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 여러분! 반갑습니다.    [로그인]   
  

지식디렉토리 참조목록 포함    백과사전 포함
  메인화면 (다빈치!지식놀이터) ::【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자 료 실
문서 개요
2016년
2016년 12월
2016년 12월 23일
제145강 (2016. 12. 23)
2016년 12월 16일
제144강 (2016. 12. 16)
2016년 12월 9일
제143강 (2016. 12. 9)
2016년 12월 2일
제142강 (2016. 12. 2)
2016년 11월
2016년 11월 25일
제141강 (2016. 11. 25)
2016년 11월 18일
제140강 (2016. 11. 18)
2016년 11월 4일
제139강 (2016. 11. 4)
2016년 10월
2016년 10월 28일
제138강 (2016. 10. 28)
2016년 10월 21일
제137강 (2016. 10. 21)
2016년 10월 14일
제136강 (2016. 10. 14)
2016년 10월 7일
제135강 (2016. 10. 7)
2016년 9월
2016년 9월 30일
제134강 (2016. 9. 30)
2016년 9월 23일
제133강 (2016. 9. 23)
2016년 9월 9일
제132강 (2016. 9. 9)
2016년 9월 2일
제131강 (2016. 9. 2) 특강
2016년 7월
2016년 7월 15일
제130강 (2016. 7. 15)
2016년 7월 8일
제129강 (2016. 7. 8)
2016년 7월 1일
제128강 (2016. 7. 1)
2016년 6월
2016년 6월 24일
제127강 (2016. 6. 24)
2016년 6월 17일
제126강 (2016. 6. 17)
2016년 6월 10일
제125강 (2016. 6. 10)
2016년 6월 3일
제124강 (2016. 6. 3)
2016년 5월
2016년 5월 27일
제123강 (2016. 5. 27)
2016년 5월 20일
제122강 (2016. 5. 20)
2016년 5월 13일
제121강, (개강 특강)
2016년 4월
2016년 4월 29일
제120강 (2016. 4. 29)
2016년 4월 22일
제119강 (2016. 4. 22)
2016년 4월 15일
제118강 (2016. 4. 15)
2016년 4월 8일
제117강 (2016. 4. 8)
2016년 3월
2016년 3월 25일
제116강 (2016. 3. 25)
2016년 3월 11일
제115강 (2016. 3. 11)
2016년 3월 4일
제114강 (2016. 3. 4)
2016년 2월
2016년 2월 26일
제113강 (2016. 2. 26)
2016년 1월
2016년 1월 29일
제112강 (2016. 1. 29)
2016년 1월 22일
제111강 (2016. 1. 22)
2016년 1월 8일
제110강 (2016. 1. 8)
about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 김영환 교수의 사마천 사기 강의     김영환교수의 지식창고 2017.11.02. 13:24 (2017.11.02. 13:24)

제111강 (2016. 1. 22)

사기 강의 제111회 보충설명
- 2016년 1월 22일(금)
* 器欲難量 - 《千字文》“信使可覆,器欲難量” ; 《論語》〈學而〉“有子曰:信近於義,言可覆也” ; 心大意大해서 타인이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 비슷한 말-虛懷(胸襟寬大, 虛心謙退)若谷、寬宏大量 ; 반대말-心小量窄, 斤斤計較, 咄咄逼人, 唐의 유명한 간신-“口蜜腹劍李林甫”、“笑里藏刀李義府”
 
* 인재를 갈구함 - 《史記》〈鲁周公世家〉“一沐三捉髮, 一飯三吐哺”澡
 

 
1. 括 - 원래는 줄, 끈으로 묶음 ; 《說文解字》“括,絜也”계
 
2. 散 - 원래는 모였다가 흩어짐 ;《說文解字》“散, 雜肉也”; 도망가다,《孟子》〈梁惠王下〉“壯者散而之四方”; 방목하다,《禮記》〈樂記〉“馬散之華山之陽”; 가루, 痲痺散 ; 한의약 관련-劑(湯), 散(末), 丸(丹), 膏, 液(汁) ; 一心, 二針, 三灸, 四藥, 五剖 ; 望, 聞, 問, 切(脈)
 
3. 鹿 - 갑골문, 원래는 사슴 ; 《說文解字》“鹿,山獸也”; 사슴,《淮南子》“逐鹿者不見山,攫(확)金者不見人。” ; 정권을 비유,《史記》〈淮陰侯列傳》“秦失其鹿,天下共逐之”; 《晉書》〈石勒載記下〉“脫遇光武,當并驅於中原,未知鹿死誰手”; 방형 양식창고,《國語》〈吳語〉“市無赤米, 而囷鹿空虛”
 
4. 臺 - 금문, 원래는 사각형의 누각 ;《說文解字》“臺,觀四方而高者”; 室屋과 같은 뜻 ; 積土四方高丈曰臺,不方者曰觀曰闕 ; 상대방의 존칭, 臺鑑 ; 대만의 간략, 臺(삼국시대 대만을 東夷라고 일컬었음)
 
* 樓 - 이층의 방
- 땅위에 높게 사각형으로 세우고 지붕을 씌운 것
殿 - 皇宫 ; 閣 - 이층에 있는 방
- 공부방
- 船房
- 큰 거실
- 높고 뾰쪽한 건축물(宗教)
- 정자, 잠시 머무는 곳, 담장 없음
- 정자, 물가 근처에 세운 작은 집
- 우아하게 지은 집
- 장사하는 집의 방
 
* 東夷 - 원래는 특정 민족이 아닌 동쪽에 있는 여러 민족의 통칭 ; 신석기후기의 炎帝, 皇帝-동쪽의 9黎 부족(蚩尤, 中華3祖, 소뿔머리와 새 날개)......2-1천년 지나서 夏-동쪽의 많은 夷人(9夷) ; 商-동방과 동남방 ; 西周-東夷 명칭 최초출현 ; 東周(춘추전국)-여전히 동쪽 해안가와 회하유역 ; 秦-東夷族(진나라 영토 바깥의 肅愼,夫餘,한국,일본까지 확대) ; 三國-臺灣을 가리켜 東夷라고 하였음.
 
5. 財 - 원래는 금전이나 가치 있는 물건 ;《說文解字》“財,人所寶也”;《六書故》“凡粟米絲麻材木可用者曰財”;《禮記》〈坊記〉“先財(幣帛)而後禮”;《禮記》〈聘義〉“此輕財(璧琮享幣)而重禮之義也”;《史記》〈魏公子列傳〉“終不以監門困故而受公子財”; 賈誼《論積貯疏》“苟粟多而財有餘,何爲而不成?”; 절제,《管子》〈揆度》“民重則君輕,民輕則君重,此乃財餘以滿不足之數也”
 
6. 鋸 - 원래는 톱,《烈女傳》〈仁智〉“鋸者所以治木也”; 刑具,《國語》〈魯語〉“中刑用刀锯”; 톱질하다,《鹤林玉露》“繩鋸木斷, 水滴石穿”
로그인 후 구독 가능
구독자수 : 1
▣ 참조정보
백과 참조
사마천, 사기
목록 참조

외부 참조

▣ 참조목록
 
©2004 General Libraries

페이지 최종 수정일: 2015년 7월 1일