔子過之,使子路問津焉”; 浦, 물가(小河入江(海)的地方) ; 津液
 
9. 木 - 갑골문, 원래는 땅에 뿌리를 내리고 있는 나무 ; 《春秋繁露》“木者,春生之 性。農之本也”;《莊子》〈山木〉“莊子行于山中,見大木,枝葉盛茂”;《孟子》 〈盡心上〉“舜之居深山之中,與木石居,與鹿豕游”;《論語》〈公冶長〉“朽木不可 雕也”;《莊子》〈馬蹄〉“我善治木,曲者中鉤,直者應繩”
 
10. 主 - 갑골문, 원래는 나무를 구멍에 끼운 것 ; 柱의 본래 글자 ; 중시하다,《論 語》〈子罕〉“子曰:“主忠信。無友不如己者。過則勿憚改”; 관장하다,《文心雕龍》〈史傳〉“軒轅之時,史有蒼詰,主文之職”
 
11. 載 - 금문, 원래는 죄인을 수레에 태워서 백성들에게 보여준 후에 형벌을 가하는 ;《說文解字》“載,乘也”;《史記》〈河渠書〉“陸行載車,水行載舟”; 일년,《爾 雅》〈釋天〉“夏曰歲,商曰祀,周曰年, 夫有勛而不廢,有績而載,唐虞曰載”;《史 記》〈文帝本紀〉“漢興,至孝文四十有餘載”; 오르다, 董仲舒《擧賢良對策三》“ 身寵而載高位,家温而食厚祿”; 제사 종류 ; 기록
 
12. 車 - 갑골문, 원래는 바퀴가 있고 소나 말에 의지하여 움직이는 전투공구 ;《說 文解字》“車,輿論之總名。夏后時奚仲所造”;《史記》〈陳涉世家〉“比至陳,車 六七百乘,騎千餘,卒數萬人”;《史記》〈秦始皇本紀〉“車同軌,書同文字”; 장 기, 사람이 동력이면 거, 그 나머지는 차
 
13. 軍 - 금문, 원래는 전차와 사병이 균등하게 배치됨 ;《周禮》〈小司徒〉“五旅爲 師,五師爲軍”;《周禮》〈夏官〉“凡制軍,萬有二千五百人爲軍。王六軍,大國三 軍,次國二軍,小國一軍”;《説文解字》“軍,圜圍也。四千人爲軍”;《三國志》〈諸葛亮傳〉“亮身率諸軍攻祁山”
 
14. 發 - 갑골문, 원래는 손으로 표창을 들고 야수나 적을 향하여 던짐 ; 髮이 본래 자 ; 쏘다,《史記》〈李將軍列傳〉“其射,見敵急,非在數十步之内,度不中不發, 發即應弦而倒”;《史記》〈孫子吳起列傳〉“暮見火而俱發”; 歐陽脩《歸田錄》“ 見其發矢十中八九”; 선포하다,《孟子》〈梁惠王上〉“今王發政施仁, 使天下仕者皆 立于王之朝”; 두발,《蘇武古詩》“結髮成夫妻”(注)“結髮始成人也。謂男年二十, 女年十五, 時取笄冠爲義也”
 
15. 奉 - 원래는 두 손으로 옥을 바치다 ;《莊子》〈說劍〉“太子乃使人以千金奉莊 子,莊子弗受”; 높이 들다
 
16. 專 - 갑골문, 원래는 손으로 옷감 짜는 도구를 작동하는 것 ;《孟子》〈告子上〉 “不專心致志則不得也”;《漢書》“主弱臣强,專制擅權”
 
17. 告 - 갑골문, 원래는 소를 바치고 기도하는 것 ;《呂氏春秋》〈贊能〉“敢以告于 先君”;《列子》〈楊朱〉“不告而娶”; 諸葛亮《出師表》“不效則治臣之罪,以告 先帝之靈”;《史記》〈項羽本紀〉“項伯乃夜馳之沛公軍,私見張良,具告以事”;《禮記》“夫爲人子者,出必告,反必面”
 
18. 司 - 갑골문, 원래는 권위의 지팡이+심문=사건을 처리함 ; 관청, 장악, 담당하 다......
 
19. 馬 - 갑골문 ; 項羽 烏騅馬, 呂布 赤兔馬, 劉備 的盧馬, 唐太宗 昭陵六駿(特勒驃, 靑騶, 什伐赤, 颯露紫, 拳毛, 白蹄烏), 汗血马 ; 馬虎, 塞翁失馬, 單槍匹馬, 路遙知馬 力......
 
20. 空 - 《管子》〈五輔〉“倉禀實而囹圄空”;《史記》〈貨殖列傳〉“此非空言也”
 
21. 節 - 원래는 대나무 마디 ; 조절, 절제... 형벌의 일종 節解-사지 관절 부분을 자 르는 것 ; 예절,《論語》〈微子〉“長幼之節”; 符節(사신이 지니고 신분을 증명 함)《漢書》〈蘇武傳〉“持節送匈奴使”; 절약,《荀子》〈無論〉“强本而節用,則 天不能貧”
 
22. 齊 - 갑골문, 원래는 벼나 보리 싹 이 가지런히 자란 모양 ; 가지런히, 함께, 전 부...... ;《論語》〈述而〉“子之所愼:齊,戰,疾”;《禮記》〈少儀〉“凡齊,執之 以右,居之以左
 
23. 栗 - 갑골문, 원래는 껍질에 가시가 많은 열매 ; 밤, 떨다《論語》〈八佾〉“宰我對曰: 夏后氏以松,殷人以柏,周人以栗,曰:使民戰栗”;《戰國策》〈楚策〉“襄王聞之,顔色變 作,身体戰栗”;《韓非子》〈初見秦〉“戰戰栗栗,日慎一日”
 
24. 信 - 원래는 진심, 성의 ;《墨子經》“信,言合于意也”;《白虎通》〈情性〉“信者,誠 也。專一不移也”;《禮記》〈經解〉“民不求其所欲而得之謂之信”
 
 

〈公冶長〉
 
子曰:「已矣乎!吾未見能見其過,而內自訟者也。」
已矣乎 - 아 끝났구나(절망이다) ; - 내심 ; - 꾸짖다, 질책하다
 
子曰:「十室之邑,必有忠信如丘者焉,不如丘之好學也。」
- 家, 戶 ; - 같을 ; - 공자 ; 好學 - 배우기를 좋아하는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